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humorbest_1070853
    작성자 : 시마모토 (가입일자:2015-06-01 방문횟수:227)
    추천 : 116
    조회수 : 12363
    IP : 211.51.***.2
    댓글 : 83개
    베스트 등록시간 : 2015/06/01 13:11:38
    원글작성시간 : 2015/06/01 13:00:35
    http://todayhumor.com/?humorbest_1070853 모바일
    할아버지 한테 강간당할뻔 한 썰.txt
    옵션
    • 창작글
    헐. 베오베라니 ㄷㄷㄷㄷ
     
     
    반응이 나쁘지 않아서 약속대로,
     
    할아버지 한테 강간당할뻔 한 썰 올려 드립니다.
     
    ps. 근데 저는 입국 도장 안찍어 주나유 ㄷㄷㄷㄷ
     
    --------------------------------------------------------------------------------
     
    참고로 이 모든건 100% 실화임을 알려 드립니다.


    때는 바야흐로 2008년 여름.

    모기업에 입사를 확정시켜 놓고 홀가분한 기분이던 저는.

    장장 70일간의 유럽여행을 가게됩니다.


    전 그때 런던에서 시크한 댄디보이들한테 데이고 스코클랜드를 여행중이었는데,

    친절한 스코틀랜드 사람들한테 감동 먹고 씐나게 돌아 댕기던 중이었죠.


    그 사람을 만난건 거기었어요.

    에든버러의 호젓한 외곽.

    아주 단단하게 호리호리하고.

    잘 생긴 할아버지 였어요.


    먼저 절 부르더군요.


    할배 - 헤이 어디서왔어 보이?

    모토 - 삿스코리아.

    할배 - 오 김치 스멜 굿굿~ 나 한국 많이 가봤어.

    모토 - 레알리? 그레이트브리튼 물가 졸 비싸.

    할배 - 멍청한 녀석 날 따라와!


    몇일전 고국에서 보고온 테이큰이 잠깐 생각 났지만.

    난 남자고 할배니까 뭐 괜찮겠지 싶었죠.


    그분은 자기의 뉴비틀에 태우고.

    현지인이 아니면 가볼 수 없는 에든버러 구석구석을 데리고 다니며.

    정말 재미난 역사, 그곳 사는 사람들 얘길 해줬어요.

    가난한 예비직장인이었던 저는 와 이할배 레알 젠틀 캐감동 ㄷㄷㄷ


    그때 까지 좋았죠.


    이제 시작입니다.

    한 3,4시간 같이 돌아댕겼나요.

    할배가 말을 꺼냅니다.


    할배 - 헤이 보이 우리집 가서 차나 한잔 해. 우리집 졸 좋음.

    모토 - 레알리? 그래 그럼 콜.


    약간 이상한 느낌을 첨 받은건 집으로 가던 차안에서.

    할배가 갑자기 제 허벅지를 그랩(터치 아님 그랩임) 하더니.

    와 너 축구했니? 했던건데.

    사실 돌이켜봐서 이상한거지 그땐 아무생각 없었음.


    집에 도착했는데 와.

    할배 집 완전 개 저택이더군요.


    알고보니 이 할배는 결혼도 안하고 완전 혼자 사는 할배였고(개랑 살았는데 개도 몇년전 죽고 혼자 산다함)

    자긴 그레이트브리튼 용병이었다고.

    베트콩 모가지를 여럿 땄는니 어쩌니 쏼라쏼라 하면서,

    자기 옛날 사진을 막 보여주더군요.


    거기 봤는데 진짜 젋었을때 개 잘생기고.

    김포공항 앞에서 군복입고 찍은 사진도 있고 그랬어요.


    한 30분 있었나.

    그 때부터 시작이었죠.

    할배가 갑자기 뭘 보여줄게 있다고 하더니.

    오일같은게 든 병을 가져와요.


    할배 - 너 이거 뭔지 알어? 이거 마사지 하는건데 졸 기분 좋아.

