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fukushima_4548
    작성자 : pema (가입일자:2019-04-13 방문횟수:39)
    추천 : 1
    조회수 : 174
    IP : 125.134.***.38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05/31 18:57:18
    http://todayhumor.com/?fukushima_4548 모바일
    오사카대 명예교수 '방사능 위험성' 인터뷰 손자 이후 세대에도 암..
    옵션
    • 펌글
    오사카대 명예교수 '방사능 위험성' 인터뷰 손자 이후 세대에도 암을 일으킨다


    노무라 타이세이 오사카대학 명예 교수.
    1942년 나고야 시 태생.전문은 방사선 기초 의학.
    1986~2005년 오사카 대학 의학부 교수.현재는 의약 기반 연구소·노무라 프로젝트·프로젝트 리더.

    탐문자: 월간 '식품과 삶의 안전' 코야츠준이치 편집장

    안전신화로 책임감 없어져

    노무라 원자력의 안전 신화? (특히 부처 재편 후) 하에서, 안전 심사의 독립 기능을 없앤 나라는 도쿄대학을 제외하고 원자력 공학을 폐지하고, 또, 원자력의 인체 영향을 연구하는 방사선 기초 의학 강좌도 연구비 때문인가, 오사카 대학 의학부를 제외하고 자연 소멸했습니다. 공, 의사 모두 안전성 교육, 연구의 장을 일본은 없앤 것입니다.
     즉 눈앞의 이익우선 시종일관 안전성의 기본이념이 없어졌던 차에 이번 사고가 발생한 것입니다.

     방사선 장애의 역사와 사실을 깡그리 무시한 정부의 안내방송에 기자는 질문도, 코멘트도 하지 못한다.
    이번 사고가 일어나기 훨씬 전부터, 이러한 상태가 되어 있었기 때문에, 원자로의 보존이 우선해, 인명은 커녕 원자로 자체의 안전성까지 무시해, 그것이 큰 원자력 발전 사고에 연결되어 버렸습니다.
     공동 통신사에 베테랑이 남아 있어서 별로 상황을 볼 수 없어, 사람은 빨리 대피시켜야 하며 방사능 오염은 풍향 강우에 의한 떨어진 곳에 조명에서 발생했고 오염물의 이동 엄금이라고 그동안의 경험에서 최소한의 상식을 쓴 메모를 보내면 그대로 전달된 것이 지난해 3월 22일입니다.

    소약 나도 유전 독성에서 손을 떼고 20년 정도 지나고 있으며 매년, 저명한 유전학자가 숨지고 유전을 아는 기자도 퇴직했으므로, 누구를 의지할까 생각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기사로 "세계의 Namar"선생님이 건재하다고 알았습니다.

    노무라 취재도 많이 왔습니다. "너는 기자인가"라고 물으면 "하이"라고. "기자라면, 그 발표는 무슨 말을 하는지 알 수 있을 텐데. 질문했는가"라고 하면, "이제 방사선을 하고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대형 TV, 신문이 안전하다고 해 달라고 해서 취재를 거부했습니다.

    주간지는 아직 진짜였어. 너무 과민반응이 심했다고도 생각되지않아.
    특히 여기자는 본능적으로 위기를 짐작하는 듯해서 가능한 한 정중하게 대답했어요.
    이런건 너무 반응해서 통통이에요.
    2000년의 별책 보물섬 『 앞으로 일어날 원전 사고 』에 전문가의 긴급 경고가 기재되어 있습니다.
    당시는 너무 많이 쓴 것이 아닌가 라고 생각했습니다만, 지진, 해일, 규모, 발전소명등 , 모두 이번 사고가 당연하게 일어날 것이라고 예상한 것이었습니다.

    제염에 노출돼 방사능 확산

    코와카 제염에도 문제가 있군요.

    노무라 제염의 무서움을 잘 모릅니다.
    제염을 위해서는 누군가가 오염지에 들어가야 합니다.그 작업자는 어떤 모양을 하고 있습니까?
    제염하면, 그 작업자가 피폭될 것은 분명하고, 방대한 수의 피폭자를 내게 됩니다.
    오염된 지금에 와서는, 어떻게 방사능을 확산시키지 않는가가 중요합니다.

