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fashion_203172
    작성자 : 미졍 (가입일자:2019-03-12 방문횟수:36)
    추천 : 0
    조회수 : 885
    IP : 1.222.***.28
    댓글 : 2개
    등록시간 : 2019/10/28 15:02:47
    http://todayhumor.com/?fashion_203172 모바일
    데상트 기사 읽고 나서..다들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해요!
    옵션
    • 펌글
    <div class="txt_box" style="margin:30px 0px 0px;padding:0px 0px 10px;border-width:0px 0px 1px;border-bottom-style:solid;border-bottom-color:#d9d9d9;font-size:14px;vertical-align:top;width:640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 <h3 class="tit03"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21px;vertical-align:top;color:#222222;line-height:22px;white-space:nowrap;overflow:hidden;">불매 여파 '데상트코리아' 매출 직격탄, 해법은?</h3> <h3 class="tit03 tit04"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21px;vertical-align:top;color:#4c8096;line-height:22px;white-space:nowrap;overflow:hidden;"></h3> <p class="txt02" style="margin:1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2px;vertical-align:top;color:#666666;line-height:13px;">Tuesday, Oct. 22, 2019 | 곽선미 기자, [email protected]</p> <div class="hits"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overflow:hidden;"> <ul style="margin:15px 0px 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list-style:none;float:right;"><li style="margin:0px;padding:0px 7px 0px 0px;border:0px;font-size:12px;vertical-align:top;float:left;background:none;color:#666666;">VIEW</li> <li style="margin:0px;padding:0px 7px;border:0px;font-size:12px;vertical-align:top;float:left;background:url("../images/news/line.jpg") no-repeat left 5px;color:#999999;">9733</li></ul></div></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4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일본 상품 불매운동의 여파로 데상트코리아(대표 김훈도)가 매출 직격탄을 맞았다. 백화점 바이어와 대리점의 매출 상황을 살펴보면 불매운동이 본격화된 7월부터 9월까지 3개월간 ‘데상트’의 매출만 약 35% 떨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데상트코리아 전체 브랜드로는 약 25%대 하락이다.<br><br>데상트코리아는 지난 10년 동안 최소 0.24%, 최대 31.3%로 꾸준히 성장세를 유지하며 시장을 리드한 기업이라, 스포츠 마켓에서도 현재 상황을 주의 깊게 살펴보는 상황이다. 불매운동의 주 타깃이었던 ‘유니클로’ 다음으로 소비자들 사이에서 본격적인 불매 대상으로 분류되면서 상황은 더욱 악화되고 있다.<br><br>불매가 시작되자마자 하반기에 진행하려 했던 다양한 컬래버레이션과 유통 협업, 새로운 매장 개설 계획은 대부분 취소되거나 보류한 상태다. ‘데상트’의 하반기 TV 광고 진행건도 취소했다. 내부적으로는 국내 물류센터 제 3동 건설을 보류했고, 매년 진행하던 신입공채도 잠정 중단했다.</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4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br></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4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b>신규 공채 및 협업∙마케팅 대부분 중단 또는 보류</b><br><br>데상트코리아는 “올 하반기에 계획하고 있던 신규 투자는 대부분 중단했다. 