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gomin_1773579
    작성자 : 익명YWNia
    추천 : 0
    조회수 : 534
    IP : YWNia (변조아이피)
    댓글 : 14개
    등록시간 : 2019/09/11 01:42:40
    http://todayhumor.com/?gomin_1773579 모바일
    대형마트에서 알바하는데 부당한 대우는 어떻게 대처하면 좋을까요?
    안녕하세요.
    창동에 있는 큰 마트 계산원으로 알바합니다.
    중간에 손님과 트러블이 있었어요.
    매니저를 찾았고 저도 매니저님과 같이 얘기하고 싶었어요.

    매니저님은 손님얘기를 듣고 저한테 와서 '어쨋든 너가 잘못했으니깐 사과 해.' 라고 하셨습니다.
    제 얘기를 듣지도 않고 모든게 제 잘못이 됐다는게 너무 황당했어요.
    그 말이 '손님은 왕이니깐 너가 잘못했다.' 라는 주종관계처럼 들렸거든요.
    손님도 그렇게 생각하고 저를 대하셨구요.

    너무 바쁜 시간대라 일 크게 벌리고 싶지 않아서 가서 사과했습니다. 
    그 자리에서 해결하지 않고 지금 와서 이러고 있는것도 문제라면 문제겠네요.

    근무자란 의견을 내면 안된다는 문화가 너무 부당하게 느껴집니다.
    회사 안에 노동자 연대가 있는데 그쪽에 말하는게 좋을까요?

    그냥 일하면서 겪는 이상한 사람이라고 잊어버려요.
    라고 생각할 수도 있겠는데 지금까지 많은 부당대우를 받아봐서 이제는 그냥 넘기고 내 잘못이다 라면서 살아가기가 싫습니다.

    +의견을 묻고싶어요.
    노동자란 손님과의 상하관계가 존재하는게 옳바른건지요.


    상황) 상황이라고 썼지만 제 한풀이라 위 내용 위주로 답변부탁드립니다.

    바쁜 와중에 할머니께서 카트를 싵고 오셨습니다.
    거기서 계속 '빼? 빼?' 소리를 지르시더라구요.
    처음엔 계산대 위로 물건을 빼냐는 말인지 알고 그렇게 말씀드렸죠.
    계속 '아니 이거 빼냐고!' 라고 하셔서 카트를 아예 밖으로 뺀다는 말인지 알았습니다.
    '뭘요?' 
    물었는데 계속 '빼?' 라는 답만 돌아왔어요.
    그동안에도 계속 앞손님 바코드 찍고 있었구요.
    '말귀를 못알아 먹어 왜!' 라며 갑자기 화내셨고 '무슨 말인지 모르겠어요' 라고 저도 언성이 좀 올라갔습니다.

    그제야 따님분이 오셔서 '안사는거 어디다가 빼요?' 라고 물어보셔서 
    계산대 옆 의자로 말해드렸더니 큰건데 어디다가 빼냐며 언성 높이시더라구요. 
    "그럼 그 아래에 내려두면 돼요." 라고 말했습니다

    "빨간색 막대 표시하는거 어딨어요?" 물어봐서
    물건들이 많아서 물건들 옆으로 빨간막대를 손님쪽으로 밀었어요.
    손이 닿지 않고 바쁠때 그렇게 합니다. 
     '손님에게 공손하게 두손으로 드렸어야지 예의없게'라는 말은 말아주세요.

    그리고 여기서 "저한테 던진거예요 지금?" 이라며 매니저를 찾았고
    직원교육과 자신이 서비스쪽에 있다는 것. 그래서 서비스를 더 잘 안다는 것.
    할머니가 뇌를 다쳐서 말을 잘 못한다는것. 을 언급했습니다.
    제가 그 분이 환자라는걸 안다면 조금이나마 이해를 했겠지만 처음 보는 사람한테 앞뒤 안가리고 화를 내는게 어째서 정당화 되야 할까요?
    그리고 서비스란 모두 손님을 향해야 하는 걸까요?

    저도 제가 공감을 받으려고 이런 글을 쓰는지 잘 모르겠네요.
    이게 고민글인지 한풀이 글인지 해결방법을 구하고자 하는 글인지.

    저는 어린 외모를 갖고있어요. 현재 26살인데 고등학생 소리를 많이 듣습니다.
    물론 예뻐해주시는 분들도 많이 봤지만 무시하는 환자와 손님들도 참 많이 봤습니다.
    그 분들이 매니저나 직책자를 만나면 조용해지는것 또한 많이 봤구요.
    이번 또한 아예 그 이유가 없지는 않다고 생각이 들어요.

