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손칼국수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12-02-23
    방문 : 2643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humorbest_1099640
    작성자 : 동피랑 (가입일자:2012-02-23 방문횟수:2643)
    추천 : 32
    조회수 : 3630
    IP : 183.104.***.229
    댓글 : 10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5/07/25 22:57:55
    원글작성시간 : 2015/07/24 15:45:29
    http://todayhumor.com/?humorbest_1099640 모바일
    이제 어른이니 잘 할 수 있을 거예요! faet. 열무 물김치(과정샷)
    옵션
    • 창작글
    입찰 봤던 공사가 설계변경이 되면서 산출내역서를 다시 뽑아야하는 골치 아픈 상황에 직면하자....
    제 뇌는 스트레스를 최소화 하기 위해 뻘짓을 요청했고..
    연일 습한 더위에 쨍~한 물김치 국물이 필요했던 터라 물김치를 담그게 되었습니다.
    업무를 빨리 처리해야하나.....최대한 뻘짓의 시간을 벌어보고자 사진까지 찍어보게 되었는데..
    평소 무의식중에 담그던 물김치 사진을 찍고보니 읭???  과정이 너무 간단하고 쉬운겁니다...
    그래서 오유의 많은 자취징어들에게 혹시라도 도움이 될까 해서 (자랑포함) 글을 올려봅니다.
     
     
    오늘의 요리 : 열무물김치
     
    (부재료를 최소한으로 사용하여 재료비 절감 but 맛은 사실  더  깔끔함)
     
     
     
     
    20150722_214335.jpg
     
     
    20150722_222831.jpg
     
    주재료 열무 한단, 찹쌀가루, 굵은소금,양파,홍고추,마늘다진것,물 2~3리터 (매콤을 원하면 청양고추)
     
     
     
     
     
     
    20150722_214348.jpg
     
    20150722_214614.jpg
     
    우선 냄비에 찬물을 넣고 1리터당  수북히 2스푼의 찹쌀가루를 풀어줍니다. 전 3리터를 긇일거라 6스푼 넣어줌(성인 밥숫가락기준)
    (뜨거운물, 끓이면서 참쌀가루 풀기 금지-찹쌀이 몽글몽글 엉겨붙음 반드시 찬물에 풀어야 깔끔)
     
    이것이 물김치의 베이스 국물입니다.-끓이 면서 소금을 넣어 각자 기호에 맞게 간을 하시고  팔팔 끓인 뒤 불을 끄고 내버려둡니다.(식히는 과정)
    묽어도 엄연히 풀죽이라 뚜껑 닫고 끓이다 넘쳐 흐를 수있으니 주의바람.
     
     
     
     
     
     
    20150722_220127.jpg
     
    그 다음 열무를 손질합니다.
    시장에서 저녁에 갓 사온 열무는 뿌리까지 다 먹을 수 있습니다.  싱싱하네요~
    뿌리 손질이 귀찮아서 뿌리는 잘라 내겠습니다.
    열무는 담글 즉시 사오시면 다듬는 고통에서 벗어 날 수 있답니다.
    집에서 하루이상 재우실 경우 싱싱함은 급속도로 줄어들고 떼내야 하는 잎사귀는 반비례로 늘어납니다....
    (마트에서 파는 한단보다 시장 한단이 1.8배정도 많습니다. 모르고 이날은 시장에가서 두단 주세요 했더니 왠지 평소보다 무거웠어요.
    마트에서 열무를 적게 구입하셨으면 한단에 물 1.2리터 정도 적합 합니다.)
    두단을 하면 양이 너무 많아지므로 한단만 사용하기로 했습니다.(남은건 동네 언니네로..)
     
     
     
     
     
     
    20150722_221644.jpg
     
    뿌리를 떼어내고 손가락 길이 정도로 짤라줍니다. 길이는 진짜 자기 맘대로 잘라도 됩니다.
    그리고  세척 을 합니다.(저는 3회 세척 예정)
     
     
    20150722_221952.jpg
     
    3회 세척이 끝나고 나면 옅은 초록색에 부유물이 거의 없는 상태가 됩니다.
     
     
     
    20150722_222327.jpg
     
    굵은 소금 투하.
    국그릇으로 수북히 뜰 정도의 열무 양에 소금 한주먹정도 뿌리면 적당합니다.
     
     
     
    20150722_222336.jpg
     맨 위의 열무들은 깔리는 열무보다 소금을  약간 넉넉히 뿌려줍니다.
     
     
     
     
    20150722_222617.jpg
    중간정도 잠기도록 물을 부어주면 더 빨리 절여집니다.
     
     
     
    20150722_222630.jpg
     
    1시간~1시간 20분 정도 냅둘겁니다.  (염도에 따라 다르 겠지만 저 위의 소금양 기준이면 1시간  남짓되면 건집니다.)
     
