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크다만곰탱이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3-02-07
    방문 : 2860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humorbest_650395
    작성자 : 크다만곰탱이 (가입일자:2013-02-07 방문횟수:2860)
    추천 : 91
    조회수 : 20159
    IP : 210.119.***.2
    댓글 : 28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3/03/26 01:12:09
    원글작성시간 : 2013/03/25 22:27:59
    http://todayhumor.com/?humorbest_650395 모바일
    설경구를 이제 더 이상 못말리겠다
    <P>설경구에게 전화가 왔다. 22일 자정이 좀 넘었다. 터놓고 이야기할 만한 친분은 있지만 전화를 주고받는 살가운 사이는 아닌지라 의아했다. 걱정도 됐다.<BR><BR>설경구는 잔뜩 취해있었다. 요새 매일 술이라고 했다. 이제는 더 이상 참지 못하겠다고 했다. 더 이상 말리진 못할 것 같았다. 설경구는 "나는 죽어도 상관없지만 (송)윤아는 좀 살려주라"고 하소연했다. 평소 아내 이야기, 딸 이야기를 사람들 앞에서 꺼내는 걸 극도로 싫어하는 설경구다. 얼마나 속이 상했는지 느껴졌다.<BR><BR> <TABLE border=0> <TBODY> <TR> <TD><BR><BR><BR><BR> <DIV style="WIDTH: 501px" class=image> <P class=img><IMG alt="" src="http://i2.media.daumcdn.net/photo-media/201303/25/starnews/20130325110615248.jpg" width=501 height=333></P></DIV></TD></TR> <TR> <TD>사진=구혜정 기자<BR><BR></TD></TR></TBODY></TABLE>이제는 묻혀둔 이야기를 꺼낼 때가 됐다는 생각이 들었다. 기자는 송윤아 팬이다. 두 사람의 교제부터 결혼까지 알만큼은 안다. 2006년 '아랑'으로 송윤아와 인터뷰할 때 당시 떠돌던 설경구와 루머에 대해서 그야말로 솔직하게 이야기를 나눴다. 당시 송윤아와 설경구는 신접살림을 알아보고 다닌다는 루머가 떠돌았었다. 지인들까지 그런 소문을 믿어 무척 속상해 했더랬다.<BR><BR>설경구와 송윤아는 2002년 영화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A%B4%91%EB%B3%B5%EC%A0%88%ED%8A%B9%EC%82%AC&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광복절특사</FONT></U></A>'로 인연을 맺은 뒤 2006년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C%82%AC%EB%9E%91%EC%9D%84%20%EB%86%93%EC%B9%98%EB%8B%A4&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사랑을 놓치다</FONT></U></A>'로 다시 만났다. 본격적인 교제는 2007년 가을부터다. 사실이 아니라고 믿는 사람이 태반이지만 사실이다. 설경구가 바뀐 송윤아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C%A0%84%ED%99%94%EB%B2%88%ED%98%B8&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전화번호</FONT></U></A>를 몰라서 지인들에게 묻기도 했다.<BR><BR>설경구와 송윤아가 결혼을 발표하자 사람들은 멀쩡히 잘 살고 있는 부부를 송윤아가 갈라놨다고 루머를 퍼뜨렸다. 이 루머가 사실처럼 둔갑한 건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C%84%A4%EA%B2%BD%EA%B5%AC%20%EC%A0%84%EC%B2%98&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설경구 전처</FONT></U></A> 언니가 인터넷에 글을 올렸기 때문이다.