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1642527
    작성자 : 대양거황
    추천 : 45
    조회수 : 12594
    IP : 218.232.***.40
    댓글 : 14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20/12/04 22:32:18
    원글작성시간 : 2020/12/04 20:45:36
    http://todayhumor.com/?humorbest_1642527 모바일
    호랑이의 앞잡이 귀신, 창귀
    옵션
    • 펌글

    19세기 말까지 한반도는 전 세계에서 호랑이가 가장 많은 곳이었고, 그런 만큼 호랑이에 관련된 전설도 많았습니다. 그 중 하나로 호랑이한테 잡아먹힌 사람의 영혼이 호랑이의 앞잡이 노릇을 하며 다른 사람들을 호랑이한테 잡아먹히게 만드는 창귀(倀鬼)라는 귀신이 된다는 전설이 있었습니다. 

     

    이 창귀에 관련된 이야기 한 편이 저자와 연대를 알 수 없는 조선시대 야담집인 파수록에 실려 있습니다. 그 내용은 대략 이렇습니다.

     

    unnamed (3).jpg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어느 용사(勇士)가 있었습니다. 그는 힘이 매우 세고 용감해서, 한 번 나타나면 모두들 겁을 먹고 도망치는 무서운 호랑이를 상대로 화살이나 조총 같은 무기가 없이 오직 맨몸으로 싸워서 죽였습니다. 용사는 호랑이를 잡으러 산과 숲을 바람처럼 누비고 다녔으며, 그가 맨손으로 때리고 찢어 죽인 호랑이가 어찌나 많았던지 거의 수천 마리나 된다는 소문도 들릴 정도였습니다. 

     

    그래서 임금은 그 용사를 불러들여 “사나운 맹수인 호랑이를 죽여 백성들을 지킨 공이 크다.”라고 칭찬을 하면서, 군관(軍官)의 벼슬을 주었습니다. 그리하여 용사는 정식으로 국가에 소속되고 월급을 받는 관리가 되었습니다.

     

    군관이 된 이후, 용사는 중국으로 떠나는 사신 일행에 합류했는데, 북경으로 떠나는 도중에 폐사군 지역을 들르게 되었습니다. 참고로 폐사군이란 조선 초기에 국토 개척을 하면서 여진족들의 잦은 침략과 추위 때문에 견디지 못하고 백성들을 철수 시킨 지금의 평안북도 지역인 우예(虞芮), 여연(閭延), 자성(慈城), 무창(茂昌)을 가리킵니다.

     

    폐사군 지역은 오랫동안 사람의 자취가 끊긴 곳이라 그런지 하늘을 가릴 만큼 나무가 우거지고 주위에 아무도 살지 않는데다가 온갖 짐승들의 발자국이 어지럽게 찍혀 있어서, 사신 일행들은 마치 귀신들이 사는 저승으로 들어온 것처럼 음침한 기분이 들었습니다.

     

    마땅히 머무를 숙소가 없던 터라 사신 일행은 길에서 노숙을 했는데, 겨울철이어서 차가운 바람이 불고 기온이 낮아 한층 으스스했습니다. 그렇게 사신 일행이 힘들게 잠을 자는 상태에서 조금씩 눈이 내렸는데, 사신 일행을 이끄는 상사(上使)는 잠이 오지 않아서 눈을 뜨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멀리서 나타난 젊고 아름다운 여자 한 명이 하얀 깃발을 가지고 눈 위를 걸어오더니, 누워서 자고 있는 사람들을 둘러보다가 잠든 용사의 머리카락에 꽂고는 웃으면서 달아났습니다. 여자가 사라지자 누워있던 상사는 하얀 깃발을 빼버리고는 도로 자리에 누워 오지 않는 잠을 청했습니다.

     

    article_23150314068695.jpg

     

    unnamed.png

     

    1173C90D4A9323FB4F.jpg

     

    447844_108460_03.jpg

     

    bd0a8ab316cc6bff5c9a7bddbdc498c2.jpg

     

    그러기를 얼마 후, 두 눈을 번뜩이는 커다란 호랑이 한 마리가 사신 일행을 찾아와서는 일행들을 두리번거리며 한참 훑어보다가 떠나버렸습니다. 자는 척하고 누워있던 상사는 그 행동을 이상하게 여겼는데, 호랑이가 떠난 뒤에 조금 전의 그 여자가 다시 나타나서는 또 하얀 깃발을 잠든 용사의 머리카락에 꽂고서 달아났고, 상사는 그것을 또 빼내 버렸습니다. 그러기를 5번이나 했는데, 마침내 그 커다란 호랑이가 와서는 무척 화가 난 것처럼 울부짖고는 떠나버렸습니다.

     

    한편 호랑이가 울부짖는 소리에 사신 일행들은 잠기운이 달아나 버렸고, 그들을 향해 상사는 자신이 보고 겪은 일들을 말해주었습니다. 그러자 용사는 잠자리에서 일어나더니, 눈 위에 난 호랑이의 발자국을 쫓아서 말을 타고 달려간 끝에 수백 마리의 호랑이들이 있는 북쪽 산에 도착했습니다. 

     

    2222.jpg

     

    56738828.3.jpg

     

    tiger-768574_960_720.jpg

     

    그곳에서 용사는 방금 전에 사신 일행을 찾아와서 울부짖은 큰 호랑이를 발견하고는 왼팔로 목을 쥐고 오른팔로 호랑이의 콧구멍에 밧줄을 꿰어서 말의 꼬리에 매달고 돌아왔습니다. 용사의 힘에 놀란 사신 일행은 그때부터 용사를 가리켜 ‘호랑이를 잡은 장군(虎將)’이라고 칭송하였습니다.