     
     
     
    20150722_223130.jpg
     
    기다리는 동안 부재료를 썰어 두겠습니다.
    큰도마가 귀찮아서 서브도마 뿅!
    대자 크기 양파를 하나 썰어두었는데 좀 적어보여 중간 양파를 하나더 넣으려고 합니다.(양파를 좋아하니까용~ 많이 넣을 수록 맛있~츄릅)
    양파는 얇게 썰어주시면 나중에 비벼먹을 때도 보드랍습니다.
     
     
     
     
     
    20150722_225128.jpg
     
    양파 2개와 홍고추를 썰어줍니다.
    (홍고추도 얇게 썰면 데코인듯 질긴 느낌 없이 모두 먹을 수 있습니다. 엄마가 시간없어서 굵게 썰어 넣은건 건져내고 먹었던 어린시절.....)
     
     
     
    20150722_225139.jpg
     
    둘재가 열무물김치를 느무 좋아하는데 매울까봐 걱정하다 물어보니 좀 매워도 먹는다 그래서 청양고추도 하나 썰어줍니다.
    (물 3리터,열무 한단에 청양고추 1개- 더 많이 넣으면 열무김치의 시원한 맛을 잃을 수있어요.. 약간 슴슴하고 깔끔하고 시원~쨍 하게 먹어야 하므로..)
     
     
     
     
     
    20150722_232324.jpg
     
    1시간이 지났어요.. 열무의 상태가 절여 진게 감이 오시졍~
    사실 줄기 부분은 국물을 부으면 더 탱탱하게 살아나기때문에 절여짐의 상태는 잎사귀를 보고 판단하시면 됩니다.
    물에 젖은 휴지처럼 오그라 들어 있으면 성공..(신기하게 국물 부으면 살짝 살아남)
     
    2회정도 씻어주고~
     
     
     
     
     
    20150722_232504.jpg
     
    소쿠리에 받쳐서 물을 약간 빼줍니다.
     
     
     
    20150722_232539.jpg
     
    물기를 살짝 짜 준뒤 큰 볼에 담아 주고
     
     
     
     
    20150722_232604.jpg
     
    아까 썰어 둔 양파와 홍고추를 투하한 뒤
     
     
     
    20150722_232703.jpg
     
    잘 섞어줍니다.~(청양고추도  같이 넣어줌)
     
     
     
    20150722_232823.jpg
     
    그리고 아까 팽개쳐 두었던 찹쌀풀을 소환합니다.
    저는 식은 정도를 저 냄비를 손으로 잡아도 될 정도면 된다고 봅니다.
    아예 식혀서 붓기도 하는데 약간 따끈 할때 국물을 부으니 열무가 더 아삭해지는 느낌이여서 저는 약간 따끈할때 부어 줍니다.
     
     
     
    20150722_232955.jpg
     
    김치 보관통 소환 -반찬통 꺼낸다고 씽크대문을 여니 간식 주는줄 알고 저희집 둘째 물결양이 잽싸게 뛰쳐나옴 
     
     
     
     
     
     
     
    20150722_233053.jpg
     
    냉장고에서 다진 마늘을 가지고 나와보니 두녀석이 다 나와서 쳐다보고있네요~
    귀여워서 한장ㅋ (혹시 몰라.. 들판이 물결이 두녀석은 저녁을 다 먹은 상태입니다. 저는 2회 배식을 철저히 지키고있습니당..)
    저녁먹고 9시부터 시작한 물김치 담기가 이제 끝나가고 있습니당~ 
     
     
     
     
     
    20150722_233129.jpg
     
    약간 따끈한 찹살풀에 다진마늘 듬뿍  한 수저 투하
     
     
     
     
     
     
    20150722_233201.jpg
     
    요정도 넣고 휘휘 저어줍니다.
     
     
     
     
    20150722_233414.jpg
     
    잘 섞은 열무 건더기를 반찬통에 적당히 나눠 담고
     
     
     
     
     
    20150722_233617.jpg
     
    국물을 부은 뒤 24시간 상온 보관 했다가 냉장고에 보관하시면 몇일동안 반찬 걱정 노노
     
    잘 익혀서 비빔밥도 해먹고,국수 삶아 멸치 육수 붓고 몇점 올려 먹어도 맛있는 깔끔 칼칼한 물김치 완성입니다.
     
