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car_103417
    작성자 : DoNn (가입일자:2013-12-04 방문횟수:1183)
    추천 : 7
    조회수 : 691
    IP : 8.3.***.82
    댓글 : 10개
    등록시간 : 2021/01/04 14:29:57
    http://todayhumor.com/?car_103417 모바일
    [구매기] 2015 Alfa Romeo 4C Launch Edition

    안녕하세요. 정말 오랫만에 오유에 글 써보네요.

     

    2015년에 산 Cayman S를 약 오년 간 열심히 몰고 다니다가, 약 두 달 전 '아직 삼십대 초반인데, 이렇게 중년의 위기를 겪고 있는 포저씨 같이 살 순 없어' 라는 생각이 들어 새 차 구매를 결정 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엔 911도 생각했지만 아무래도 뭔가 더 재미있고 유니크한 차를 타고 싶더라구요.

     

    image1.JPG

    (이제는 제 손을 떠나간 귀염둥이 Cayman S. 잘 가. 행복해야 해. ㅠㅠ)

     

    그래서 처음 면허를 따고 차를 살 때의 맘으로 돌아가 어떤 차를 타면 출퇴근 길이 좀 더 행복해질까를 생각하며 중고차 사이트를 돌기 시작했습니다.

     

    제 구매의 기준은

     

    1) 8만 불 이하의 가격

    2) MR

    3) 경량

    4) 직관적 

    5) 제가 제어 가능한 정도의 마력

    6) 쿠페

     

    정도의 기준이 있었습니다.

     

    그렇게 까다로운 조건이라고 생각은 안 했는데 찾다 보니까 별로 이 조건을 맞춘 차가 많지 않더라구요. 그냥 있는 차나 좀 더 손 봐서 그냥 계속 타야하나 고민을 하다가 어느 날 유튜브에서 예전 탑기어 영상을 보게 되었습니다. 

     

     

    사실 Alfa Romeo는 생각도 안 하고 있었는데, 한 번 이 차를 보고 나니까 다른 차는 눈에 들어 오지도 않더라구요. 양산차가 맞나 싶을 정도로 아름다운 바디하며, 이쁜 차체와, 깜찍한 익스테리어.. 네, 저는 얼빠였습니다.

     

    결국 4C를 구매하기로 결정하고 매물을 찾아보기 시작했습니다만... 쿠페 모델은 2018년에 단종 되었고 스파이더 모델도 2020년에 단종되어서 도저히 매물을 찾을 수가 없더라구요. 심지어 Alfa Romeo 딜러쉽에 연락해서 매물이 없냐고 물어보니 판매 직원이 빵 터지며 꿈도 꾸지 말라는 식으로 이야기 하더라구요. 어쩔 수 없지 개인 브로커까지 고용해서 이 차를 찾기 시작했습니다.

     

    친구 소개로 일을 부탁한 이 브로커는 처음엔 금방 찾을 수 있다며 호언장담을 하더라구요. 그렇게 일주일이 지나가고 이주일이 지나가고.. 거의 한달 동안 이 브로커와 전 하루 건너 문자를 나누며 브로맨스를 쌓아가기 이르릅니다. 제가 인사만 해도 별별 사과의 말과 얼마나 열심히 자기가 찾고 있는지에 대한 확인과 앞으로 할 것에 대한 계획, 포부를 줄줄줄 보내는 지경까지 와서 연락을 하기가 미안하더라구요. 아마 그 친구는 매일매일 자소서를 쓰는 기분이었으리라 생각이 듭니다.

     

    그러던 중 겨우 지난 달 초 물건을 찾았다며 당장 만나자고 연락이 왔습니다. 일까지 땡땡이 치고 브로커를 딜러쉽에서 만난 건 좋은데... 그곳에서도 차를 방금 매입해서 아직 정비도 못 끝냈다며 보여 줄 수도 없다고 하는 겁니다. 하지만 이 기회를 놓치면 다음 기회가 언제 올지도 모르는 상황... 시험 주행도 해보지 않고 여기서 계약을 하나.. 아님 물건을 놓칠 수도 있는 걸 감안하고 기다리나.. 제 이성은 제발 진정하라고 제게 말했지만 전 이미 눈에 콩깍지가 제대로 낀 상황이었습니다.

     

    허겁지겁 계약서에 싸인을 하고 이틀 뒤에는 출고 가능하니 그때 보자는 판매직원의 사람 좋은 미소 뒤에 숨겨진 그것을 전 그때까지도 눈치채지 못했습니다. Alfa Romeo는 이탈리아 브랜드라는 사실을요...

     

    1024px-Alfa_Romeo.svg_-630x630.png

    (이딸리아 감성 알지?)

