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62464
    작성자 : 현자타임☆ (가입일자:2015-05-11 방문횟수:251)
    추천 : 265
    조회수 : 28241
    IP : 59.8.***.123
    댓글 : 40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9/14 01:42:52
    원글작성시간 : 2017/09/13 15:51:23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62464 모바일
    나도 어린 친구들 예쁜거 안다.
    나도 어린 친구들 예쁜거 안다.
    20대 초~중반. 가장 예쁠 나이.

    예전, 어떤 만화에서 봤던 말.
    삼일동안 안 씻어도 라벤더 향이 올라온다고.
    정말, 그럴 것 같이 예쁜 친구들이 있다.

    나이 차이가 큰 허물이 아니란거 역시 안다.
    8살 차이 부부. 알콩달콩 지지고 볶으며 사는 것도 안다.
    옆에서 보고 있으니 잘 안다.



    내 이십대 초중반.
    누구를 사귈 형편도 안되었을뿐더러,
    그 때는 하고 싶은게 너무 많았다.
    하고 싶던 학교 공부를 하면서
    돈 한 두 푼 벌어 학비를 내고,
    공연 준비 - 공연을 하는 일련의 과정이 너무 재미있었다.
    하루에 두 시간 자면서도 버틸 수 있었다.
    여자친구는 사치였지. 만날 시간도 없었고.

    이십대 후반이 되며 현실이 눈에 들어오더라.
    넥타이를 매고, 취직의 현장에 뛰어들었다.
    누구한테 보여줄 스펙도 없고, 자격증도 없던 때.
    작은 회사에 들어가서 쌓인줄도 몰랐던 가계빚을 갚았다.
    그나마 낙이라고는, 편의점에서 한 병씩 사들고 들어간 소주 한 병.
    달더라.



    삼십대 초반이 되었다.
    나름 인정받고, 일도 나름 할 만 하다.
    이렇게 월급 루팡질을 해도 책 잡히지 않을 정도로.



    얼마 전, 친구와 술을 마셨다.
    친구는 내년 1월에 결혼을 한다고 한다. 당연히 축하해줬고.
    그러면서, 여자친구는 안 사귈 거냐고 물어보더라.

    나도 사람이고, 남자고.
    그동안 외로움 한 점 가지지 못했겠는가.
    신경림 선생님의 시, '가난한 사랑 노래'를 읽으며 울었던 날도 있었고,
    내게 호감을 보이던 어떤 아이의 이야기를 매몰차게 끊어냈던 일도 있었다.
    다 옛날 일이지만.



    누군가가 나를 좋아한다면, 어쩔 거냐고 말했다.
    "너무 어려." 반사적으로 튀어나왔다.
    나이차이가... 대략 여덟 살. 그게 책잡힐 일이냐고 묻던 너에게,
    나는 반복해서 너무 어리다고 이야기를 했다.

    어린 친구들이 예쁜걸 내가 왜 모르겠는가.
    하지만, 내가 해줄 수 있는게 너무 없기에.
    그 아이들은 더 풋풋한, 더 예쁜 사랑을 경험해봤으면 하기에.
    이미 날아가버린 내 이십대와는 다르게,
    동갑내기의 예쁜 사랑을 했으면 좋겠기에.

    아니, 솔직히 말하자면 내가 겁이 나서.
    밀어내고 있었다.



    오래된 여동생과 술을 한 잔 했다.
    그동안 만나왔던 남자 이야기를 하기에, 들어줬다.
    키도, 성격도, 얼굴도 다 괜찮은데 돈이 없더라.
    술이 다 깨는 기분. 그러고는 내가 너무 초라해 보였다.
    키도, 얼굴도, 돈도. 난 아무것도 없는데.
    그냥 헛헛하게 웃어보였다.



    나라고 외로움을 모르겠는가.
    혼자 영화를 보고, 혼자 술을 마신다.
    혼자가는 극장. 참 익숙해졌다.
    그럼에도,

    가끔씩 휘몰아치는 그리움에는.
    핸드폰을 켜 같이 술 마실 사람이 있을지 내려보다가,
    씁쓸한 기분으로 핸드폰을 끌 때에는.

