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65541
    작성자 : 두웨이
    추천 : 358
    조회수 : 64646
    IP : 125.132.***.236
    댓글 : 51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2/02/03 13:31:16
    원글작성시간 : 2012/02/02 22:46:11
    http://todayhumor.com/?bestofbest_65541 모바일
    [펌]수술중에 똥쌌어요
    -출처 네이트판




    안녕하세요 저는 열여덜 소년이에요

    저는 지금부터 약 수술테이블 위에서 있었던

    4개월전 이야기를 해볼까해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때는 바야흐로 4개월전

    어느날 자꾸 엉덩이부분이 너무 아팟음 뭐가 생겼는지 너무아팟음

    근데 그 엉덩이 부분이 그...게..





    응아 나오는부분 잇지않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그 응아나오는 부분 근처에 자꾸 뭔가 만져지는거임 ㅠㅠ

    그러다가 그냥 몇일후면 사라지겟지 하고 그냥 참았음




    아주 잘 참아 넘겼음^^ 한 8일정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문제는 이게 점점 커진다는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걷잡을수없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집에 있는빨간약으로 소독도 해보고

    심지어새살이 솔솔 돋아 나는 마법의 마X카솔도 발라봤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오죽 절박했으면 이랬겟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처음엔 한 50원짜리 만한 크기가 점점 500원짜리 크기로 불어나는거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걷잡을수 없는 상태에서 이게 커지니까..

    이제 앉아 있는게 너무 힘들정도엿음ㅋㅋㅋㅋ이때 직감적으로 나는

    아.....치질인가?....하...올것이 온거구나 하고 절망+당황+난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학교에서 10시까지 야자를 해야되니까 미치는 상태인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집에서 뭔가 대체할 방법이 없나 생각하다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의 구.세.주 발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깔고 앉아 보니까 너무 좋은거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짜 이래서 이걸 선호하는구나 싶었음

    그래서 학교에 가서 이걸 깔고 수업하니까 진짜 너무 편한거임

    오아시스의 단비같앗음완쾌가 된 기분인듯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애들 이

    " 야 치질걸렷어? 왜그래 ?" 라고 할 반응을 미리 알앗음


    그.래.서 옆에 앉는 친구에게 목베개를 하나 건내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 편하게 수업하자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니 아무런 의심안하고 난 편하게 수업할수잇었음


    그런데 이게 점점 심각해지는거임


    갈수록 이게 커지면서 진화하듯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더 커지는거임 진짜

    이젠 걸을때 조차 이게 스쳐져서 미칠지경이엿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서있으면 이게 압박이 되서 곧 터져버릴것만 같앗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난 더이상 물러날 길이 없다 해서 인터넷에 쳐봣음

    '치질' 이라고 ...ㅠㅠㅠ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진짜 치는데 너무 슬펏음

    내가 치질 걸렷다는게 너무 좀 ..하.. 믿기지도 않고 부모님한테 어떻게 알리지 하면서

    혼자 별생각 다하면서 절대 부모님에게 말하지 않겠다 ! 이건 자연적으로 낫는거야! 라고 굳게 다짐하고




    부모님 한테 사실대로 말햇음ㅠㅠㅠ

    나 치질걸린거 같다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지금 상태를 보여드리고 바로 병원으로 갓음

    (제대로 걸을 수도 없는 상황이라 아주 소박한 걸음으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의사선생님이 보시더니 이건 치질이 아니라 종양같은게 생긴거라고 하신거엿음

    그래서의사선생님이 입원하고 바로 수술날자 잡자고 하셨음

    그래서 난 바로 입원하고 5시간 후 바로 수술을 들어갔음



    수술실로 들어가는데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드라마 같은 상황이 펼쳐진거임

    두근두근 거리면서 국소마취 하는데 허리에 주사를 꼽아서 마취를 하면 하반신은 마취가되는거임


    사건은 여기서 부터 시작되는거임


    근데 좀 이상햇음 간호사 선생님은 수술 8시간 전까지 속을 다 비우라고 했고

    난 입원한지 5시간이 되지않앗는데 수술테이블 위에 올라와있고


    아무튼 난 엉덩이 부분을 수술해야 하므로



    이자세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수술을 시작하는데

    자꾸 뭔가 냄새가 느껴짐 어디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뭔가 드러운 냄새같은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술 하시는 선생님 분들이 자꾸 "허...얽..."하시면서 자꾸 웃으시는거임

    자꾸 나온다고 하시면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뭐지?

    자꾸 이상한 냄새는나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순간ㅋㅋㅋㅋㅋㅋㅋㅋ

    '아.... 내가 지금 변을 보고있구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많은 분들 앞에서 내가 변을 보고있구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난 이미 통제력을 잃은 상태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허리 밑으로 마취중 이니까ㅋㅋㅋㅋㅋㅋ틀어막을수가없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그냥 자는척 하려니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너무 당황해서 안되겟는거임ㅋㅋㅋㅋ









    그래서 한마디 했음!









    "저기......저 지금..똥싸고있어요?"

    "저기......저 지금..똥싸고있어요?"