     

    이 기이한 이야기에서 용사의 머리카락에 하얀 깃발을 꽂으러 나타난 여인은 바로 호랑이에게 잡아먹히고 호랑이의 앞잡이가 된 창귀를 뜻합니다. 창귀 여인은 자기 주인인 호랑이를 위해서 그 호랑이가 잡아먹으려는 인간을 표시하기 위해 일부러 하얀 깃발을 꽂은 것입니다. 그리고 창귀 여인이 사라진 뒤에 나타난 호랑이는 아마 용사에게 자기 동족을 잃고 복수를 하기 위해 찾아왔겠죠. 만약 상사가 잠에서 깨어서 그 창귀 여인이 꽂은 하얀 깃발을 빼주지 않았다면, 잠들어 있던 용사는 꼼짝없이 호랑이한테 잡아먹혔을 지도 모릅니다.

    출처 한국의 판타지 백과사전/ 도현신 지음/ 생각비행/ 320~322쪽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12/04 20:48:37  112.144.***.197  복날의흰둥이  37171
    [2] 2020/12/04 20:50:30  122.38.***.232  maharaja82  526594
    [3] 2020/12/04 20:57:28  220.119.***.109  댓글한땀  568884
    [4] 2020/12/04 21:05:10  124.53.***.156  라퓨타  100606
    [5] 2020/12/04 21:08:43  61.47.***.101  거울좀닦아  581442
    [6] 2020/12/04 21:09:23  162.158.***.219  쟤시켜바알바  10609
    [7] 2020/12/04 21:24:14  113.52.***.98  지구별여행자1  602665
    [8] 2020/12/04 21:28:48  59.20.***.144  Better  792086
    [9] 2020/12/04 22:27:31  180.228.***.163  오유가갑  544036
    [10] 2020/12/04 22:32:18  218.51.***.43  Ai졓아♡  471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704637
    호불호 갈리는 턱.jpg [1] 펌글 우가가 22/08/19 07:10 2042 10
    1704636
    '1회 20억원' 희귀질환약 졸겐스마, 국내 첫 환자 투여 완료 펌글 우가가 22/08/19 06:53 1033 13
    1704635
    공대 첫 전공과목 시험시간 [3] 댓글캐리어 22/08/19 06:40 1505 14
    1704634
    우상호, '당헌 80조 완전삭제' 청원에 "같은 내용이라 다룰 수 없어" [15] L-카르니틴 22/08/19 06:31 649 17
    1704633
    규제 철폐 합니다. 카톡으로 송금하지 마세요! [5] universea 22/08/19 03:09 1476 19
    1704632
    수리부엉이의 사냥.gif [5] ~술부엉~ 22/08/19 03:02 2442 15
    1704631
    해도 너무하는 인도네시아 [2] OPQ5 22/08/19 02:47 2975 18
    1704630
    리버풀 건물사이에 박힌 한옥 [2] 펌글 우가가 22/08/19 01:35 2376 20
    1704629
    ㅇㅎ) 일본에 있다는 정액으로 마시는 술집 [11] 펌글 우가가 22/08/19 00:57 3355 15
    1704628
    남편한테 애를 맡기면.new 3일 댓글캐리어 22/08/19 00:48 2647 25
    1704627
    만화) 섹스맨 6부끝 [7] 창작글 다이손 22/08/19 00:18 1919 21
    1704626
    타짜에서 정마담이 평경장을 죽인 이유 .jpg [3] 펌글 우가가 22/08/19 00:17 2155 32
    1704625
    씨 발아.gif [15] ~술부엉~ 22/08/19 00:04 2867 18
    1704624
    경기도 급식 민영화 검토 [16] 펌글 집구함 22/08/18 23:49 1473 51
    1704623
    수치심은 오직 인간만 느끼는게 맞습니다 [9] 노들목 22/08/18 23:23 1684 31
    1704622
    나보고 어쩌라고!!..gif [11] ~술부엉~ 22/08/18 23:11 2210 32
    1704621
    대통령 화보 촬영 [11] 굥정과상식 22/08/18 23:10 1942 43
    1704620
    정청래 "손대지 마세요" 권성동 "고발해"…국회 과방위 '파행 [8] 옆집미남 22/08/18 22:55 1265 30
    1704619
    경남 양산 평산마을 사저앞 시위가 정당한 법적 행위라고 하면 [3] 창작글 DogMa 22/08/18 22:54 1253 20
    1704618
    악마를 보았다... [11] 근드운 22/08/18 22:35 1580 55
    1704617
    윤석열의 대표 이미지는 절망 [15] 펌글 대양거황 22/08/18 22:33 2040 51
    1704616
    혐)일제, 식량 보급 끊기자 위안부 토막내 먹었다 [6] 펌글 OPQ5 22/08/18 22:31 1822 40
    1704615
    피그카소의 그림 [9] 댓글캐리어 22/08/18 22:24 2287 20
    1704614
    고속도로에서 내비가 고장났다면? [3] 댓글캐리어 22/08/18 22:20 2858 25
    1704613
    중국의 특이한 담배.jpg [11] 펌글 우가가 22/08/18 21:48 3815 26
    1704612
    함박스테끼 [5] 삐용마스터 22/08/18 21:47 1310 13
    1704611
    국힘당 "대화 녹음 금지법" 발의 [28] 퇴개미 22/08/18 20:38 2350 75
    1704610
    임산부의 유쾌한 할로윈 복장 [8] 펌글 우가가 22/08/18 20:30 3105 38
    1704609
    여자 혼자 사는 집에 놀러가지 마세요 [30] 펌글 눈물한스푼 22/08/18 20:18 3640 36
    1704608
    여장 코스프레어의 최후. [8] ~술부엉~ 22/08/18 19:18 5452 3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