    정말.
    사무치게 외롭다.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9/13 16:04:36  106.246.***.202  정둘리  128164
    [2] 2017/09/13 16:37:58  223.33.***.155  REBUILD  245897
    [3] 2017/09/13 17:09:26  211.221.***.203  켄느  141501
    [4] 2017/09/13 17:19:13  221.146.***.80  돈통털기싫어  206037
    [5] 2017/09/13 18:03:56  203.113.***.208  불량품  402602
    [6] 2017/09/13 19:54:27  182.227.***.155  딸기몽쉘  701968
    [7] 2017/09/13 20:05:30  211.218.***.106  MakeMerry  732221
    [8] 2017/09/13 21:01:47  61.4.***.233  지정  200881
    [9] 2017/09/14 00:15:04  121.128.***.236  superiorist  335338
    [10] 2017/09/14 00:29:30  61.253.***.87  오유의오징어  278188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93689
    아무도 못막는 농구 기술 [30] 카스피뉴 18/06/21 09:55 15370 56
    393688
    일본의 문화재 방재시설.gif [25] 헤비메탈식스 18/06/21 09:30 12110 68
    393687
    AK플라자 갤럭시 폭발 [24] 막장법사알파 18/06/21 09:30 12594 65
    393686
    사람 사는 거 다 똑같다고 느낀 90년대생 공감 미국 짤방들 [24] 펌글 사춘기그루트 18/06/21 09:27 11574 60
    393685
    장판교에서 혼자서 조조의 100만대군을 저지한 장비 [34] 막장법사알파 18/06/21 07:54 23932 67
    393684
    차 좀 빼주세요 레전드.jpg [56] 펌글 등에용문신 18/06/21 07:29 21533 89
    393683
    인랑 고증 수준 [28] 막장법사알파 18/06/21 06:39 28611 75
    393682
    이 계단을 만든 사람을 틀림없이 사이코패스일거야! [12] 4일 막장법사알파 18/06/21 04:46 29002 74
    393681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112.GIF [12] 방콕고양이 18/06/21 04:43 11335 80
    393680
    VR게임의 위험성 [24] 막장법사알파 18/06/21 03:38 25257 89
    393679
    자식보다 손주를 더 예뻐하는 이유 [11] 펌글 Priviet™ 18/06/21 03:25 24498 99
    393678
    연아야, 이 골 넣으면 우리 사귀는거다 [14] 담리愛옴빈희 18/06/21 03:11 24765 91
    393677
    무조건 안전거리 미확보야! [19] 막장법사알파 18/06/21 03:04 17153 102
    393676
    오빠가 미친 것 같아요 [16] 호갱 18/06/21 02:53 22436 83
    393675
    2014년 월드컵이 낫다는 분 환상을 깨드립니다 [31] 막장법사알파 18/06/21 02:26 29952 78
    393674
    침착맨 근황 [11] 막장법사알파 18/06/21 02:12 22969 78
    393673
    렌트카 반납 [21] 자동완성설정 18/06/21 02:12 23484 88
    393672
    노른자 분리기 [26] 펌글 눈물한스푼 18/06/21 02:07 18373 83
    393671
    여러가지 헌혈 독려문구 [23] 막장법사알파 18/06/21 02:02 20181 74
    393670
    신입한테 일 시키고 확인해야하는 이유 [21] 펌글 감동브레이커 18/06/21 01:25 30882 79
    393669
    대학 기숙사 설치를 반대하는 이유.jpg [33] 웃기는게목적 18/06/21 01:06 28681 95
    393668
    씨리얼 먹는 방법 [66] 막장법사알파 18/06/21 01:06 23208 77
    393667
    노르웨이 여성 소방관 [58] 막장법사알파 18/06/20 23:47 29609 115
    393666
    상대방별 통화시간 [27] 카스피뉴 18/06/20 23:28 29709 115
    393665
    자연으로 돌아가랏~! [19] 치치와보리 18/06/20 23:13 21629 102
    393664
    캐나다 런들 산에 떨어지는 유성우 [41] 카스피뉴 18/06/20 23:09 30335 106
    393663
    한국 치안에 충격받은 외국인 [28] 막장법사알파 18/06/20 23:03 34568 113
    393662
    애는 다 죽어가는데 엄마는 인스타중 [123] 웃기는게목적 18/06/20 22:32 39552 109
    393661
    대한미국놈 근황 [15] 막장법사알파 18/06/20 21:32 33981 136
    393660
    달마부장 21화 미세먼지 [22] 창작글 그의나라 18/06/20 21:28 20007 1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