    "저기......저 지금..똥싸고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렇게 말하고 있는 상황에서도 똥은 계속 나오니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통제력을 잃은상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의 진지한 말에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의사 선생님분들 마저 넋놓고 웃으셧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술중홍수처럼 쏟아지는 변.text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그냥 한마디로 하자면

    "항문 주위에 종양이 나서 수술하러 갔는데 수술하다 똥싼이야기" 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추천 눌러 달라고 하기도 무섭네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부모님 빼고 제일 친한 친구 한명만 아는 사실이긐ㅋㅋㅋㅋㅋㅋㅋㅋ

    다른 친구들은 몸살때문에 입원한걸로 아는뎈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아..그리고 저기 디스코팡팡 타다가 변..싸신분

    우리 힘내요


    자발적으로 싼것두 아니잖아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2/02/02 22:48:35  114.129.***.22  Soramogg
    [2] 2012/02/02 22:50:19  121.171.***.118  팔시온
    [3] 2012/02/02 22:50:20  211.213.***.249  언제생겨
    [4] 2012/02/02 22:55:06  220.92.***.115  그만좀나대라
    [5] 2012/02/02 22:56:04  210.111.***.179  
    [6] 2012/02/02 22:57:47  111.91.***.65  제발부탁이야
    [7] 2012/02/02 23:13:05  124.59.***.29  엄마쟤흙머겅
    [8] 2012/02/02 23:40:12  124.53.***.31  도토리묵
    [9] 2012/02/03 03:34:40  121.147.***.58  샹형
    [10] 2012/02/03 05:24:11  124.216.***.1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4453
    님들 이 사실 알고 있었음??? [10] 731946825 19/08/24 11:20 8988 79
    414452
    밥 먹고 바로 누우면 몸에 안좋은거 맞음? [36] 울라울라토끼 19/08/24 09:15 20297 87
    414451
    한국인이 머물었던 자리엔... [29] 펌글 톡쏘는라임 19/08/24 09:10 22634 83
    414450
    여기 오유가 인포메일 전신이 맞음?? 인포메일 아는사람 있음?? [246] 3일 스타일닷컴 19/08/24 06:48 12810 92
    414449
    비건한테 딜 꽂는 육개장좌 [16]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8/24 06:24 23458 87
    414448
    슬리데린 학생들이 삐뚤어지는 이유 .jpg [20] 펌글 배가고프다지금 19/08/24 06:18 21642 78
    414447
    웹툰 추천하러 왔습니다! [48] 브레멘음악대 19/08/24 05:31 16381 79
    414446
    LG 탈모치료 의료기기 소식 [27]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8/24 04:42 26129 88
    414445
    미국의 모범수 활용 [18]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8/24 04:02 24293 84
    414444
    친구들이 있어 같이 잤다냥 [7] 펌글 눈물한스푼 19/08/24 03:54 13891 85
    414443
    부모님과 식사중 남친의 행동 [97] 펌글 눈물한스푼 19/08/24 03:28 23953 90
    414442
    대한민국 마늘의 과학승리(feat.문명) [47] 펌글 파워파파 19/08/24 02:58 17856 84
    414441
    직장인들 배터리 [16] 펌글 톡쏘는라임 19/08/24 02:26 25185 84
    414440
    세상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 [26]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8/24 02:10 25866 78
    414439
    고양이 혹 때문에 걱정되는 할머니 .jpg [19] 펌글 배가고프다지금 19/08/24 01:05 16853 90
    414438
    하수와 고수 [13] 펌글 눈물한스푼 19/08/24 00:43 19755 100
    414437
    친구가 고추인증한거 인터넷에서 발견한 루리인 [12]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8/24 00:08 30614 80
    414436
    분장의 대가 [21] 펌글 눈물한스푼 19/08/23 23:48 24148 99
    414435
    대봑 럭키 [27] ACEight 19/08/23 23:39 14697 134
    414434
    (2탄) 전주 여행을 오신다면 꼭 가 봐야 할 곳 (먹는 곳) [69] shoguwary 19/08/23 23:26 10136 127
    414433
    GTA5하다가 욱일기 봤어요 [21] 3일 amanofearth 19/08/23 21:26 24925 107
    414432
    댕댕이 VS 인간 [23] 치치와보리 19/08/23 21:24 24359 104
    414431
    배민 음식점 레전드였던 곳 [30] 베스트게시판 19/08/23 21:06 25944 128
    414430
    선생님이 편하면 애들이 망가져요 [13] 펌글 눈물한스푼 19/08/23 21:02 18340 137
    414429
    20대여성의 나훈아콘서트 후기 [3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8/23 20:39 29728 104
    414428
    배멀미의 위엄 jpg [24]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8/23 20:18 35016 89
    414427
    어머니... [61] 카운팅스카이 19/08/23 16:59 29941 143
    414426
    [펌글,약스] 너무 훈훈해서 훈제오리 될거같은 글.jyp [28] 펌글본인삭제금지 나까시마미카 19/08/23 16:44 20224 186
    414425
    틀린말 못참는 연예인 [33]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8/23 15:27 34857 141
    414424
    미국 쑥 이야기에 견줄수 있는 독일 깻잎 아저씨 [75] 도촬아재디키 19/08/23 14:30 34655 13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