     

    처음엔 브래이크를 갈아야 한다며 이틀 더 출고가 늦어질 거 같다고 하더라구요. 그 다음엔 배기가스 검사에 문제가 있어 부품을 새로 주문해서 일주일이 더 늦어 진다고 했습니다. 여기까지만 해도 전 '그래 중고차고 미리 문제를 발견해서 딜러쉽에서 비용 부담해 처리해 주니 오히려 좋은거야,' 라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렇게 거의 열흘을 기다려도 아무 연락이 없더라구요. 그래서 아까 그 브로커에게 연락해서 아니 어떻게 된거냐, 왜 차도 출고가 안 되고 연락도 없는거냐며 따지니까 알아보겠다고 하더라구요. 한 참 뒤 다시 연락이 와서 한 말에 전 할 말을 잊었습니다.

     

    단순한 부품 교환이 아니고 차 ECU와 전반적인 와이어링 교체를 다 해야해서 부품을 이탈리아에서 주문해 기다리고 있다는 겁니다. 그럼 처음에 한 수리는 뭐냐고 물으니 영업 직원이 잘 알지도 못하면서 출고가 늦어지니 그냥 둘러대서 한 말이라고 하더라구요. 

     

    이렇게 차 출고도 전에 이탈리아 차의 맛을 진하게보고 결국 거의 삼주를 기다려서 1월 1일 새해에 차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이런 우여곡절을 겪은 뒤로 차를 받았는데 제 기분이 어떨거 같나요? 정말 길길이 날 뛰면서 화를 내... 기는 커녕 이쁜 차 보고 전 혼이 나가서 그냥 헤헤ㅎ헤헿 웃기 바빴죠. 


    2.jpg

     

    1.jpg

     

    3.jpg

    (이렇게 이쁜데 화가 나겠습니까?!)

     

    첫 인상은 정말 이상한 앵글이 없을 정도로 어디서 봐도 이쁘다는 것이었습니다. 실물 한 번 보지도 않고 구매한 최상급 호구가 바로 여기있습니다. ㅋㅋㅋ

     

    그리고 정말 카본 아끼지 않고 엄청 썼더라구요. 밖에서 보이는 건 아무 것도 아니고 실내엔 정말 구석구석 카본이 안 보는 곳이 없습니다. 하지만 카본이 없는 곳은 저렴하기 짝이 없는 플라스틱 도배. ㅋㅋㅋ

     

    운행기는 다음에 더 자세하게 써 보고 싶지만, 요약하자면 정말 시끄럽고, 불편하고, 불친절합니다. ㅋㅋㅋ 하지만 그런 점이 운전하는 맛을 더해줍니다. 차 문을 열면 연료 모터가 돌아가는 소리가 들리고, 시동을 걸면 배기음이 온 주차장을 울립니다. 조금만 악셀을 밟아도 터보가 돌아가며 바가 올라가는 소리가 바로 귀 뒤에서 들리고, 코너 앞에서 다운 쉬프트 하면 팝콘 튀기는 소리가 들리구요. 차체가 엄청 낮은데다가 문 두께가 엄청나서 어지간히 유연하지 않으면 아에 탑승조차도 힘듭니다. 가장 압권은 무파워 핸들이라 저속에선 정말 운동하는 느낌이고 도로가 울퉁불퉁하면 목숨 걸고 핸들링 해야지 안 그럼 언제 옆으로 튀어나갈 지 모르겠어요.

     

    그래도 운전 경력 십년 이상인데 처음 고속도로 주행해보니 손에 땀이 가득하더라구요. 마치 다시 운전을 배우는 것 같은 기분이었어요. 지금까지 제가 한 건 운전이 아니라 그냥 카트라이더였나 싶은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차를 운전하는게 익숙해지면 다시 포르쉐를 몰아보고 싶어요. 그때는 당당히 포저씨가 되어 911을 몰아보고 싶습니다. ㅋㅋ

     

    지금까지 이딸리아 갬성 맛 진하게 첨가된 눈물겨운 우여곡절 2015 Alfa Romeo 4C Launch Edition 구매기였습니다.

     

    사족 1. 그런데 이 영맨, 끝까지 문 열다가 조심 안해서 문콕하고 차문 찍어먹더군요. 고쳐준다고 사진 찍어가긴 했는데, 참 뭐 이딴 사람이 다 있나 싶더라구요.. 어후 진짜..