업체들과의 협업은 물론 내부적인 투자도 조심스러운 입장이다. 2013년부터 데상트스포츠재단을 통해 진행 중인 사회공헌 활동은 이어가려고 하지만, 이익금으로 운영하는 것이다보니 지금보다 위축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br><br>이어 “내부적으로는 사회적인 분위기를 충분히 이해한다. 그러나 일부 악의적이고 잘못된 보도로 인해 대리점과 협력업체 등 데상트코리아와 관계된 분들까지 피해를 입고 있다. 고통 받고 있는 매장과 중간관리자들을 위해 여러 지원책을 마련해 운영 중이지만, 장기적인 해결책이라고 할 수는 없다. 입점객은 조금씩 회복 중인데, 기존처럼 돌아가기엔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덧붙였다.<br><br>최근 몇 매체에서 화제가 된 코세키 슈이치 일본 데상트 사장의 ‘한국 의존도를 줄이고, 중국 사업을 확대하겠다’라는 발언에 대해서는 “이 말은 2015년 데상트글로벌리테일을 설립 후 2016년 중국 안타(ANTA)와 합작회사인 DCC를 설립했을 당시에 나왔던 말이다. 데상트는 한국과 일본, 중국 3국을 중심으로 사업을 전개 중인데 한국에 비해 미흡한 일본 내수 시장을 강화하고 중국 사업을 확대해 그룹 전체 외형을 키우자는 의미였다”고 설명했다.<br><br><b>韓 패션기업 롤모델 이미지, 불매 타격 더욱 커</b><br><br>패션 시장에서도 일본의 일방적인 무역 규제에 반발하는 불매 운동은 당연하다는 반응이다. 다만 한국 패션 시장의 성장과 업무 환경 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 데상트코리아의 현 상황에 대해서는 안타깝다는 의견도 많다.<br><br>데상트코리아가 연 7270억원대 스포츠 기업으로 성장하는 데에는 직원 능력에 따른 보상과 복지, 업무환경 개선, 스마트 오피스 구축 등 타 패션기업과는 차별화된 투자가 기반이 됐다. 과장 직급에서 1억 연봉을 배출하고, 파격적인 복지 정책을 운영해 동기부여와 보상이 확실한 곳으로 유명하다. ‘워라밸’이 중요해지면서 패션기업의 롤모델로 여겨지던 것도 맞다.<br><br>패션기업에는 이례적으로 매년 신입을 공개채용하며 인재 발굴과 교육에도 공을 들여 ‘스포츠패션사관학교’ 이미지도 갖고 있다. 한국 시장에서의 독보적인 성장세와 노하우로 데상트의 글로벌 전개는 데상트코리아가 맞아 주도적으로 전개할 정도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br><br><table width="100%"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4px;vertical-align:top;border-collapse:collapse;border-spacing:0px;color:#000000;"><tbody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t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td align="center"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img src="https://www.fashionbiz.co.kr/images/TN/AR/dct27.JPG" border="0"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 alt="" filesize="222873"></td></tr></tbody></table><br><br><b>10년간 日 배당 10%대, 60%는 한국에 재투자</b><br><br>데상트코리아는 2000년부터 야구 축구 농구 사이클 배구 스키 골프 등 다양한 종목의 국가대표와 팀, 선수를 후원했다. 체조와 루지, 럭비, 카누 같은 비인기 종목에 대한 후원과 아마추어&주니어 선수에 대한 지원도 지속적으로 이어왔다.<br><br>여기에 진정성 있는 스포츠 공익 사업을 위해 2013년부터는 재단을 설립해 238명의 스포츠 유망주 후원, 683개 학교 체육 활성화 사업, 전국 216개 사회복지관/비영리 스포츠 단체를 통한 스포츠 나눔 지원 사업을 진행했다. 2013년부터 사회공헌사업에 사용된 비용은 약 123억원으로 추정된다.<br><br>안타까운 부분은 이번에 불매운동으로 후원과 각종 스포츠팀 스폰서십 운영도 마음같지 않은 상황이다. 타 스포츠 기업이 후원하지 않아 데상트가 스폰서십을 맡은 팀에게까지 ‘데상트와 후원 관계를 끊으라’는 압박이 가해지고 있다는 것. 다행히 정치와 스포츠를 결부시키지 말자는 팬들의 의견으로 논란은 일단락된 상태다.<br><br>몇몇 매체에서는 이번 불매 운동 여파로 바둑국가대표팀이 데상트와의 후원 관계를 종결했고, 후원사들이 발길을 돌리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그러나 데상트코리아 확인 결과 오보로 밝혀졌다. 데상트 스포츠 후원팀 중 바둑 종목은 원래 없었다고.<br><br><b>대리점∙협력업체 피해 우려, 우선은 상품에 집중</b><br><br>데상트코리아는 “불매운동이 시작되면서 ‘이익의 대부분을 일본으로 보내고 있으니 데상트코리아 브랜드는 불매해야 한다’는 이야기가 인터넷을 통해 퍼졌다. 