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1636428
    작성자 : 대양거황 (가입일자:2015-01-12 방문횟수:1135)
    추천 : 46
    조회수 : 13272
    IP : 218.232.***.40
    댓글 : 12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20/09/16 19:46:07
    원글작성시간 : 2020/09/16 16:15:29
    http://todayhumor.com/?humorbest_1636428 모바일
    부처님도 가짜 미투에 당할 뻔 했다...
    옵션
    • 펌글

    부처님이 코살라 국의 수도 사밧티 교외에 있는 기원정사에 머물고 계실 때 의 일이다. 맨 처음에 부처님은 갠지스 강 남쪽에 있는 마가다 국에서 포교 활동을 시작했는데, 사밧티의 대부호 수닷타 장자가 이곳에 기원정사를 지어 바 쳤기 때문에 부처님이 이곳에 오게 되었다. 당시 사밧티의 주변에서는 여러 이교의 수행자들이 수행을 하며 세력을 떨치고 있었다. 국왕을 비롯하여 대신 부호들은 이러한 수행자들을 존경하며 기꺼이 의복과 음식 등을 제공하였다.


    그런데 부처님과 그 제자들이 이곳 사밧티에 와서 포교 활동을 벌이자 부처님의 법과 인격에 감동되어 사람들은 점차로 불법을 믿고 따르게 되었다. 이렇게 되자 기존의 수행인들은 큰 타격을 받게 되어 공양거리도 차츰 줄어들 수밖에 없었다. 이제 이교도의 힘으로는 사방으로 번져 가는 부처님의 법을 막을 길이 전혀 없었다. 그래도 그들은 서로 머리를 맞대어 불법과 부처님을 음해할 계획을 짜보았으나 별로 신통한 묘안이 떠오르지 않았다.


    그러던 어느 날 한 사람이 다음과 같은 제안을 내었다.


    "친차를 이용하면 고타마의 평판을 나쁘게 하고 빼앗긴 위치를 되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친차는 빼어난 미인이어서 마치 천녀와도 같이 몸에서 빛이 난다는 평판이 있는 여자였다. 그들은 친차를 찾아가 자신들의 처지를 말하고 부처님을 모함에 빠뜨리는 일에 앞장서 줄 것을 부탁했다. 친차 역시 부처님 때문에 피해를 입고 있는 터라 흔쾌히 승낙했다.

     

    그 다음날부터 친차의 아름다운 모습이 기원정사로 가는 길목에 나타났다. 그녀는 기원정사에서 많은 사람들이 부처님의 설법을 듣고 돌아오는 시간이면 기원정사 쪽을 향해 가는 것이었다. 연두빛 옷을 걸치고 향을 바르고 머리에 장신구를 꽂은 그녀의 자태는 참으로 아름다웠다.


    기원정사에서 나오던 사람들이 보고 "이 시간에 어디를 가십니까?" 하고 물으면 "내가 가는 곳을 알아서 무얼하려고?" 하고는 기원정사쪽 가까이 가서는 남몰래 만들어 놓은 숙소로 들어갔다.


    이튿날 아침 알찍 사람들이 부처님에게 예배를 하기 위해 기원정사로 올라오는 시간이 되면 그녀는 마치 기원정사에서 나오는 체하며 시내로 향해 가는 것이었다. 역시 그녀를 아는 많은 사람들이 "어디서 머물다 이렇게 일찍 내려 오십니까?" 하고 물으면 "내가 머물렀던 곳을 알아서 무얼하려고요?" 하고 퉁명스럽게 내뱉고는 엉덩이를 흔들며 지나갔다.


    이러한 행동은 한 달이나 계속됐다. 그 여자의 태도가 아무래도 이상한 구석이 있다고 의심해 오던 사람들이 나중에는 그녀를 붙잡고 물었다.


    "하루 이틀도 아니고 한 달 가까이나 새벽마다 기원정사에서 나오니, 무슨 일을 하고 오십니까?"


