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freeboard_1726507
    작성자 : 비키니야미안 (가입일자:2005-01-13 방문횟수:2143)
    추천 : 9
    조회수 : 278
    IP : 116.37.***.189
    댓글 : 12개
    등록시간 : 2018/03/19 03:06:34
    http://todayhumor.com/?freeboard_1726507 모바일
    힘들어하는 그대에게 하는 고백-
    글 안쓰려고 했는데..써야 겠네요!

    고백하자면.
    세상에 사람들도 급이 있다고 생각했어요.
    그래서 더 높이 올라가고 싶었어요.

    싫은 사람들이 너무 많았고. 전 그렇게 되고 싶지 않았어요.
    하지만 좋은 사람들은 무서웠어요. 제가 옆에 서면 너무 초라해 보였으니까...

    그랬어요....내가 저렇게 할 자격이 있을까?
    언제나 스스로 떳떳하지 못했고 떳떳해 지려고 공부하고 도전해봤고
    늘 실패만 했어요. 모든게 구차했고 돌아보면 
    진짜 나쁜 사람들도 웃고 떠들고 잘 살고 있더라구요.

    세상이 더러운 탓이니까. 미련이 별로 없었어요.
    고난과 역경을 이겨낸 사람들은 천사같거나 천재같은 거니까
    난 그렇게 까지 할 수 없으니까-

    .....아주 많은 일들이 있었어요.
    전 제가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처럼
    어떤 한 순간에 순간에 재수없게 걸려 넘어지기만해서
    다시는 회생이 불가능하게 될꺼라고 믿었어요.

    그런데 삶은 계속되고. 좋은날도 있었고 기회도 생겼어요.
    그건 제가 성장에 대한 결핍때문에 호기심을 가지고 
    이런 저런 시도를 해봐서 알게된 것들이였어요.
    내가 어떤 사람인지 넘어져가면서 배웠어요.

    지금도 그 작업은 계속 하고 있어요.
    저는 저를 안믿어요. 제가 아는 저는 진짜 별로인 사람이예요.
    근데.....저는 제가 인간이고 뇌를 가지고 있다는걸 믿어요.
    이건 베르나르베르베르의 '뇌'라는 소설을 읽고 깨달은 거예요.

    내가 정말 못난 사람이라도...뇌과학에서 말하고. 성공하는 사람들이 말하는
    그렇게 될수 밖에 없는 일을 하면 되지 않을까? 하는 거요.

    그래서 제가 좋아하지만 못하는 일에 매달리다가 또 넘어졌어요.
    열정은 가득한데 삶과의 균형을 못잡고 스트레스와 긴장이 쌓여 몸이 망가졌거든요
    그렇다고 성장한건 아주 조금밖에 못했구요.

    하지만 또 삶은 계속 되었어요.
    25살도 지났고. 30살도 지났어요.
    - 난 이 나이쯤되면 뭔가 더 안정적이거나 현명해 질줄 알았는데 
    딱히 그렇지도 않았어요.

    그냥 다람쥐 쳇바퀴돌듯 지겹고 상처투성인 길을 걸었어요.
    하지만 똑같은것 같아도 똑같지 않았어요.
    조금씩 달랐어요.

    내가 원하는 것도 점점 모호해지거나 변해갔어요.
    하지만 그것도 나 자신의 길이라는걸 알았어요.
    그리고 이 모든건 그냥 생각만으로 얻은게 아니라
    직접 나를 낯선 환경에 던져보고. 
    사람들을 만나면서 경험으로 얻은 거라는 것도 알았어요.

    다른 환경에 던져진 내가 궁금하지 않아요?
    전 안입던 스타일의 옷을 입을때마다 변하는 내가 재미있어요.

    다시한번 말하지만 직접 해보는건 아는거랑 완전 다른 일이예요.
    난 아직 해보지 못한게 너무 많고
    멋지고 배울점이 많은 일들도 아직 많고
    어쩌면-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도 있어요
    가능하면 이 세상에..내 노래 한가락 정도는 남기고 싶어요.

    혹시 락음악 좋아해요? 힙합이나 그래피티나 
    해골이 들어간 또는 악마를 그린 그림들이 좋아요.
    세상에 엿먹으라 소리치는 욕설이 난 좋아요.
    씨발 정말로 개 좆같거든요. 확 엎고 싶거든요.
    내 분노와 슬픔을 말하고 싶어요. 그게 에너지가 되기도 하니까요.

    여기까지 읽은 누군가가 있다면 정말 고마워요.
    의식의 흐름대로 쓴 글이라서 잘 전달이 될까 두렵지만..
    못난 내가 그래도 이렇게 말해요.
    나와 같은- 내가 했던 고민을 않은 나같은 그대가-
    힘을 내서 아름답게 빛내주길 바래요.
    그래서 나도 같이 그 빛을 받고싶다고...
    같이 살았으면 좋겠다구요. 지금 이 시간을. 이 시대를..

