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2020도쿄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434823
    작성자 : 대양거황
    추천 : 91
    조회수 : 31627
    IP : 218.232.***.40
    댓글 : 1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20/12/06 06:31:05
    원글작성시간 : 2020/12/05 12:50:48
    http://todayhumor.com/?bestofbest_434823 모바일
    백두산의 마귀를 죽인 소년 용사
    옵션
    • 펌글

    백두산 정상의 수많은 산봉우리들 중에는 솔개의 부리처럼 생겼다고 하여 ‘부리봉’이라는 봉우리가 있습니다. 이 부리봉에 얽힌 흥미로운 영웅 전설이 백두산 현지에 전해져 오는데, 그 내용은 대략 이렇습니다.


    옛날, 백두산 기슭에 어느 마을이 있었습니다. 그 마을에는 어릴 때부터 지혜롭고 무예가 뛰어나면서 그림을 잘 그리는 재주까지 지녀, 주위 사람들로부터 신동(神童 신기한 아이)이라 불리던 한 소년이 살았습니다.

     

    백두산 야차.jpg

     

    백두산 야차1.jpg


    그런데 신동이 15세가 되던 해에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정체가 무엇인지 전혀 알려지지 않은 사악한 요괴, 즉 마귀가 백두산에 갑자기 나타나더니 마을 사람들을 차례대로 붙잡아서 끌고 갔던 것입니다. 그리고 소년도 자기 집 마당에서 그림을 그리던 와중에 거센 바람이 불어와서 허공에 날아가더니 마귀의 커다란 손에 붙잡혀서 끌려갔습니다.


    소년이 정신을 차려보니, 그는 다른 마을 사람들과 함께 마귀의 소굴에 잡혀 와 있었습니다. 그곳은 커다란 바위로 둘러싸인 어두운 곳이었는데, 마귀는 마을 사람들한테 자기가 살 크고 화려한 궁전을 지으라고 강제로 노동을 시키던 중이었습니다. 소년 역시 마귀의 협박을 받고 일을 해야 했는데, 그가 맡은 일은 바로 그림 그리기였습니다.


    마귀는 소년한테 “장차 이곳에 내가 살 18층짜리 누각이 달린 궁전이 들어설 테니, 너는 그 궁전에다가 날개 길이와 몸의 크기가 12발(19.2미터) 정도 되는 솔개의 그림을 살아 있는 것처럼 세밀하게 그려라.”는 지시를 내렸습니다. 마귀의 힘에 눌린 소년은 어쩔 수 없이 마귀가 시키는 대로 궁전에 조금씩 솔개의 그림을 그려 나갔습니다.

     

    unnamed (3).jpg

     

    unnamed (4).jpg


    이윽고 3년이 지나고 마귀가 말한 18층의 누각이 달린 궁전이 완성되었습니다. 그리고 궁전에는 소년이 정성을 들여 그린 솔개의 그림도 다 그려졌는데, 솔개는 부리의 크기만 3발(4.8미터)에 날개와 몸뚱이는 12발이나 되어 매우 크고 용맹스러워보였습니다. 솔개의 그림을 보고 감탄한 마귀는 소년한테 “네가 정성껏 그린 그림이 참으로 보기 좋으니, 상으로 너에게 자유를 주겠다.”라고 말하면서, 이제 소년이 집으로 돌아가도 좋다고 허락했습니다. 그래서 일단 소년은 고향으로 돌아갈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불행이 모두 끝난 것은 아니었습니다. 마을 사람들을 납치해서 죽도록 부려먹어 궁전을 짓고 나서도 마귀는 만족할 줄 몰랐습니다. 궁전을 완성한 마귀는 “아름다운 궁전에는 아름다운 시녀들이 있어야 어울리지.”라는 생각을 하고, 또 다시 바람을 타고 마을로 달려가서 돌풍을 일으켜 처녀들을 모조리 붙잡아서 자기의 궁궐로 끌고 갔습니다.


    졸지에 딸과 누이들을 잃어버린 마을 사람들은 모두 슬퍼하고 분노했으나, 마귀의 힘이 워낙 강해서 차마 맞서 싸울 엄두가 나지 않아 다들 걱정만 하고 있었습니다.