    코와카 그대로를, 나도 체험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6월 후쿠시마에 취재에 갔는데, 니혼 마쓰에서 다테 시까지 30㎞를 달리며 산이 모두 오염되어, 제염해도 산에서 오염이 내려오는 걸로 알고 있었습니다.
    다테시에서 초등학교에 가면, 이번에, 원자력 규제 위원회의 위원장 후보가 된 타나카 슌이치씨가, 제염의 실천과 연구를 실시하고 있었습니다만, 다나카 씨는 내 방진 마스크를 가리키며 "그런 의미 없어요"라고 말했습니다.물론 작업하고 있는 사람은 아무도 마스크를 쓰지 않았습니다.
    교정인 아스팔트의 오염은 그라인더로 깎아야 선량이 줄어든다고 설명하고, 교정 토수와 수영장을 청소하던 중 이 학교 뒤편에도 산이 있으며, 그 후, 제염해도 원래대로 돌아온 예가 많이 나와 있습니다.

    일본인의 양심을 완전히 부정한 정부

    노무라 1993년에 소비에트 연방이 핵 잠수함의 방사성 폐기물을 동해에 투기했을 때 일본 정부는 국제 문제라며 맹비난했어요.그 때의 조사에서는 일본해 바다 바닥 흙에서 최대 7베크렐/㎏의 방사성 세슘이 검출되고 있습니다.
     후쿠시마에서는 4월 1~6일 6일로, 세슘 940조 베크렐을 해양에 누출했다고 도쿄 전력은 말하고 있습니다. 6일 동안 세라히루도 핵 연료 재처리 공장의 1년간의 해양 누출 양의 방사성 물질을 방출한 것으로 요오드를 포함하면 4700조 베크렐이 됩니다. 후쿠시마의 바다 바닥 흙에서는 30㎞밖에서도 8000베크렐/㎏을 넘는 방사성 세슘이 몇 차례도 검출되고 있는데 자신이 방출하면"희석되고 안전하게 되니까 마음껏 드세요"와 정부, 언론은 선전했어요.

     
    국내뿐 아니라 외국에 대해서도 "일본의 농산물은 안전합니다"라고 했으므로, 이것으로 일본인의 양심은 철저히 부정되었습니다.

    그 일을 일본인은 마음을 모아야 합니다.일찌기, 방사선 폐기물을 콘크리트 봉입,
    유리화등 하면 안전하기 때문에, 필리핀 바다의 공해로 폐기하고 싶다고 일본 정부가 신청해, 그것이라면 도쿄만에 버리면 어떨까 라고 이야기했던 것을 생각합니다.

    썩고 있다. 일본인의 영혼을 의심받고 있는 것입니다.

    발암물질과 방사능은 손자에게도 발암

    소약 노무라 선생님은 30년 이상 전에 방사선이나 화학 물질이 세대를 넘어 마우스를 발암하는 것을 실증하고 국제적으로 큰 반향을 부른 "오사카 리포트"를 발표되고 있습니다.
    이 실험은 어떻게 이루어졌습니까?

    발암 물질 손자에게도 영향 노무라 우선, 우레탄(카르바민산에틸)으로 확인했습니다.
    우레탄을 수컷마우스에게 주사하고 잠시후 메스와 교배시키면 거의 건강하게 생기지만 그 아이들 4천마리 남짓에 암이 나올지를 보자면, 유의 차가 나오고 왔으므로,
    1975년 1월에 "캔서 리서치(미국 암 학회지)"에 발표했습니다.