    모토 - ㅇㅇ

    할배 - 탄트라 불라불라~(탄트라 어쩌구 했는데 찾아보니 진짜 탄트라마사지 그런게 있긴 있음)

    이거 함 해봐 내가 해주께.

    모토 - ㄴㄴ 나 괜츈. 레알 괜츈함.

    할배 - 아놔 해보라니까 ㄷㄷㄷㄷ

    하면서 힘 들어가기 시작.


    전 그때 반바지 하나에 티셔츠 하나 딸랑 입은 차림이었는데.

    자기 손에 오일 부어서 비비더니 제 등과 가슴쪽으로 손 갑자기 넣어서 바르기 시작함.

    아놔 기분 급 이상해짐.


    모토 - ㄴㄴ 나 이거 이상 하지마.

    할배 - 아놔 괜찮아 이 큐티보이.


    할배의 손이 엉덩이 골쪽으로 내려옴.

    손가락 끝이 딱 거기 걸리는 느낌이 ㄷㄷㄷㄷ

    눈빛 약간 초점 잃은거 같음.


    순간적으로 극도의 공포.

    여기 스카트랜드 외곽 어딘지도 모름 할배 집임.

    할배 UK용병출신 쥐도 새도 모르게 죽을 수도 있다.

    아놔 진짜 엄마 이거 뭐야 테이큰 리암니슨 아빠 별생각 다듬.


    모토 - ㄴㄴ 이거 아닌거 같애 나 안할래 잠깐 나 화장실.


    다행이었죠 아무것도 안들고 털래털래 여행다니던 저는(진짜 작은 색같은거 하나 몸에 붙이고 다님)

    화장실 간다고 하고 대문쪽으로 살짝 간뒤.

    진짜 한 1키로 정도 뒤도 안보고 죤나 뛰기 시작합니다.


    그 후로 한 2시간 정도 뒤를 자꾸 쳐다보며 은폐엄폐하면서 하염없이 걷다가.

    마침 지나가는 택시를 잡아타고 숙소로 컴백.


    70일 정도 여행 중에 전 시간 날때 마다 일기를 썼는데.

    그 다음날 네스호로 가는 일기장에서 저는 이렇게 제 심경을 회고 하고 있습니다.


    2008년 8월 2일 11시 20분

    네스호로 가는 길이다.

    죽을뻔 했다. 죽고 싶다.


    그 할배가 해준 얘기 중에 아직도 기억 나는 명언.

    모토 - 할배는 왜 결혼 안했음?

    할배 - 영보이. 세상엔 도서관이 있는데 왜 책을 사보려고 하니?


    제 인생에 제일 궁금한 점이긴 하네요.

    1. 그 할배가 정말 순수한 마음에 탄트라 마사지를 해줄려고 한거다.

    2. 평생 소설, 명작, 잡지, 원서, 아프리카 고서, 성경 등 책을 섭렵한 할배가.

    도서관에서 망가를 집어든거다.


    오징어의 생각은???


    3줄 요약.

    1. 스코트랜드 외곽에서 친절한 할배 만나서 집에 놀러감.

    2. 할배 마사지 해준답시고 엉덩이 골에 오일바름.