     

    사족 2. 북미에 500 대 한정 판매된 모델인데 제 건 400번이더라구요. 생각치도 못했는데 좋은 번호라서 더더욱 행복했습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1/01/04 23:17:36  113.130.***.3  융융이닷  452693
    [2] 2021/01/05 02:22:18  218.155.***.54  해삼말미잘  626658
    [3] 2021/01/05 11:53:44  162.158.***.38  까두마네  228568
    [4] 2021/01/06 13:17:22  220.127.***.243  아현기증나  520270
    [5] 2021/01/07 13:42:02  1.213.***.254  짱옥빈  746733
    [6] 2021/01/08 07:56:22  39.118.***.74  우가가  117629
    [7] 2021/01/08 10:52:44  61.41.***.238  재빠른고구마  789024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3484
    (질문) 그 네비게이션에 친구 추가 기능 있는가요??? [3] 본인삭제금지 솔로궁디Lv9 21/02/27 17:12 156 0
    103483
    장기렌트하려는데 궁금해요 [2] 김밥스토리 21/02/26 20:24 229 0
    103482
    안녕하세여~ 중고차 구입 관련 질문있습니다~~ 본인삭제금지 l지진희l 21/02/25 22:33 231 0
    103481
    타이거 우즈 사고지점 구글맵 [1] 호_박씨 21/02/24 18:59 1089 0
    103480
    문정동 현대지식산업센터 근처에서 포터 차키 잃어버리신분 계신가요? [2] 스퀄 21/02/24 08:51 247 2
    103479
    풀옵 밑등급 새차 vs 1만키로 폴옵차 [12] 본인삭제금지 레이즈너 21/02/24 02:38 804 0
    103478
    생애 처음 제돈으로 차를 사볼까 합니다. [14] 창작글 △ㅣ대유감 21/02/23 16:33 522 1
    103477
    블랙박스 질문합니다. [2] 창작글베스트금지본인삭제금지 kariust 21/02/22 14:12 285 0
    103476
    지프 그랜드체로키 어떨까요..? [3] 본인삭제금지 babysmoon 21/02/22 00:12 511 0
    103475
    첫 차 보험료는 얼마정도 예상하면 될까요? [6] nomadian 21/02/21 20:12 428 0
    103474
    QM3 중고차 [10] 외쳐BB!! 21/02/20 13:25 703 0
    103473
    타이어 공기가 자꾸 빠지는데.. [6] 본인삭제금지 RAISON 21/02/18 15:48 700 1
    103472
    (본삭금) 시동이안걸려요 [10] 본인삭제금지 삡삡이 21/02/17 20:36 574 0
    103471
    히터 작동 시 프로펠러 소음 [1] 본인삭제금지 존재감미미 21/02/17 15:51 463 0
    103470
    오너드라이버라면 알아둬야 할 자동차 민원 관련 유용한 사이트 10선 내일의챔피온 21/02/16 14:30 511 2
    103469
    자동차 히터 관련 질문! [7] Stevekim 21/02/16 05:30 574 0
    103468
    벌써 1년이 시간이 느리면서 빠르내요 피나델피앙 21/02/15 20:10 559 2
    103467
    테슬라가 대량 유통되면 현기차사는 사람은 옴니아 사는 격인가요? [7] 창작글본인삭제금지 고영희 21/02/15 18:12 725 1
    103466
    오늘도 기도합니다 라간 21/02/11 02:24 435 4
    103465
    이거 혹시 어디서살수있나요? [2] 창작글 X소리 21/02/10 11:47 1192 1
    103464
    산책하다가 본 우체통 [2] 더미♡ 21/02/10 02:16 1022 5
    103463
    제상황에 전기차 어떨까요? [2] 맥도날드 21/02/09 02:29 789 0
    103462
    PCB 기판 질문해봅니다! [4] 창작글 치명적인매력 21/02/08 20:36 619 0
    103461
    현기차 뽑기 잘못해서 스트레스받는것보다 .차라리 일본차어떤지 생각만요.. [13] 본인삭제금지 하루에두번 21/02/08 16:40 1068 0
    103460
    사고처리 도움좀부탁드립니다.. [3] 본인삭제금지 낙조 21/02/04 10:47 849 0
    103459
    레이싱휠로 레이싱 게임하시는 분 있으신가요?? [12] 융융이닷 21/02/02 23:25 822 1
    103458
    ㅄㄱ 벤츠 GLB250 vs 볼보 xc40 [6] 본인삭제금지 LOCCITANE 21/02/02 20:41 1024 1
    103457
    현대 ax1 이라는 신차 출시 예상가격..? [10] nomadian 21/02/02 20:13 1236 0
    103453
    전기차는 신축아파트 아니면 사실상 구매가 무리일까요? [3] 辛바람 21/01/31 23:55 949 0
    103452
    네비게이션 시리얼번호는 어딨을까요? [7] 변신녀 21/01/31 18:47 717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