    그런 마음을 알아주세요.
    고마워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8/03/19 03:22:23  211.206.***.70  면암  697882
    [2] 2018/03/19 04:37:08  38.131.***.180  깽이나연.  737779
    [3] 2018/03/19 07:08:47  218.149.***.74  개념대출  275284
    [4] 2018/03/19 07:31:26  223.39.***.179  돌직구전문  140769
    [5] 2018/03/19 08:22:20  117.111.***.234  베어남등짝♥  482136
    [6] 2018/03/19 10:32:33  203.113.***.208  20151022  402602
    [7] 2018/03/19 11:15:02  211.243.***.5  크고아름다운것  764381
    [8] 2018/03/19 12:14:47  39.7.***.62  저리꺼져  766654
    [9] 2018/03/19 13:12:02  121.158.***.91  타코야끼킬러  76706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여기는 자유게시판입니다. 텃세금지 / 뻘글환영 / 웬만하면 상호 지적 금지
    14359108
    아 담배피고시퍼... 익명Z2dla 18/04/20 04:16 0 0
    14359107
    드루킹 사건 특검하자는 조선일보 r403 18/04/20 04:12 25 0
    14359106
    『AM 4:00』 小石 18/04/20 04:11 8 0
    14359105
    ㄴr눔 [1] 베스트금지본인삭제금지 유난상 18/04/20 04:07 14 0
    14359104
    문재인 정부는 대국민 홍보활동을 세게 해야합니다. [1] 냅도냅두라구 18/04/20 04:03 41 0
    14359103
    흰티 추천좀 해주세요. 유령신랑 18/04/20 04:02 11 0
    14359102
    문사홍 페북, < 김경수 경남도지사 후보 > 언제나마음은 18/04/20 03:56 187 10
    14359101
    당분간은 김경수가 최전선 [2] 늑대와호랑이 18/04/20 03:51 149 4
    14359100
    그거 아세요? 제 기상시간 오전6시 할하하하 [2] 두대 18/04/20 03:49 26 1
    14359099
    예림이의 새벽 노래 추천 펌글 러비크리 18/04/20 03:49 17 0
    14359098
    좋아! 파파이스 + 할리스 조합을 선택하겠다 [4] 두대 18/04/20 03:47 27 1
    14359097
    국산 과 국내산의 차이점 [3] 1TB 18/04/20 03:43 33 3
    14359096
    내가 동생들에게 잘하는걸까요? 익명aGlva 18/04/20 03:43 25 0
    14359095
    김어준의 인문학적 사고는 Top이다. [1] koolbk 18/04/20 03:41 263 10
    14359094
    주식과 해외선물에서 방향을 잘 읽어도 수익이 나지 않는 이유 샤인$ 18/04/20 03:40 25 0
    14359093
    안철수가 죽는꿈을 꿨어요.. 토우차우 18/04/20 03:38 15 0
    14359092
    요람에서 무덤까지 (From Cradle to grave) 펌글 DeadpooL 18/04/20 03:36 87 0
    14359091
    누군가에게 물어보는 순간 자존감이 바스라져 버린다 [1] 익명Y2prZ 18/04/20 03:35 32 0
    14359090
    다산 맘카페 현피 [2] 고기를내놔라 18/04/20 03:35 199 1
    14359089
    전남친과의 추억이 담긴 사진을 보면서 힐링하는 거 이상한가요? 익명b29oZ 18/04/20 03:34 32 0
    14359088
    여자친구가 빵순이인데 할리스에서 빵으로 저녁 대체 [4] 두대 18/04/20 03:28 42 1
    14359087
    (김경수URL)오유님들. 심지어 이건 악플이 선두네요 [2] 캬빅캬빅 18/04/20 03:27 312 3
    14359086
    계획 짜는게 너무 한정적이다 보니 어렵네요 두대 18/04/20 03:26 30 1
    14359084
    보고싶어 익명ampla 18/04/20 03:20 37 0
    14359083
    2달 동안 즐길만한 mmorpg 게임 있을까요? 병정개미 18/04/20 03:12 45 0
    14359082
    골드딜2주차는 순황증이겠죠? 깊은밤굿모닝 18/04/20 03:09 39 0
    14359080
    수영이랑 예림이랑 펌글 러비크리 18/04/20 03:05 45 0
    14359077
    [펌] "집단 환각에 취한 언론" [8] 펌글 레이니나 18/04/20 03:01 920 45
    14359075
    자유당 댓글공작 [1] mathers1 18/04/20 02:56 420 12
    14359074
    저스스로 저를낮추게됩니다 [1] 외부펌금지 익명Y2prZ 18/04/20 02:53 48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