그러나 데상트코리아는 대부분의 이익을 일본으로 보내고 있지 않다. 로열티는 업계 내 통상적인 수준이며, 지난 10년의 배당성향은 10%대다. 타 글로벌 기업과 비교해 매우 낮은 비율”이라고 말했다.<br><br>또 “오히려 이익금의 60%를 물류센터와 신발 R&D센터 설립 등을 통해 한국에 재투자하고, 신입공채를 비롯한 직간접적 고용 창출과 재단을 통한 사회공헌 활동에 사용했다”며 “한국 판매 상품의 90% 이상을 한국에서 기획∙디자인하고 국내 업체를 통해 생산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대부분의 점포도 대리점주를 통해 운영한다.<br><br>덧붙여 “불매운동이 한일 양국간의 정치적인 문제에서 시작된 만큼 대안을 마련할 수 있는 이슈도 아니고, 쉽게 해결될 일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라며 “우리는 지금까지 상품력으로 시장에서 인정받은 만큼 앞으로도 상품 개발에 주력해서 데상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아이템을 통해 진정성을 보여줄 생각이다. 매장과 협력업체를 비롯한 파트너들과의 신뢰를 보다 돈독히 다지며 현재 상황을 이겨나갈 계획”이라고 입장을 전했다.<br><br>특히 고통 받고 있는 매장과 중간관리자들을 위해 매출 타격을 보완할 수 있도록 수수료나 임대료 등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운영하는데 우선 집중한다.<br><p class="btn_boxpre"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text-align:center;"></p> <div class="aw-fb-save" style="margin:0px 0px -15px;padding:20px 0px 0px;border:0px;vertical-align:top;text-align:right;"> <div class="fb-save fb_iframe_widget"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display:inline-block;"><span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display:inline-block;text-align:justify;width:0px;height:0px;overflow:hidden;"><iframe width="1000" height="1000" title="fb:save Facebook Social Plugin" frameborder="0" allowfullscreen scrolling="no" src="https://www.facebook.com/plugins/save.php?app_id=938828482880432&channel=https%3A%2F%2Fstaticxx.facebook.com%2Fconnect%2Fxd_arbiter.php%3Fversion%3D44%23cb%3Df3f668c45a8f974%26domain%3Dwww.fashionbiz.co.kr%26origin%3Dhttps%253A%252F%252Fwww.fashionbiz.co.kr%252Ff396c6c7d840a08%26relation%3Dparent.parent&container_width=0&locale=ko_KR&sdk=joey&size=large&uri=https%3A%2F%2Fwww.fashionbiz.co.kr%2Farticle%2Fview.asp%3Fcate%3D1%26sub_num%3D41%26idx%3D174807" style="margin:0px;padding:0px;border-style:none;vertical-align:top;visibility:visible;width:0px;height:0px;"></iframe></span></div></div><span class="txt02" style="margin:1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2px;vertical-align:top;display:inline-block;line-height:26px;font-weight:600;color:#666666;"><저작권자 ⓒ Fashionbiz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span></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font size="2">출처 - </font><a target="_blank" href="https://www.fashionbiz.co.kr/article/view.asp?cate=1&sub_num=41&idx=174807" style="font-family:'굴림';font-size:9pt;" target="_blank">https://www.fashionbiz.co.kr/article/view.asp?cate=1&sub_num=41&idx=174807</a></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font size="2">기사 보고 퍼왔는데.. 