<BR><BR>부부 사이는 부부만 안다. 가족이라도 깊은 속내는 모른다. 두 사람이 헤어진 건 두 사람만의 이유가 있었다. 그 과정에서 송윤아가 도덕적으로 비난 받을 일은 결코 한 적이 없다. 솔직히 설경구, 허위사실 유포로 고소할 것을 고려했었다. 주위에서 말렸다. 가장 말린 건 송윤아였다. 전처 언니가 글을 올리자 연극계에 있는 전처 오빠가 설경구에게 진심으로 미안해했더랬다.<BR><BR>설경구와 송윤아가 결혼을 한다고 하니 최고급 집에서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D%97%88%EB%8B%88%EB%AC%B8&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허니문</FONT></U></A>을 시작한다는 기사도 나왔다. 속사정을 조금만 아는 사람들이라면, 확인 한 번 제대로 해봤다면 쓸 수 없는 얘기다. 설경구는 이혼하면서 재산 대부분을 위자료로 넘기고, 건대역 근처 원룸에서 혼자 살았다. 돈이 없었다. 결혼해서 살 집, 대출해서 어찌어찌 마련했다. 설경구는 말도 안 되는 기사로 사람들을 현혹시킨다면서 법적인 조치를 검토했었다. 말렸다. 시간이 지나면 잊고 끝낼 이야기들이 다시 불거진다며 말렸다.<BR><BR>2010년 9월 설경구가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D%95%B4%EA%B2%B0%EC%82%AC&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해결사</FONT></U></A>'를 들고 나왔을 때다. 루머를 끈덕지게 물고 다니며 악플을 쏟아내는 네티즌들이 많았다. 설경구는 자기에 대한 악플은 상관없지만 아내와 아이에 대한 악플은 도저히 참을 수 없다며 잔뜩 화가 났었다. 말렸다. 경사가 있는데 안 좋은 일을 품고 살 필요는 없지 않냐며 말렸다.<BR><BR>그 해 12월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C%9A%A9%EC%84%9C%EB%8A%94%20%EC%97%86%EB%8B%A4&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용서는 없다</FONT></U></A>'란 영화로 설경구가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A%B8%B0%EC%9E%90%ED%9A%8C%EA%B2%AC&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기자회견</FONT></U></A>을 할 때였다. 설경구는 '용서는 없다'에 딸 가진 아빠로 출연했다. 기자회견에서 "이제 아빠가 됐는데 소감이 어떠냐"는 질문이 나왔다. 설경구는 그해 5월 송윤아와 아들을 낳았다. 설경구는 화를 꾹꾹 참으며 "계속 아빠였다"고 말했다. 티를 안내서 그렇지, 설경구가 외국에서 공부했던 딸에 대한 애정은 상당하다. 지금도 여전히 설경구는 딸과 많은 이야기를 나누며 또 미안해하고 있다. 아픈 상처를 사람들이 쑤셨지만 설경구는 참았다.<BR><BR>그럼에도 악플을 던지는 사람들, 악플을 던지며 즐거워하는 사람들, 자기가 복수를 대신 하는 양 떠드는 사람들, 사라지기는커녕 시간이 지날수록 더 많아지고 있다.<BR><BR>설경구는 "송윤아가 뭐가 아쉬워서 자기와 결혼해서 이런 일을 당하는지 모르겠다"고 토로했다. 그동안 한 번도 안했던 이야기다. 송윤아는 재벌가에서 중신을 넣을 정도로 이미지가 참 좋았더랬다. 이미지 뿐 아니다. 기자가 송윤아 팬이 된 건 그녀가 막내 스태프까지 챙기는 걸 알았기 때문이었다. 교육자인 <A class=keyword href="http://search.daum.net/search?w=tot&rtupcoll=NNS&q=%EC%86%A1%EC%9C%A4%EC%95%84%20%EC%95%84%EB%B2%84%EC%A7%80&nil_profile=newskwd&nil_id=v20130325101913694" target=_blank><U><FONT color=#0066cc>송윤아 아버지</FONT></U></A>와 빈소에서 인사를 나눈 적도 있었다. 엄격한 집안이었다.<BR><BR>결혼발표를 하기 2주전 쯤 결혼소식을 미리 듣고 송윤아에게 전화를 했었다. 