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1418987
    작성자 : 윈스턴 (탈퇴)
    추천 : 32
    조회수 : 3299
    IP : 219.250.***.118
    댓글 : 2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7/04/21 20:49:48
    원글작성시간 : 2017/04/21 08:03:50
    http://todayhumor.com/?humorbest_1418987 모바일
    [글] 특수청소부
    옵션
    • 펌글
    내가 대학때 있었던 일이야.


    나는 대학 기숙사에서 아이폰으로 파트타임 공고(알바천국같은거)를 보고있었어.


    휴일,방과후에 안그래도 생활비랑 등록금때문에 힘든데 허무하게 룸메랑 게임하면서 시간을 보낼바에 돈벌어서 생활비에라도 보태야겠다라고 생각했지.


    그래서 마구 찾아봤지.그런데 눈에 띄는 알바가 있는거야.특수청소부,돈도 많이 주더라고.그래서 부모님한테 허락을 맡았지.부모님은 기특하다라면서도 걱정을 더 많이했지,왠만하면 평범한거 하라고.하지만 기숙사 생활하는데 필요한 돈이 많아서 부모님에게 폐를 끼치고싶지 않았어.그래서 그걸택했어.


    존 아저씨(팀장 비슷한 개념인거 같아요)는 내가 공고를 보고 왔다니깐 걱정하는 눈치였어.벌써 4명이 못버티고 나갔데.나처럼 어린애가 할수있겠냐고,근데 나는 비위도 강하다고 내스스로가 생각했지.그리곤 성실히 열심히 하겠다고 하고 계약서를 썼어.


    첫날,존 아저씨는 나를 대리고 청소현장으로 갔어.첫날부터 신고식을 거하게 치르더라,권총자살일 뿐인데 머리가 형체가 없는거야,나는 권총자살하면 영화를 봐서 그런지 그냥 머리가 구멍 조금나는줄알았지,근데 아니더라고,나는 재빨리 밖을 뛰쳐나가 토를했어.진짜 그렇게 많이 토한적은 처음이야.존 아저씨는 나한테 괜찮냐,그만두고싶으면 말해라 라고 했지.근데 나는 괜찮다고 말했어.그리고 존아저씨는 친절하게 무슨일을 할지 알려주더라고.


    진짜 소름이 끼치도록 심각하게 부패된 시체를 치우는일은 정신적으로도 힘들었어.대학실습으로 해보던 해부해보고 기고만장했나봐ㅋㅋ,특수청소를 우습게 알았지....


    아무튼 1년이라는 시간을 방과후 야간에 특수청소를 했어.존 아저씨하고도 많이 친해졌지.이제까지 많은 시체를 봐왔지,살인,2년이 부패된 시체,고독사 등등


    우리는 유서,유품도 많이 정리했어.그중에는 진짜 읽으면서 눈물나는겄도 많았지.


    나는 이미 많은 청소를 해봐서 왠만한 청소할때도 눈하나 꿈쩍이지 않고


    그런데,이번 의뢰는 진짜 씨발이였어.


    오늘도 존아저씨는 의뢰를 받았어.나도 1년이나 했기때문에 의뢰설명을 해줬지.


    부모랑 아이가 사는집인데 자꾸 키우던 개들이 없어진다는데 다락방 가보니까 개들이 다락방에 있다는거야.


    나는 의구심이 들었어.이거이거 개가 늙으니깐 안이쁘고 똥도 안가리고 병들어서 죽인거 아닌가하고.


    아무튼 존아저씨는 조사를 하러갔어.규모,견적,넓이,필요한 인력 등등을 조사하는거지.그때동안 나는 존아저씨허락을 맡고 담배를 피면서 쉬고있었어.존아저씨는 갑자기 정원으로 나와서 토를했어.아저씨는 20분이 지나도 진정을 못했어.눈물이 날정도로 헛구역질을 했지.존 아저씨의 그런모습은 처음봤어.항상 시체나 현장에서는 강인하셨거든.토막살인현장도 아저씨는 꿈쩍하지않았어.