어떻게 생각하시나요?<b> </b>이런 상황? 개인적으로 궁금해서 올려봅니다.</font></div> <div class="view_cont" style="margin:20px 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4px;vertical-align:top;line-height:23.8px;font-family:'돋움', dotum, tahoma, monospace, sans-serif;"><span class="txt02" style="margin:10px 0px;padding:0px;border:0px;font-size:12px;vertical-align:top;display:inline-block;line-height:26px;font-weight:600;color:#666666;"><br></span></div>
    출처 https://www.fashionbiz.co.kr/article/view.asp?cate=1&sub_num=41&idx=174807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03465
    구찌 오피디아 반지갑 남성용 많이 두껍나요? 펜더커스텀 20/11/27 04:55 199 0
    203464
    미즈노 골프어패럴 패딩 어떨까요? [2] ㄱㄴㄷㄻ 20/11/25 14:46 310 0
    203463
    색 매치좀 해주세요... [1] 룩쇽 20/11/23 21:00 298 0
    203461
    아무리 검색해도 상품 못찾을 때 믿고 여쭙는 오유!! [2] 피맛뉴맞고 20/11/19 20:36 570 0
    203460
    주말에 속초가서 힐링하구 왔습니당~ [6] 헤렌벤 20/11/19 15:43 629 1
    203459
    어디 브랜드 구두인지 혹시 알수 있을까요? [1] RtA매운맛 20/11/18 13:23 495 0
    203458
    공홈에 없는 명품 제품 라인 [1] 본인삭제금지 아구튜어라 20/11/17 16:17 586 0
    203457
    옷 브랜드 찾습니다 ㅠㅠ 본인삭제금지 양산형오징어 20/11/12 21:47 789 1
    203452
    LF몰 명품브랜드 할인하네요 [3] 넷플뒹굴 20/11/06 17:59 1122 1
    203451
    요즘 가죽자켓은?? [3] 본인삭제금지 jeosi 20/10/24 19:59 1398 1
    203450
    두꺼운 니트 [1] 본인삭제금지 tjdrud 20/10/23 19:25 1305 0
    203449
    목이 굵어 슬픈 우리 남편... [2] 하늘보는밤 20/10/23 12:15 1412 0
    203448
    이동욱 캘빈클라인진 화보 넷플뒹굴 20/10/21 15:05 1667 2
    203447
    안경이 인터넷에서 검색이 안될수도 있나요? [3] 지룡이 20/10/19 21:10 1302 0
    203446
    머슬티???머슬핏????ㅎㅎ [1] 본인삭제금지 tjdrud 20/10/19 19:37 1449 0
    203445
    카시나 덩크 익스클루시브 갖고 싶네요 나이트에란트 20/10/19 16:28 1278 0
    203443
    요즘 결혼식 정장 입나요?? [5] 본인삭제금지 jeosi 20/10/16 17:37 1904 0
    203442
    결혼식 하객룩으로 [7] 블루는파랑 20/10/16 14:51 1933 1
    203441
    이 벨트 모델명 찾을 수 있을까요? [1] 쓰레빠- 20/10/14 21:38 1465 0
    203440
    아이비룩을 입는 사람들의 라이프스타일은 뭘까요? 미풀이 20/10/14 21:24 1368 0
    203439
    몽블랑 지갑 30대가 들고 다니기 어때요? [4] 나는시기 20/10/14 09:44 1707 0
    203437
    요즘날씨에 후리스 추천좀??? [1] 본인삭제금지 tjdrud 20/10/07 13:16 1698 0
    203435
    28살 남친 100일 선물로 23만원짜리 니트 괜찮나요? [14] 튼실한대추 20/09/26 23:24 5305 0
    203434
    남자 검은색 백팩 브랜드 아시는분 [2] 오렌지덕 20/09/25 13:52 2138 0
    203432
    추석선물로 가방 구입했습니다. 창작글 고기왕_레오 20/09/22 09:54 2111 1
    203431
    남자 신발 발렌티노 락스터드 [2] 프로포토 20/09/21 13:26 2314 1
    203430
    남고딩 옷 골라주실 분 ㅠㅠ [8] 호에이오 20/09/20 13:42 2364 0
    203426
    아르마니 익스체인지 아이콘 컬렉션 넷플뒹굴 20/09/16 11:47 2219 0
    203425
    혹시 헐거운 양말을 파나요? [8] 낫모양메케 20/09/15 21:07 2279 0
    203424
    소개팅나갈때 이렇게 입는거 가능?아닠ㅋㅋㅋ남자분 잘생겼는데..ㅠㅠ [4] 창작글 십사바리 20/09/14 11:55 3268 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