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freeboard_1819069
    작성자 : ELlE (가입일자:2017-03-30 방문횟수:459)
    추천 : 5
    조회수 : 175
    IP : 162.158.***.199
    댓글 : 2개
    등록시간 : 2018/11/21 00:22:30
    http://todayhumor.com/?freeboard_1819069 모바일
    생각 정리를 위해
    세상에 진짜 수많은 인격들이 있잖아요..
    저는 요새 스트레스 받는 일들이 좀 있어서 그런지
    심리 상태가 좀 불안정한 느낌이에요
    그래서 가끔 제 성격이나 마음을 제어하지 못 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자주 해요
    대외적인 성격과 내면의 성격 마음이 현저하게 다른 것
    아니면 같다가도 상황에 따라 시시각각 달라지고
    어떤때는 법 없이도 도덕심이 충만해 살다가도
    옥상 어딘가에서 추락사하고 싶다거나 살인충동이 드는 것
    말도 안되게 생기는 감정의 괴리들이요.
    나만 이런가 싶고 다른이들은 어떻게 살아가고 있을까 궁금하기도 해요
    그리고 사회적으로 비춰지는 알려지는 모습이 두려워
    가식아닌 가식으로 남을 대하거나 행동하는 것..
    만약 사회적 제약이 없었다면 내가 어떤 모습으로 어떻게
    살아가고 있을까 머릿속으로만 생각하곤 합니다
    옷 입는 것 말하는 것 남을 대하는 태도 먹는 것 직장에서 일을 하는 것
    등등 내가 살아가는 모습 , 나를 이루는 모든 것들이
    진짜 내 모습은 얼마 정도일까요
    전 그게 참 궁금하고 만약 사회적 제약이 없었더라면
    훨씬 행복할까? 아니면 불행할까 생각해보게 됩니다
    내가 평소 흠모하거나 혹은 추하게 보거나 욕하거나 칭찬하는
    남들의 모습이 정반대로 칭찬이 비아냥으로, 추하다고 생각하는것이
    솔직함으로.. 동물적인 내 본모습이 아닐까도 생각해요
    나도 저렇게 욕 먹거나 말거나 법이나 도덕을 따르지 않고
    정말 마음대로 살아보고 싶다고 느껴요 요즘 부쩍.
    당연히 그럴수는 없겠지만 마음이 점점 답답하고
    목에 누가 팔을 집어 넣은 느낌이 자주 들어서
    아무말이라도 써서 스스로 생각 정리를 해보고 싶었어요
    맥락도 없이 막 쓰다보니 조금은 내가 뭘 원하고 하고싶은지
    알게 된 것도 같고 정말 스트레스 지수가 높다는 생각도 드네요
    마음을 더 돌아보고 다스리고 대화해야겠어요
    항상 마음속으로는 생각해요
    아무것도 아닌 일이고 나는 어찌됐든 살아갈 것이고
    언젠가는 죽는다
    내가 어마어마한 선행이나 업적 악행을 저지르지 않은 이상
    죽으면 다 부질없고 나는 어차피 사라질 존재니까
    남의 시선 , 말에 너무 상처받거나 기뻐하거나 영향 받지 말고
    내가 원하는 방향으로 삶을 살자는 것이에요
    실패했다고 비춰지거나 한심하다고 보여지는 것에 대한
    두려움도 잊고 그냥 태어났으니 산다는 마음으로..
    살아야 겠습니다.
    그리고 기쁨을 주는 것은 고민하거나 아끼지 말고
    슬픔을 주는 것은 되도록이면 행하지 말자
    나 또한 남한테 영향을 끼치는 존재니까 내 뜻대로 산다는 게
    다른이에게 비참함이나 슬픔을 주는 것은 안되잖아요
    내면의 마음은 그래버리라고 할 때도 종종 있긴 하지만..