    그런데 이번은 개인데도 이러더라.


    나는 상황체킹하러 갔는데 아저씨가 가지말라고 막았어.근데 호기심이 발동하잖아.그래서 나도 체킹하러갔지.1층 계단을거쳐서 2층을 가는데 냄새가 장난아니야.근데 이건 사람썩는냄새도 아니야.비릿하면서...아무튼 설명이 힘든 냄새였어.


    3층 다락방을 가니까 


    몇마리인지 알수없을정도의 개들이 토막난채로 부패되서 엑체화가 이미 80퍼센트는 진행되있었어.얼마나 많았는지 그 고깃덩어리들은복수뼈까지 있었지.구더기들이 벽지와 천장에 수두룩하고 번데기화되있다는건 5개월이 지났다는거야.나는 지금도 이게 개인지 구분이안가.가장 최근에 죽은 개로 추정되는 물체는 4개의 다리가 갈려져있었어.머리는 뭉개져있었어.배는 토막났는지 검붉은색의 내장은 부패가 진행되고있었지.


    나는 충격으로 밖에 재빨리나왔어.그리고 잠시 정원에 누워서 심호흡을 하고 있었어.


    우리는 의뢰자에게 다시 연락해서 이게 어떻게된지 알아내려했지.


    그런데 그사람들도 개를 키우다 없어져서 또키우고 그랬대.냄새가 어느날부터나고 천장에서 검은 걸쭉한 엑체가 떨어져서 알아냈대.


    솔직히 90퍼 구라고 집주인이 괴상한 사이코패스라고 생각했어.


    아무튼 심각한 다락방과 심각하게 냄새가 물든 벽때문에 철거를 해야한다고 의뢰인에게 말하고 일단 올라오는 구역질을 참으며 나와 보충인력 그리고 존아저씨는 수습을 어느정도 한뒤 철거업체를 불러서 2일후 예약을 해놓은뒤 짐과 귀중품들 냄새가 안물든 가구들을 트럭으로 옮기기 시작했어.


    어린이 탁자도 옮기려고 그 안에 있는 냄새를 흡수하는 종이류는 다 없어려고 열어봤어.난 그 종이들을 버리려고 했는데 그 그림들을 봐버렸어.


    그집에는 8살짜리 아이와 11살짜리 아이가 살았어.딱봐도 어린이 그림체야.크레파스로 그 개들이 죽은 모습을 정확히 그려놓은 그림일기가 있었어.


    첫장을 읽자마자 나는 그 일기를 덮어버렸어.


    지금도 그 그림일기는 사무실 사물함안에있어.나는 그일기를 의뢰인에게 말해야할지 고민하고있어.



    4chan /v/ 게시판에서 시체치우는 게임 공략 스레드에서 유명해진 글입니다.스레드 게시 3일후11짜리 아이가 8짜리 여동생 죽였는데 동물을 죽이는게 취미였다고 뉴스가나와서 더더욱 유명해졌죠.

