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412133
    작성자 : 반백백마법사 (가입일자:2012-04-09 방문횟수:2752)
    추천 : 155
    조회수 : 23031
    IP : 61.33.***.208
    댓글 : 65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9/06/25 21:54:37
    원글작성시간 : 2019/06/25 15:03:30
    http://todayhumor.com/?bestofbest_412133 모바일
    [유머X] 한국전쟁 때 이승만이 했던 업적
    오늘이 한국전쟁 발발한지 69주년이 되는 날입니다.
    한국전쟁하면 떠오르는 인물이 바로 이승만인데
    한국전쟁 당시 이승만이 했던 업적이 워낙 다양해서
    굵직한 것만 나열하겠습니다.
     
     
     
     
    인도교.png
    1. 한강 인도교 폭파 사건
     
     
     

    1950년 6월 25일 새벽 한국전쟁이 발발했는데 이승만은 오전 6시 30분 서울 창덕궁 비원 반도지에서 낚시를 즐기고 있었다. 그때 경무대 경찰서장 김장흥 총경이 들어와 전쟁 발발 소식을 보고했다.
    옥신각신한 끝에 26일 오후 3시에 피난을 가기로 결정하고 27일 새벽 4시 서울역을 출발해 낮 12시 30분에 대구역에 도착햇다.
    하지만 지나치게 멀리 왔다는 조언 때문에 열차를 되돌려 대전에는 오후 4시 30분에 도착했다.
    하지만 그동안 서울에서는 ‘국군이 북한군을 곧 격퇴할테니 피난가지 말고 안심하라’는 이승만의 라디오방송에 흘러나오고 있었다.
    인민군이 미아리고개까지 쳐들어 오자 그제서야 서울시민들은 피난을 가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승만은 인민군이 한강을 넘어 진격할 것이라고 우려해 한강철교를 예고도 없이 폭파했다.
    이로 인해 민간인 800명이 사망을 했다. 문제는 당시 유일한 다리였던 한강인도교가 폭파되면서 서울시민들은 피난도 가지 못했다.
    서울 수복 이후 피난가지 않은 시민들을 인민군 협력자로 간주해서 학살하는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국민방위군.jpg
     
    2. 국민방위군 사건
     

    한국전쟁 중인 1951년 1.4 후퇴 때 제2국민병 편성된 국민방위군 고위 장교들이 국고금과 군수물자를 부정처분해 착복한 사건.
    중공군이 한국전쟁을 참전하면서 예비병력 확충에 어려움을 겪은 정부는 중공군과 인민군에 대항하기 위해 제2국민병을 편성하게 됐다.
    당시 이승만은 학도병을 이끌고 낙동강 전투에서 활약했던 김두한을 국민방위군 육군준장 사령관으로 제의했지만 김두한은 이승만의 제의를 거절했다고 소문이 났었다.(정확한 것은 없음)
    그래서 신성모는 대동청년단 단장 김윤근을 추천해 육군준장 국민방위군 사령관으로 임명했고, 부사령관에는 윤익헌이 대통령으로 특별임명됐다.
    이들은 사관학교 출신도 아니고 군대경험도 없었다. 국민방위군에게 군수보급, 물자를 지급해야 하는데 고급 장교들이나 간부들이 이를 부정 착복·횡령을 하면서 수많은 국민방위군으로 징집된 이들이 동사하거나 아사(굶어죽음)하게 됐다.
    12월~2월 사이 50만명에 달하는 인원이 국민방위군으로 징집됐으나 이들 중 아사자, 방사자, 동사자 등이 12만명에 달한 것으로 추정된다.
    동상으로 인해 손가락과 발가락 뿐만 아니라 손과 발이 절단난 사람이 20만명 정도 달했다.
    1951년 봄 국회에서 폭로되면서 신성모는 국방부 장관에서 물러나게 됐다. 이시영 부통령 역시 이승만 정권에 실망감을 느껴 사표를 제출했다.
    당시 윤보선은 이승만에게 찾아가 신성모, 김준연 및 국방부, 방위군 사령관 김윤근외 방위군 간부들의 처벌을 건의했지만 이승만은 공비들의 술책이라며 현혹하지 말라고 대응했다.
        
     
     
     

    3. 거창 민간인 학살사건
    1951년 2월 경상남도 거창군 신원면에서 한국군에 의해 일어난 민간인 대량학살 사건
    공비 소탕 명목으로 500여명을 박산(朴山)에서 총살하였다.
    그 후 국회조사단이 파견되었으나 경남지구 계엄민사부장 김종원(金宗元) 대령은 국군 1개 소대로 하여금 공비를 가장, 위협 총격을 가함으로써 사건을 은폐하려 하였다.
    국회 조사 결과 사건의 전모가 밝혀져 내무·법무·국방의 3부 장관이 사임하였으며, 김종원·오익경·한동석·이종배 등 사건 주모자들이 군법회의에 회부되어 실형을 선고받았으나 얼마되지 않아 모두 특사로 석방되었다.
        
     
     
    보도연맹.jpg
     
    4. 보도연맹 사건
     

    국민보도연맹은 제주 4·3 사건, 여순 14연대 반란사건 등 각종 사건의 수습 과정에서 전향자들을 체계적으로 보호, 관리, 감시할 기관이 필요하면서 1949년 6월 5일 조직했던 대한민국 반공 단체.
    1950년 한국전쟁이 발발하면서 국군 및 경찰이 보도연맹원들의 인민군 가담이나, 기타 부역행위를 우려해 전국에서 이들을 조직적으로 학살하는 사건이 바로 보도연맹 사건이다.
    정확한 숫자는 알 수 없지만 최소 1만 7천7165명의 민간인이 학살된 것으로 추정됨.
    ‘골로 간다’라는 표현이 나오게 된 사건. 민간인 학살을 하기 위해 민간인을 끌고 골짜기로 주로 가서 학살을 했다. 이에 ‘골(谷)로 간다’는 표현이 나오게 됨.
        