     
     
    20150723_002952.jpg
     
     
     
    재료비 열무한단 시장 3천원 (마트는 양이 좀 적고 1800~2000원 사이) 한단 사면서 홍구추 두개만 끼워 주세용..ㅠ.ㅠ 하면 주시기도 함.
              찹쌀가루  200그람 3천원 가량 , 굵은 소금 1kg 2천~3천원 수준 - 이 두가지는 한번 사두면 여름 내내 몇번이고 물김치를 담아먹을 수있음
              양파 두개(마트에서 990원정도 묶어 파는것도 많음...대량으로 사다보니 개당 가격 모름ㅜ.ㅜ)
     
     
     
     
    오유 분들 모두 여름 시원하게 보내시고 맛있는 열무물김치에 도전해보세요! 은근 쉽지만 고퀄리티 요리가 완성됩니다.~
     
    20150723_002952.jpg
    출처 대한민국 유구한 물김치 전통 레시피( 구전및 전승 )
    재료와 사진및 완성품은 내꺼.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5/07/24 16:04:11  223.62.***.36  빵쟁2  613779
    [2] 2015/07/24 16:27:39  58.232.***.66  익명00003  400080
    [3] 2015/07/24 17:38:34  112.154.***.215  ㅅㅠㅅ  458056
    [4] 2015/07/24 19:15:41  118.46.***.54  별누리  163369
    [5] 2015/07/24 21:08:24  59.152.***.232  똸쒼싷ㄹ  543301
    [6] 2015/07/25 00:10:38  223.33.***.172  육체미폭발  464414
    [7] 2015/07/25 00:52:40  14.39.***.239  시럽빼고  614834
    [8] 2015/07/25 02:45:25  119.195.***.203  잠만보너굴  140896
    [9] 2015/07/25 16:40:55  61.247.***.184  *훗*  549413
    [10] 2015/07/25 22:57:55  182.211.***.111  cobain  27342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정치상황 개판 통영의 새판 짜기 [24] 손칼국수 17/09/24 16:59 5732 90
    전국민이 다해보자!통영여성 316명문재인지지선언! [8] 손칼국수 17/04/26 23:17 1504 57
    도깨비가 기분이 좋을때마다 계속 피는 꽃-도깨비 속의 꽃 이야기 [21] 손칼국수 17/01/07 03:58 5380 54
    손 놓고 살던 시를 다시 쓰려니 쑥스럽습니다. [9] 손칼국수 16/12/12 01:36 558 32
    레고에 대한 고양이의 생리적 결함 발견.... [46] 손칼국수 16/09/30 02:25 6878 55
    애니몬* 중성화한 고양이용 캔 먹고 찌쁜 주인냥님 모집~ [25] 손칼국수 16/07/21 21:42 1238 28
    위로 좀..) 총선의 즐거움이 없습니다.... [16] 손칼국수 16/03/28 10:38 2022 40
    영남 야권 지지자의 주저리 [17] 손칼국수 16/03/07 16:37 3019 36
    더민주 지도부와 손혜원 위원님께 전해졌으면 하는말.. [5] 손칼국수 16/03/01 11:26 1756 31
    통영사람의 소녀상 방문과 더불어 컨퍼런스 후기 [11] 손칼국수 16/01/18 18:01 1573 43
    땅끝에서 서울 갑니다. [39] 손칼국수 16/01/14 12:15 2590 75
    온라인입당10만기원) 내 당원동지 인증 [12] 손칼국수 15/12/18 14:54 1888 35
    이제 어른이니 잘 할 수 있을 거예요! faet. 열무 물김치(과정샷) [10] 창작글 동피랑 15/07/25 22:57 3630 32
    더위 타는 취준생및 대학생 드루와~~(파바 팥빙수 나눔) [69] 창작글본인삭제금지 동피랑 15/05/21 11:42 2543 59
    냥줍 떠 맡았네요ㅜㅜ [82] 동피랑 15/05/08 15:14 6533 107
    열살 딸의 단호함 [20] 동피랑 15/01/29 18:06 8601 103
    베오베에 서럽다는 아기엄마와 지금 갓난쟁이들의 어머님에게.. [18] 동피랑 14/11/21 14:16 5445 95
    지금 저희집 사진 한장 [14] 동피랑 14/09/26 09:43 7814 81
    지금은 좀 한가해서 올려보는 우리집 냥들 (짱 김) [12] 동피랑 14/09/19 18:03 3882 90
    아홉살의 친구네 아파트 소개 [5] 동피랑 14/09/16 17:04 5562 39
    경남 새누리당 지지자의 반전! [44] 동피랑 14/06/03 11:11 9917 141
    고래고래고래롱~~~~후기입니다~ [8] 동피랑 14/04/06 02:41 8831 51
    컬링 시청중 [12] 동피랑 14/02/14 03:47 6679 76
    들판물결 [12] 동피랑 14/02/13 17:56 4420 49
    새해 첫 손님 [35] 동피랑 14/02/01 12:58 6849 96
    못생김을 벗어난 들판이(사진유) [9] 동피랑 14/01/18 00:19 5063 59
    사진)고양이 화장실 제작했어요~ [17] 동피랑 14/01/05 22:35 5183 53
    통영거제진주사천마산김해부산) 아기고양 입양♥ [8] 동피랑 13/12/06 09:12 4098 54
    김재원의원....... [3] 동피랑 13/07/03 06:03 1827 35
    집사 간택을 거절했어요ㅜㅜ [11] 동피랑 13/06/20 08:31 6859 41
    [1] [2]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