    그러자 소년은 마귀를 응징하러 칼을 들고서 마귀가 사는 궁전으로 달려갔습니다. 소년을 본 마귀는 “너는 왜 다시 왔느냐?”라고 물었고, 소년은 “네가 붙잡아 간 마을의 처녀들을 모두 풀어줘라. 만약 네가 거부한다면, 너를 죽이겠다.”라고 소리쳤습니다.


    소년의 말을 듣고 마귀는 “자기 목숨이 아까운 줄 모르는 멍청한 녀석 같으니!”라고 비웃으며 자기도 칼을 뽑아들고 소년을 덮쳤습니다. 소년과 마귀는 그렇게 서로 칼을 부딪치며 치열하게 대결을 벌였습니다.


    그러다가 마귀가 소년의 기세에 밀려 불리해지자, 마귀는 도술을 부려서 거센 바람을 불러오고 바위를 던지면서 소년을 새롭게 공격했습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소년은 기세를 굽히지 않고 마귀한테 달려들어, 커다란 세숫대야 같은 마귀의 귀 한 쪽을 칼로 잘라내 버렸습니다.

     


    1526960431809.jpg

     

    1526960446672.jpg

     

    다운로드 (2).jpg


    분노한 마귀는 백두산의 높은 꼭대기로 올라가서는 집채만한 크기의 바위를 번쩍 들어서 소년을 향해 내던졌습니다. 하마터면 소년이 바위에 깔려 죽을 뻔한 위기에서 갑자기 날아온 커다란 솔개가 두 발로 소년을 낚아채서는 하늘로 날아올라 바위를 피했습니다. 그 솔개는 3년 동안 소년이 정성껏 궁전에 그린 솔개 그림이 살아나서 창조자인 소년을 도우려고 온 것이었습니다.


    솔개 덕분에 살아난 소년은 솔개의 등에 올라타서 솔개와 함께 마귀를 상대로 다시 힘과 용기를 내어 싸웠습니다. 마귀 역시 지치지 않고 소년과 솔개를 향해 맞서 싸웠습니다. 그러다가 소년이 칼로 마귀의 목을 잘라버렸는데, 놀랍게도 마귀의 잘려나간 목은 몸으로 날아와서 붙어버려 마귀는 다시 살아났습니다.


    이런 과정은 두 번 정도 되풀이 되었는데, 세 번째로 소년이 마귀의 목을 자르자 솔개는 한쪽 발로 마귀의 몸뚱이를 집어서 낭떠러지 밑으로 내던졌고, 다른 쪽 발로는 마귀의 잘린 머리를 백두산 천지의 물속으로 던져버렸습니다. 그렇게 하자 비로소 마귀의 머리는 몸에 달라붙지 못하고 마귀는 완전히 죽어버렸습니다.

     

    7127_11487_5923.jpg


    thumb-747526924_e1843fec_3_760x509.jpg

     

    unnamed (2).jpg

     

    다운로드.jpg


    그러나 천지 속에 빠진 마귀의 머리가 다시 살아나서 몸과 붙을까봐 솔개는 천지 동쪽의 바위에 앉아서 천지를 감시했는데, 그 솔개가 오늘날의 부리봉이 되었다고 전해집니다.