송윤아는 한참을 망설이다가 "아직 부모님이 허락을 안 하셨다"며 기사를 쓰지 말아달라고 부탁했다. 딸 가진 부모 마음이 아플 정도로 이해됐다. 기자는 발표 직전까지 기사화하지 않았다. 송윤아가 결혼한 이후에는 일부러 거리를 뒀다. 어렵게 시작한 결혼 생활, 잘 보내기를 바랐다.<BR><BR>하지만 송윤아의 작품 복귀마저 악플러들 때문에 쉽지 않은 상황까지 와버렸다.<BR><BR>불교 법구경에는 "사람들은 남들이 말이 없건, 말이 많건, 말이 적당하건 비난하고 본다. 세상에 욕먹지 않는 사람은 없다"고 전한다. 그렇게 쌓인 원한은 "앙갚음이 아니라 원한을 품지 않음으로 진정된다"고 제시한다. 설경구에게 그동안 부처님 가운데토막이 되라고 했지만 이제 더 이상은 못하겠다.<BR><BR>성경에서 스데반 집사는 자신에게 돌을 던지는 사람들에게 돌에 맞아 죽으면서도 "주여 저들의 죄를 용서해주소서. 저들은 저들의 죄를 알지 못하나이다"고 기도했다. 그러나 이제 설경구에게 더 이상 용서하라는 말을 하지 못하겠다.<BR><BR>남의 말을 함부로 만드는 사람들, 남의 말을 함부로 전하며 즐거워하는 사람들, 이제 그들의 죄를 알게 할 때가 됐다.</P> <P> </P> <P> </P> <P> </P> <P> </P> <P> </P> <P> </P> <P>와...협박당했다;;;</P>
    크다만곰탱이의 꼬릿말입니다
    http://media.daum.net/entertain/enews/view?newsid=20130325101913694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03/25 22:35:57  122.128.***.227  아리시타  339404
    [2] 2013/03/25 23:05:58  1.218.***.163  재밌고좋은거  395464
    [3] 2013/03/25 23:34:37  175.115.***.129  MintPastel  355887
    [4] 2013/03/25 23:36:33  211.202.***.238  弱肉强食  267014
    [5] 2013/03/25 23:44:09  175.223.***.217  Esica  252989
    [6] 2013/03/25 23:46:10  61.43.***.95  오유하잇안뇽  236405
    [7] 2013/03/26 00:11:18  175.223.***.148  양델리  117923
    [8] 2013/03/26 01:04:01  112.162.***.46  솨롸있네  339041
    [9] 2013/03/26 01:04:31  14.32.***.73  귀염둥이둥  173637
    [10] 2013/03/26 01:12:09  125.129.***.136  문엉군  378399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신천지에서 전도1등 상금 받은 사람 [25] 크다만곰탱이 20/02/25 11:33 10527 64
    이번 무도에 나온 군대 문화가 극혐이라고요?? [61] 크다만곰탱이 17/07/09 16:07 8878 94/36
    냉부)김풍 요리가 잘나온 이유 [47] 크다만곰탱이 15/06/09 16:56 16956 64
    복싱팬? [17] 크다만곰탱이 15/05/03 14:02 4748 46
    으악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침부터 빵터짐 ㅋㅋㅋㅋㅋㅋ [130] 크다만곰탱이 14/05/23 09:39 10366 117
    ㅋㅋㅋㅋ 방금 개어이없는 방송을 봤어요 [30] 크다만곰탱이 14/01/14 01:19 7334 134
    조용필·임권택, 종편 투자약정서 썼다 [4] 크다만곰탱이 13/07/16 12:52 4510 28/5
    마지막회 甲 [4] 크다만곰탱이 13/07/16 10:50 25490 164
    장윤정 카톡공개라는데... [7] 크다만곰탱이 13/05/31 18:27 20482 128
    멘붕오는 북유럽 풍경 [10] 크다만곰탱이 13/05/28 15:37 19638 141
    설경구를 이제 더 이상 못말리겠다 [28] 크다만곰탱이 13/03/26 01:12 20159 91
    [1]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