    시간이 늦었네요. 글을 쓰는 게 참 좋네요
    마음에 있던 생각들을 맥락없이 적고나니 여행 가방에
    묵혀 뒀던 짐들을 싹 꺼내어 제 자리에 정리한 기분이에요
    이제 씻고 자야겠습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11/21 00:23:05  58.79.***.170  오늘은머머거  772022
    [2] 2018/11/21 00:23:38  211.172.***.156  몽골식만두국  756428
    [3] 2018/11/21 00:26:53  180.68.***.235  착한궁디Lv21  736686
    [4] 2018/11/21 04:11:49  121.156.***.157  머니머니해도  655109
    [5] 2018/11/21 16:37:44  116.45.***.26  하쿠코  14470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여기는 자유게시판입니다. 텃세금지 / 뻘글환영 / 웬만하면 상호 지적 금지
    14664667
    교사와 학생의 사랑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3 18:02 0 0
    14664666
    드디어 미쳐버린 축구만화 小石 18/12/13 18:02 0 0
    14664665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289.GIF [5] 방콕고양이 18/12/13 18:02 0 0
    14664664
    트와이스 마마 엔딩피날레 셀프캠 양파즙눈물 18/12/13 18:01 0 0
    14664663
    우 와 청국장성애자 18/12/13 18:01 0 0
    14664662
    벚꽃아재의 니노래 내노래 프로젝트 신곡 김태연김케이 18/12/13 18:01 0 0
    14664661
    ??? : 이런 밤에 아가씨 혼자 돌아다니는 건 위험하다고? 小石 18/12/13 18:01 0 0
    14664660
    1의 저주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3 18:01 0 0
    14664659
    (일본) HIYADAM VS (한국) 쿠기 환샘 18/12/13 18:00 0 0
    14664658
    의원내각제 반대 밍잉이 18/12/13 18:00 0 0
    14664657
    사진작가 욕심이 부른 대참사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3 17:57 89 1
    14664656
    망전 신캐 쌍권총 살짝 햝아봤는데 폭☆주트레인 18/12/13 17:55 6 0
    14664655
    대머리들 진짜 너무하시네요 [2] 비오는게좋아 18/12/13 17:54 106 0
    14664654
    어휴 기레기들 또 시작이네 [2] 뭘꼬나봐?확C 18/12/13 17:53 26 1
    14664653
    유튜브 싫어요 70만 찍은 영상 [1]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3 17:51 274 2
    14664651
    소전) 소린이 창고 근황 [2] 버퍼링중 18/12/13 17:47 19 2
    14664650
    으아니 챠 폭☆주트레인 18/12/13 17:45 18 0
    14664649
    취직 준비 박네모 18/12/13 17:43 29 0
    14664648
    밀알복지재단 홍보대사 쿠로바라 18/12/13 17:43 39 1
    14664647
    강남 건물주 레전설 [2] 펌글 감동브레이커 18/12/13 17:41 633 4
    14664646
    사람들이랑 얘기하다보면 가끔 좀 불편할때가있어요 [1] 존예님 18/12/13 17:41 29 0
    14664645
    퀸이랑 미카랑 음악스타일이 비슷한 [2] ViVa우쮸쮸 18/12/13 17:40 27 0
    14664644
    캡틴마블 예고편 보고 뇌피셜을 돌려봣습니다. 폭발할만두 18/12/13 17:40 32 0
    14664643
    나경원이 반문연대를 외친이유/짐싸는 김병준 이빨 빠진 김무성 친일독재적폐 18/12/13 17:40 61 0
    14664642
    소개팅 어플사용자인데 키를 조금 구라쳤습니다. 익명ZWRlZ 18/12/13 17:40 51 0
    14664641
    트와이스 고고파이팅 다채쯔 스토리 간략번역 [4] 앞니요정 18/12/13 17:39 41 2
    14664640
    아이즈원 공식커플 音란마신YKLY 18/12/13 17:39 50 1
    14664638
    Take Knowledge's Choice #1023. 우울하지않아 18/12/13 17:38 16 0
    14664637
    파트타임 4륜구동 문제 질문드립니다.. 이지뮤 18/12/13 17:37 29 0
    14664636
    캐시미어 니트 괜찮은가요? [2] 당신의하루끝 18/12/13 17:37 425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