     
     
     
    이승만.jpg
    5. 부산 정치 파동
     

    1952년 5월 26일 이승만은 자신의 재선을 확실히하고 독재정권 기반을 굳히기 위해 '한국전쟁 중' 부산에서 폭력을 동원해 강제로 국회의원을 연행하고 구속한 정치 파행 사건.
    한국전쟁 발발하기 전인 1950년 5월 30일 선거 결과 야당이 압승하면서 이승만의 재선이 어려워지자 이승만은 1951년 11월 30일 대통령 직선제 개헌안을 국회에 제출했지만 국회가 이를 부결시켰다.
    이에 이승만은 국회 해산을 요구하는 ‘관제데모’를 동원해 국회의원을 위협했고, 5월 25일 국회 해산을 강행하기 위해 23개 시군에 계엄령을 선포했다.
    이후 5월 26일 야당 의원 50여명을 헌병대가 연행했고, 직선제 개헌을 통과시켰다. 이를 계기로 부통령 김성수는 사표를 제출했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6/25 15:04:14  221.160.***.187  愛Loveyou  762235
    [2] 2019/06/25 15:07:10  183.109.***.190  풍악산도사  750248
    [3] 2019/06/25 15:14:54  119.56.***.13  갤러해드  93447
    [4] 2019/06/25 15:15:23  1.223.***.78  prometheus  448704
    [5] 2019/06/25 15:25:17  211.36.***.15  이사간다  415375
    [6] 2019/06/25 15:26:10  211.36.***.47  둔발이아빠  783477
    [7] 2019/06/25 15:40:54  211.48.***.125  맨오브더매치  123824
    [8] 2019/06/25 15:42:15  110.10.***.40  TEsu  33770
    [9] 2019/06/25 15:44:45  121.164.***.172  예래원전팀장  427592
    [10] 2019/06/25 15:55:18  112.144.***.224  티케이  9184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3056
    가장 오래 살아남은 나무 [27] 펌글 눈물한스푼 19/07/18 07:05 10946 60
    413055
    스파이더맨 : 파프롬홈에서 가장 어려웠던 번역 [31]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7/18 06:07 12977 63
    413054
    일본대신 갈만한 여행지 [33] 펌글 눈물한스푼 19/07/18 05:11 15482 68
    413053
    요즘 이만한 유머가 없죠~ [18] 파카스 19/07/18 03:55 13477 71
    413052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04.GIF [62] 방콕고양이 19/07/18 02:03 7594 70
    413051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05.GIF [85] 방콕고양이 19/07/18 01:44 4617 69
    413050
    일본여행 다녀온... [20] 앵쯔 19/07/18 01:25 19666 91
    413049
    니가 더 무섭거든 ㅋㅋㅋㅋㅋ 겁나 웃겨 [15] 또likeit 19/07/18 00:48 21402 74
    413048
    커뮤니티가 친목질로 망하는과정 [30] 펌글 오호 19/07/18 00:35 19298 82
    413047
    엄마의 눈치게임.gif [9] 탈퇴한회원임 19/07/17 23:56 18486 86
    413046
    농부가 된 한 남자의 채식주의자에 대한 일침 [46] 샤샩 19/07/17 23:51 25095 87
    413045
    소주를 마셔본 러시아인의 반응.JPG [28] 첼우딱 19/07/17 23:47 23017 92
    413044
    세상에서 가장 슬픈 병 [13] 펌글 눈물한스푼 19/07/17 23:38 16246 102
    413043
    병사들에게 실망 안하는 대대장 [25] 라면은찐 19/07/17 23:22 14853 103
    413042
    대자연의 위엄을 보여주는 호주의 일상 [49] 펌글 QuietLife 19/07/17 22:56 19670 99
    413041
    조선시대 고인물 [21] 스매싱펌킨스 19/07/17 22:50 15646 96
    413040
    너를 보고 있으면 빠져들 것 같다냥~~ [35] 치치와보리 19/07/17 21:52 17488 94
    413039
    뇌에 심각한 장애가 온 사람 [48] 펌글 눈물한스푼 19/07/17 21:51 20959 116
    413038
    (19)결혼하면 받는 오해 [48] 창작글 경국쥐색 19/07/17 21:50 30499 106
    413037
    나 약간 멍청한 말투 잘해 ㅎㅎ [48] 흐르꾸 19/07/17 21:43 19260 101
    413036
    드디어 미쳐버린 광고제작자 [25] 빠삐콩 19/07/17 21:32 27887 89
    413035
    김무성sns [26] 앵쯔 19/07/17 21:27 15779 150
    413034
    흔한 만화속의 역대급 개소리甲 [22] 펌글 허우적대는人 19/07/17 21:26 27079 80
    413033
    군필레전드.jpg [16] 펌글 부귀 19/07/17 21:10 26331 87
    413032
    편갤문학) 에쎄 클래식. [14] 창작글 나눔계 19/07/17 21:09 12667 86
    413031
    통풍환자 일기 (*새발견 그리고 관리시작 1일차*) [48] 창작글 반여동강변 19/07/17 19:44 10586 115
    413030
    카페 처음가본 디씨인 [36] 펌글 방만 19/07/17 18:46 24840 99
    413029
    다단계 물리친 영업직 이야기 .jpg [22] 펌글 배가고프다지금 19/07/17 18:43 20527 133
    413028
    연예인 실물 보면 나오는 반응 [64] 신마스 19/07/17 18:07 34307 108
    413027
    2차대전 당시 미군 침실 [30] 펌글 부귀 19/07/17 17:51 39467 10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