    첫번역이라 어색한건 이해부탁드려요ㅠ
    출처 출처 : http://ghostism.co.kr/index.php?mid=spooky&page=4&document_srl=1234420
    윈스턴의 꼬릿말입니다
    끔찍하네요...ㄷㄷ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4/21 08:48:45  182.228.***.199  냥이두마리  416237
    [2] 2017/04/21 09:25:03  211.201.***.85  글라라J  704744
    [3] 2017/04/21 11:34:20  121.183.***.124  죠르노_죠바나  567505
    [4] 2017/04/21 12:37:17  211.36.***.135  관악산도인  80137
    [5] 2017/04/21 12:45:40  125.177.***.227  쏘와  41388
    [6] 2017/04/21 14:53:19  221.149.***.224  캬라멜우유  351231
    [7] 2017/04/21 15:02:42  39.7.***.124  강철둔부  207375
    [8] 2017/04/21 16:48:28  121.165.***.189  snebwbxksk  656629
    [9] 2017/04/21 19:54:46  211.36.***.129  샘미  107441
    [10] 2017/04/21 20:49:48  1.239.***.53  샤하르  71660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547408
    코인러들.. 이것즘 내려주세요ㅠ [1] 펌글 END 18/01/20 23:50 1605 13
    1547407
    구글의 모자이크 제거기술 프로젝트.Nomo [5] 밥좀주세여 18/01/20 23:34 3057 15
    1547406
    찌그러진 차 문 펴는법 [8] 펌글 감동브레이커 18/01/20 23:33 3004 15
    1547405
    (많이후방) 대회에서 쫓겨난 호박 [9] 공룡멸종시킨놈 18/01/20 23:15 2545 19
    1547404
    트랜스젠더 수술 과정 [14] 펌글 VistaPro 18/01/20 23:09 3779 22
    1547403
    e-전투민족 [9] 다닥 18/01/20 23:02 3142 24
    1547402
    불안장애 치료하는 만화 작가 근황 [7] 펌글 듀란달키움 18/01/20 22:57 3423 19
    1547401
    나 여기 팔씨름연맹 이산데 [5] 펌글 하이퍼토닉 18/01/20 22:53 2530 17
    1547400
    제 체크카드 주우신분 [8] 동동주우 18/01/20 22:42 3294 24
    1547399
    선풍기 틀어 놓고 자면 죽는 이유가 드디어 밝혀짐 [7] 펌글 눈물한스푼 18/01/20 22:30 5126 19
    1547398
    웃짤모음.jpg [60] 햄돼지 18/01/20 22:30 3420 43
    1547397
    오랜만에 동네 체육대회가 열림 [4] 펌글 눈물한스푼 18/01/20 22:29 3346 15
    1547396
    씹인싸 VS 인싸 VS 아싸 [3] 펌글 4수자리 18/01/20 22:27 3423 33
    1547395
    엄마가 구멍에 고추를 꽃았더니 내 남자의 비밀이 나온다. [22] 거대호박 18/01/20 22:20 4306 34
    1547394
    한글로 포켓몬 만들기 [7] 펌글 LV20잉여 18/01/20 22:07 3263 36
    1547393
    오랜만에 만난.....단짝 친구....jpg [6] 펌글 개리g 18/01/20 21:43 5623 31
    1547392
    "땡큐,코리안!!" [47] 딜도박는힐러 18/01/20 21:23 5270 65
    1547391
    요즘 아이들의 2002년 기억 [25] 펌글 눈물한스푼 18/01/20 20:52 7619 53
    1547390
    (약후방) 섹시콜라 [12] 펌글 너어디사냐 18/01/20 20:51 9630 31
    1547389
    층간소음....복수 방법....jpg [5] 펌글 개리g 18/01/20 20:30 7612 38
    1547388
    황당한 장난전화 [7] 웃기는게목적 18/01/20 19:53 7830 37
    1547387
    살아있으니 이렇게 다시 만나는구나 [7] 눈물한스푼 18/01/20 19:41 7393 42
    1547386
    중국의 미세먼지로 별돌을 만든 남자 [20] 웃기는게목적 18/01/20 19:38 9131 53
    1547385
    미국이 더이상 달에 가지 않는 이유 [15] 펌글 눈물한스푼 18/01/20 19:11 12069 38
    1547384
    온라인게임 ㅈ같은 부분 [14] 펌글 4수자리 18/01/20 19:08 9339 36
    1547383
    핀란드의 심각한 가정폭력 [38] 펌글 GoldGuTo 18/01/20 18:54 9774 65
    1547382
    CU 백종원 도시락 맛나!!! [13] 당캉고야씨씨 18/01/20 17:29 10683 38
    1547381
    개에게 발을 물린 아기 주의요망 [5] 펌글 눈물한스푼 18/01/20 17:16 10706 37
    1547380
    경찰 삼단봉의 위력 [20] 웃기는게목적 18/01/20 17:01 10926 41
    1547379
    메카신부랑 사는 Manga [10] 펌글 LV20잉여 18/01/20 16:59 9558 3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