    친차는 속으로 이제 기회가 왔다고 판단하고 이교도들에게 사주받은 대로 털어 놓았다.


    "실은 기원정사에서 사문 고타마와 함께 잠을 자고 나왔습니다."


    순간 이 말을 들은 많은 사람들이 깜짝 놀라며 금방 믿으려 하지 않았다.


    그러나 4, 5개월이 지나자 그녀의 배가 눈에 띄게 불렀다. 옷감으로 둘둘 감아 마치 임신한 여인의 배처럼 만들었던 것이다. 그녀는 길거리에서 만나는 사람 마다 '수행자 고타마의 아이를 가졌다'고 소문을 퍼뜨리기 시작했다. 그녀의 배를 보고는 많은 사람들이 전에 부처님의 방에서 같이 잤다는 그녀의 말을 사실로 믿기 시작했다. 이 소문은 삽시간에 입과 입을 통해 퍼져 갔으며 신도들은 실망의 빛을 감추지 못했다.


    8개월이 지나고 9개월이 지나자 그녀는 나무를 둥그렇게 깎아 배에 묶에 마치 해산이 임박한 것처럼 꾸몄다. 이런 모습으로 친차는 부처님이 대중에게 설법을 하고 있는 때를 맞추어 기원정사로 들어갔다. 그녀는 대중들 사이로 당당하게 걸어나가 부처님 앞에 서서 이렇게 말했다.


    "훌륭하신 사문이시여, 나는 당신 때문에 임신을 했습니다.

    이제 달이 차서 출산이 다가왔는데도 당신은 산실도 마련해 주지 않고, 산부가 먹을 음식도 준비해 주지 않았습니다. 당신은 저와 향락을 같이 하고도 아기에 대해서는 전혀 관심도 보이지 않는군요."


    설법을 듣던 많은 대중들은 갑자기 웅성거리며 서로에게 사실 여부를 물어보는 등 소란해지기 시작했다. 이때 부처님은 설법을 중지하고 조용한 목소리로 말씀하셨다.


    "친차여, 네 말이 진실인지 아닌지를 알고 있는 사람은 나하고 너밖에 없다."

    "물론입니다. 사문이시여, 당신과 나만이 알고 있기 때문에 결과가 이렇게 된 것입니다."


    그때 이교도들이 한꺼번에 일어나 그녀의 말에 맞추어 소란을 피우기 시작했다. 그러자 그때 그녀의 배에 깎아 댄 나무의 끈이 끊어지면서 아래로 둥근 나무가 '탕'하고 떨어졌다.

     

    사람들은 마침내 친차가 부처님을 음해하기 위해 세운 계략임을 알고는 침을 뱉고 흙덩이며 막대기를 내던져 그녀를 기원정사 밖으로 내쫓았다. 이때 땅이 두 갈래로 갈라져 무간지옥에서 불꽃이 뿜에 나왔으며, 그녀는 불꽃에 싸인 채 지옥으로 떨어졌다. 이런 일이 있은 뒤로 부처님은 더욱더 사람들의 존경을 받았다.