    이 글을 보시는 분들은 제발 강한자에게 약한사람, 약한사람에게 강한자가 되지 말아주세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고민게시판 익명악플에 대해 좀 더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익명 기능 악용에 대한 제재조치를 적용했습니다.
    1773904
    ㅠㅠㅠ 먹는게 참아지지가 않아요... [3] 익명YmpqZ 19/09/22 09:37 60 0
    1773903
    공무원 합격후 재도전.. [2] 익명ampmY 19/09/22 08:16 150 0
    1773902
    [3] 익명YmZmY 19/09/22 07:46 78 1
    1773901
    않이... [4] 본인삭제금지 익명YmRkY 19/09/22 04:46 134 0
    1773900
    내가 짝사랑하던 여자가... [20] 본인삭제금지 익명YmRiY 19/09/22 02:59 371 0
    1773899
    과거의 나에게 질투하게 된다. [1] 본인삭제금지 익명a2Rra 19/09/22 02:30 97 0
    1773897
    사회성 부족이라고 해야할지 [6] 외부펌금지 익명Y2RlZ 19/09/22 01:46 219 1
    1773896
    요즘도 차이면 관계가 끊어지나요? [3] 익명bW1rZ 19/09/22 01:19 238 0
    1773895
    공개일기(정말 일기. 불편하면 보지말기.) 익명ampqa 19/09/22 01:11 113 0
    1773894
    남편이 동창여자 사진 [6] 익명aWRra 19/09/21 23:36 456 0
    1773893
    알바한테 오늘은 나오지말라 말없이 통보. [13] 익명a2Vsb 19/09/21 23:29 319 0
    1773892
    연인에서 친구로 가능한가요? [6] 펌글외부펌금지 익명aWRra 19/09/21 23:24 251 0
    1773890
    남자들끼리 이모티콘 선물 하나요? [3] 익명a2Nqa 19/09/21 22:55 161 0
    1773889
    혹시 무당이나 이런 쪽에 종사하시는분 계십니까?..구제옷 때문에.. [1] 익명ampkZ 19/09/21 22:50 181 0
    1773888
    취업을 하긴 했는데요 [1]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 익명ZmZmb 19/09/21 22:40 146 0
    1773887
    1년마다 저한테선물하는게있는데 가방을살지 컴퓨터를 살지 고민되요 [3] 익명amNpa 19/09/21 22:29 200 0
    1773886
    남자한테 팔짱은 어떤 느낌인가요? [5] 익명ZWRna 19/09/21 22:08 393 0
    1773885
    남자분들께질문 [4]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ampma 19/09/21 21:26 206 0
    1773884
    기숙사 방에만 들어오면 왜이렇게 우울할까요? [2] 익명Z2doZ 19/09/21 19:06 247 0
    1773883
    다음생에는 잘생기고 능력 남자로... [4]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amJoa 19/09/21 18:56 351 0
    1773881
    남자 패션고자가 질문좀 드리겠습니다;; [7] 익명ZWdoZ 19/09/21 18:18 240 0
    1773877
    축의금 질문입니다 [2] 익명Y2JjY 19/09/21 16:41 172 0
    1773876
    돈없어서 진짜진짜진짜로 서럽네요 [10]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외부펌금지 익명bGxma 19/09/21 15:29 687 4
    1773875
    퍼즐맞추고 난후 밑에 판이 없을때는? [6] 익명ZGRmZ 19/09/21 15:25 190 0
    1773871
    5인 미만 스타트업 괜찮을까유 [12] 익명ZWNmZ 19/09/21 09:53 469 0
    1773870
    관종아닌가요? [6] 익명a2tnZ 19/09/21 07:02 570 1/13
    1773869
    헤르만 헤세 왈 [5] 익명Zmdpa 19/09/21 06:33 433 4
    1773868
    해외에서 같은날에 택배를 두박스 보냈는데 따로 올수도 있을까요 [4] 익명ZmZqZ 19/09/21 05:58 261 0
    1773866
    갈등 [1] 익명Zmdpa 19/09/21 05:20 137 0
    1773864
    공무원 시험 붙어도 인생 바뀌는 거ㅜ없어요.. [22] 익명aGhnZ 19/09/21 04:32 730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