    후략/일어-번역기

    * About JOF

    Japan Offspring Fund was established in 1984 and is registered as a Nonprofit Organization (NPO). JOF activities include testing the safety of food and campaigning about safety issues regarding “living”, a broad concept based on the Japanese word kurashi. In 2007, we moved to our brand new office in an eco-building in Yono, Saitama, Japan. Welcome to our English website!
    – Junichi Kowaka

    출처 http://tabemono.info/report/report_16.html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6/02 01:36:58  210.112.***.12  알파곤  6609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566
    재생에너지 생산…농촌의 ‘제2의 다리’가 되다 펌글 pema 19/06/16 17:38 81 0
    4565
    방사성 핵 폐기물과 질병 외 고비용 펌글 pema 19/06/16 11:36 105 0
    4564
    (송전탑) "울부짖는 할머니 강제로 끌어내"..야만의 공권력 [1] 펌글 pema 19/06/15 00:56 250 0
    4563
    美 캘리포니아주 "2045년까지 100% 탄소제로화 달성" 펌글 pema 19/06/15 00:48 145 0
    4562
    카와우치 원전 1호기, 내년 3월 중단 pema 19/06/15 00:34 139 0
    4561
    방사성 물질이 북 태평양을 순환 후쿠시마 제1원전 사고로 유출 pema 19/06/15 00:25 154 0
    4560
    "원전 재가동 그만" 교토 연구소의 이마나카 씨, 시라하마 펌글 pema 19/06/12 19:02 84 0
    4559
    원폭증과 피폭 방사선량의 연관성 분석 pema 19/06/12 18:57 84 0
    4558
    한국 에너지전환 2년째 하위권…환경 지속가능성 미흡 pema 19/06/09 19:10 101 0
    4557
    후쿠시마 현 위암 유의 다발 pema 19/06/09 19:06 154 0
    4556
    "사용후핵연료 재처리 연구개발 백해무익" pema 19/06/06 10:31 160 0
    4555
    원자력발전 사고, 방사능 확산 초기 고농도 방출 펌글 pema 19/06/06 10:29 160 0
    4554
    日방문 필리핀 두테르테 "후쿠시마産 수산물 수입금지 해제"? [2] 펌글 pema 19/06/03 19:56 241 0
    4553
    지진 대피자, 다시 5만명 이상 후쿠시마 현 정밀 조사에서 판명 펌글 pema 19/06/03 19:45 128 0
    4552
    영국 미국 상업용 재처리 공장 폐쇄 [1] pema 19/06/03 19:42 139 0
    4551
    미국 매사추세츠 유일한, 마지막 원전 폐쇄 pema 19/06/03 19:39 135 0
    4550
    요코하마 보육원에서 "오염" 사태 원아들이 백혈병 발병 시는 움직이지 펌글 pema 19/06/03 19:37 178 0
    4549
    CNN 보도 미국 학교 방사능 펌글 pema 19/06/01 14:07 220 0
    오사카대 명예교수 '방사능 위험성' 인터뷰 손자 이후 세대에도 암.. 펌글 pema 19/05/31 18:57 175 1
    4547
    IRENA "재생에너지 세계 많은 곳에서 가장 저렴한 전력 공급원" 펌글 pema 19/05/31 18:52 139 0
    4546
    후쿠시마 사고와 도쿄 올림픽 - 고이데 히로아키 [2] 펌글 pema 19/05/31 18:43 303 0
    4545
    원전 사고 보도 안하는 종편3사 안전불감증 [2] 펌글 pema 19/05/30 16:53 171 0
    4544
    조명래 “탈원전 정책이 미세먼지 주범? 먼지 25.4% 줄었다” 펌글 pema 19/05/30 16:49 120 0
    4543
    스위스인포, 사고 시 유럽 영향 펌글 pema 19/05/29 19:34 141 0
    4542
    후쿠시마 방사능 슬러지 외 [2] 펌글 pema 19/05/28 18:53 240 0
    4541
    이번이 처음?..93년에도 '열출력 급증' 있었다 펌글 pema 19/05/28 18:39 140 1
    4540
    (라이브사이언스) 체르노빌 후쿠시마 [2] 펌글 pema 19/05/28 18:04 334 0
    4539
    일본 원전 전문가 “‘안전장치 있으니까 괜찮다’는 말 절대로 믿지 않는다 pema 19/05/28 09:47 166 0
    4538
    미 네바다 핵실험으로 방사능 오염 부품 균열 펌글 pema 19/05/27 18:37 149 0
    4537
    (후쿠시마) 원전 사고 후 재건 PR에 240억엔 [2] 펌글 pema 19/05/27 18:28 312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