    요약 : 이미 2500년 전에 부처님도 가짜 미투 당해서 봉변당할 뻔한 역사가 있습니다 

    출처 https://www.clien.net/service/board/park/15180144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09/16 16:18:21  61.85.***.226  愛Loveyou  762235
    [2] 2020/09/16 16:20:59  110.70.***.221  임가좀비  379119
    [3] 2020/09/16 16:35:21  115.93.***.242  초왕사자  197246
    [4] 2020/09/16 16:55:33  162.158.***.184  침팬지대장  157819
    [5] 2020/09/16 16:57:58  117.111.***.21  퉁퉁따  405503
    [6] 2020/09/16 17:58:22  39.118.***.74  우가가  117629
    [7] 2020/09/16 18:20:31  124.53.***.156  라퓨타  100606
    [8] 2020/09/16 19:07:38  222.237.***.14  샷건걸  748678
    [9] 2020/09/16 19:10:44  39.7.***.186  꼬르륵배고프다  768912
    [10] 2020/09/16 19:46:07  175.223.***.94  고드랑이  2401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636786
    한시간뒤 일어난 사건 [3] 댓글캐리어 20/09/21 22:24 1723 15
    1636785
    드디어 미쳐버린 조선일보 [13] 펌글 대양거황 20/09/21 22:18 909 14
    1636784
    흔한 비비고 판매 홈쇼핑 [12]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21:52 3472 22
    1636783
    불법 스캔본 제조 현장 [11]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21:50 2736 20
    1636782
    배트맨이 브루스 웨인이란걸 눈치 못채는 이유 [6] 펌글 팅팅 20/09/21 21:44 2467 26
    1636781
    아기 구한 고양이 [6] 앵쯔o 20/09/21 21:44 2039 21
    1636780
    후퇴를 모르는 조선일보 [9] 좋은꿈을꾼다 20/09/21 21:42 2473 22
    1636779
    개판이 된 정부기관 인스타 [3] 똥구멍존잘 20/09/21 20:08 5354 40
    1636778
    길바닥에 있는 애들 데려다가 [11] 펌글 눈물한스푼 20/09/21 19:59 5091 33
    1636777
    중국산 삼겹살 [6] 침뱉으러왔침 20/09/21 19:52 7493 28
    1636776
    존 시나의 인생관 come as you are [9] 펌글 IHOH 20/09/21 19:51 3931 27
    1636775
    약후방) 호불호 갈리는 코스프레 [11] 똥구멍존잘 20/09/21 19:40 5319 33
    1636774
    개판난 움짤 모음.gif [34] 방콕고양이 20/09/21 19:32 2313 27
    1636773
    어딘가 이상한 엔드게임.jpg [5] 펌글 타크루 20/09/21 19:30 4031 39
    1636772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927.GIF [39] 방콕고양이 20/09/21 19:07 1746 26
    1636771
    강도잡는 여경 보셨나요? [37] 밥좀주세여 20/09/21 17:50 6695 37
    1636770
    백수라서 신용카드 발급 못받음 [14]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7:31 7488 42
    1636769
    일본의 여장 남자 실상 [20]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7:27 9774 35
    1636768
    남자 20살 외제차 아우디 출고후기 [60]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7:21 8825 50
    1636767
    스토리작가랑 배우랑 싸우면 벌어지는 일 [7]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7:17 6002 42
    1636766
    일본 방송이 본 한국.jpg [34] 펌글 보리의이삭 20/09/21 17:14 7292 38
    1636765
    약후방) 86년생 누나 코스프레 [13] 똥구멍존잘 20/09/21 16:58 7643 28
    1636764
    도쿄올림픽 뇌물 증거 터짐 [18] 포기를모름 20/09/21 16:52 6523 63
    1636763
    코끼리들이 은근 잘하는거 [29]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6:52 6195 47
    1636762
    [후방]"마음에 드시나요?" 신재은의 화끈한 팬서비스 [8] 라이온맨킹 20/09/21 16:26 8558 34
    1636761
    교사가 개입하기 애매한 집단 따돌림 상황 [27]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9/21 16:25 7893 40
    1636760
    인도 쓰레기처리 방법 [33] 이거실화냐 20/09/21 16:17 6848 40
    1636759
    오뚜기 하다하다 만두사리 파네 [14] 밥좀주세여 20/09/21 16:12 7045 39
    1636758
    콩콩콩콩콩콩콩콩콩콩 [20] 6일 比翼鳥. 20/09/21 16:04 6103 27
    1636757
    식당에서 오징어 덮밥 시키면 안되는 이유 [10] 펌글 띠로리ㅇ이 20/09/21 16:04 6629 3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