    3. 그 할배의 정체가 아직 궁금함.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5/06/01 13:02:51  223.62.***.88  여시다여시이  630690
    [2] 2015/06/01 13:03:45  61.76.***.108  푸른누리  239405
    [3] 2015/06/01 13:06:35  203.226.***.93  금연하고싶다  80846
    [4] 2015/06/01 13:09:10  106.245.***.139  초코여훈  637501
    [5] 2015/06/01 13:10:08  211.36.***.104  케릭스  603145
    [6] 2015/06/01 13:10:17  106.243.***.240  생생한정보  608681
    [7] 2015/06/01 13:10:31  112.144.***.58  우리불독님  186859
    [8] 2015/06/01 13:11:00  106.249.***.78  로컬군  74419
    [9] 2015/06/01 13:11:18  117.111.***.178  환경안전팀  334729
    [10] 2015/06/01 13:11:38  175.197.***.36  아이디뭐하냐  21452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624425
    역수입 76 영화관 눈뽕질 하는 여자애 혼낸 썰 [4] 펌글 아이愛Love 20/04/05 03:41 1348 12
    1624424
    잔인한 조별과제 [3] 펌글 별님과달님 20/04/05 03:24 1617 12
    1624423
    일본에서 보고 비웃을듯 [8] 나보트탔다 20/04/05 02:59 2531 13
    1624422
    고양이가 모니터 박살냄 [5] 펌글 별님과달님 20/04/05 02:57 2074 12
    1624421
    주인놈아 밖에 눈온다 눈! 눈온다고!! [3] 펌글 별님과달님 20/04/05 02:35 2367 15
    1624420
    고양이한테 인생 잠옷 사줌 [2] 펌글 별님과달님 20/04/05 02:25 1829 15
    1624419
    어마무시한 피해를 입고있는 미국 한인타운 [9] 황금변기 20/04/05 02:22 3875 17
    1624418
    첫 의료진 사망, 애석하고 비통한 마음 [8] 무병장수 20/04/05 02:17 1242 19
    1624417
    미국 도넛 가게를 갔더니 [5] 펌글 별님과달님 20/04/05 02:16 3424 16
    1624416
    아베의 눈물 ㅜ.ㅠ [13] 도촬아재디키 20/04/05 01:42 3499 22
    1624415
    해열제 먹고 출입국 검역 통과..기내 접촉 20여명 뒤늦은 추적 [13] 라이온맨킹 20/04/05 01:09 2807 23
    1624414
    ㅇㅎ) 엘사를 걱정해주는 안나 [9] 삭삭동방삭 20/04/05 01:06 4481 20
    1624413
    드디어 기다리던 후임이 왔다 [6] 펌글 눈물한스푼 20/04/05 00:01 5526 37
    1624412
    캐나다가 권고하는 손씻기 마음가짐 [9]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3:51 5403 34
    1624411
    우리나라 괴담이 적은 이유 [11]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3:23 5687 37
    1624410
    한국에 마늘 볶음밥이 없는 이유 [14]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2:56 9214 46
    1624409
    안 귀여우면 점심 굶겠음 [19]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2:26 7953 60
    1624408
    자기 젤리 확인하는 댕댕이 [5]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2:26 5548 40
    1624407
    코로나 발생 전세계 비교. [9] savvy 20/04/04 21:59 7634 43
    1624406
    중국에 있는 1400년된 은행나무 [24] 펌글 별님과달님 20/04/04 21:51 8046 54
    1624405
    콜롬비아 대통령 대국민 담화문 [39] 펌글 배덕구 20/04/04 21:22 6426 133
    1624404
    멍멍하고 냥빠졌네.gif(데이터주의) [38] 방콕고양이 20/04/04 21:13 3969 55
    1624403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765.GIF [41] 방콕고양이 20/04/04 20:35 4010 43
    1624402
    일본에 곧 코로나가 창궐하게 될 이유 [10] 펌글 눈물한스푼 20/04/04 20:27 11543 51
    1624401
    모로코: 됐다니까 넣어둬 넣어둬 [26] 펌글 BoA* 20/04/04 19:15 8488 68
    1624400
    먹방 BJ [14] 우라노스 20/04/04 19:06 10209 52
    1624399
    큐브대회 신기록 세운 한국인 [12] 펌글 감동브레이커 20/04/04 18:52 9232 55
    1624398
    외국에서 오는 한국인조차 입국금지 해야한다는 사람들에게. [19] 예날 20/04/04 18:43 6516 73
    1624397
    순간 시간 이동 [13] 펌글 눈물한스푼 20/04/04 17:51 8593 47
    1624396
    베스트 도전만화가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재끼,만화) [22] 창작글 재끼 20/04/04 17:46 4070 58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