    출처 한국의 판타지 백과사전/ 도현신 지음/ 생각비행/ 100~102쪽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12/05 13:25:52  180.68.***.235  솔로궁디Lv6  736686
    [2] 2020/12/05 13:30:17  58.230.***.38  샘플A  448825
    [3] 2020/12/05 14:01:09  116.42.***.38  3개월됐나?  785468
    [4] 2020/12/05 14:12:54  162.158.***.32  *Nokubura*  46438
    [5] 2020/12/05 14:25:41  14.32.***.238  핸슨  154998
    [6] 2020/12/05 14:32:26  125.176.***.159  샤말란  119716
    [7] 2020/12/05 14:39:18  1.255.***.165  풀뜯는소  265234
    [8] 2020/12/05 14:57:46  175.223.***.160  오유가갑  544036
    [9] 2020/12/05 15:00:23  222.103.***.71  멧쌤  344832
    [10] 2020/12/05 15:27:15  220.82.***.41  전투달걀  2513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58602
    경기도 급식 민영화 검토 [19] 펌글 집구함 22/08/19 06:55 1953 53
    458601
    옆집 아저씨가 우리에게 고마워한 이유.txt [7] 펌글 우가가 22/08/19 06:41 3712 51
    458600
    악마를 보았다... [12] 근드운 22/08/19 05:21 2180 63
    458599
    윤석열의 대표 이미지는 절망 [15] 펌글 대양거황 22/08/19 05:20 2310 54
    458598
    멍청한데 반말까지 찍찍 [19] 갓라이크 22/08/19 03:22 2956 59
    458597
    당헌 80조 완전 삭제 !!!! [43] 참이슬pet 22/08/19 03:22 2826 62
    458596
    ??? : 그래도 난 아저씨를 사랑 할 꺼야.jpg [10] 펌글 우가가 22/08/19 00:52 5558 71
    458595
    당헌 80조 개정 반대하는 인간들 [22] 기버터 22/08/19 00:49 2681 67
    458594
    버티는 국민대, 법원 명령에도 '김건희 논문' 회의록 미제출 [20] 라이온맨킹 22/08/18 23:45 2141 71
    458593
    이재명 늘리려던 지역화폐…예산 7000억 모두 깎는다 [22] L-카르니틴 22/08/18 23:16 2555 72
    458592
    면치기가 대한민국에 없던 근본 없는 문화인 이유 [58] 펌글 우가가 22/08/18 23:08 4354 81
    458591
    오싹오싹 헬창 살인사건.jpg [15] 펌글 우가가 22/08/18 23:07 8103 67
    458590
    국힘당 "대화 녹음 금지법" 발의 [28] 퇴개미 22/08/18 22:43 3220 92
    458589
    지역조폭을 혼자서 박살낸 "아저씨" [19] 펌글 우가가 22/08/18 22:09 5897 70
    458588
    "김정숙 여사 커터칼 사건 후 스트레스..文도 안타까워해" [21] 라이온맨킹 22/08/18 21:55 2807 74
    458587
    점점 쌓아가는 마일리지 [9] 홀로햏자 22/08/18 21:30 3380 81
    458586
    왜 시간을 지키면 욕먹을까... [38] 아퀼라 22/08/18 20:10 5358 96
    458585
    mbc 이틀간 17만명대 ....소아사망 증가 '비상' [20] 오동통너구리 22/08/18 19:59 4025 90
    458584
    일본 극우와 만나 아주 좋아죽는 윤석열 [27] 펌글 대양거황 22/08/18 19:43 3217 94
    458583
    역시 남탓의 원조 맛집 [8] 오동통너구리 22/08/18 19:38 5153 81
    458582
    멍청한 지휘관은 적보다 무섭다. [5] 9일 예날 22/08/18 19:26 4210 78
    458581
    인구 대비 확진자 '세계 1위'..."우려할 수준 아냐" [26] 디독 22/08/18 18:08 4243 92
    458580
    1만평 벼농사 수익 공개 [38] 펌글 우가가 22/08/18 15:22 9983 84
    458579
    광복절 기념 디시만담 [21] 펌글 우가가 22/08/18 15:20 6611 97
    458578
    8/18 한겨레 만평 [4] 골목샛길 22/08/18 15:05 5214 95
    458577
    인종차별 없는 인도 [21] 3일 Oh_My!_Girl 22/08/18 13:53 11116 99
    458576
    ( •⍸• ) 간부들도 잘 모르는 광복군 전통.jpg [15] 펌글 우가가 22/08/18 11:34 7471 117
    458575
    민주당 참 조용하다 [36] 기버터 22/08/18 11:21 4626 142
    458574
    세금으로 100일 백서 만들어 놓고 공개하지 않은 이유 [34] 치치와보리 22/08/18 11:10 4523 101
    458573
    박명수의 논리(Feat. 정준하).jpg [4] 둔둔댄스 22/08/18 10:28 6485 107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모바일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