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51140
    작성자 : 엠피삼 (가입일자:2017-04-15 방문횟수:150)
    추천 : 200
    조회수 : 28065
    IP : 116.37.***.25
    댓글 : 53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7/17 23:05:40
    원글작성시간 : 2017/07/16 04:18:45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51140 모바일
    [다크나이트] 10번 보세요~~
    다크나이트.  말이 필요없는 명작이죠.

    이미 10년전에 나온 영화이고 내용적으로 메시지적으로 많이 분석 된 영화이다 보니

    더 말할게 있겠냐만은

    영화를 보면 볼 수록  놀란이 참 대단한 사람이구나 느끼는 시퀀스들이 많네요.

    서론은 여기까지..

    다들 아시다시피 다크나이트에는 주인공이 3명 입니다.

    조커, 배트맨, 하비덴트

    이 등장인물들을 어떻게 보여주는가를 볼게요.

    그럼 영화 시작 합니다.


    영화 시작과 함께 가면쓴 2명은 어떤 건물 옥상으로 줄을 타고 갑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00037ms.jpg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04570ms.jpg

    이 장면에서 관객은 옥상에 수상한 놈 2명. 을 인식하게 됩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07470ms.jpg

    다음 장면으로 차안에 있는 가면 쓴 수상한 3명을 보여줍니다.

    이후에도 옥상침투조 2명 ,  차량침투조 3명을 계속 보여줌으로써

    이 사건을 일으키는 인물이 2 + 3 = 5 인것을 계속 강조를 하여 관객에게 주입식교육? 을 시킵니다.

    은행에 들어가서 각자 맡은 역을 하러 흩어지기전까지 한 앵글안에 다 나오게끔하고 절대 따로 안잡습니다.

    이 5 명을 계속 강조하여 보여주는 이유는 "영화 시작 5분의 법칙" 과도 맞물려 있습니다. (5분 법칙은 이하 따로 부연 설명)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11579ms.jpg

    3명 여기서 현장에 안나온 +1명 조커를 언급하죠. 그리고 여기서 중요한 키워드가 나옵니다.

    바로 "share". 후에 벌어질 일들에 대한 동기가 되죠.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19259ms.jpg

    2명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30104ms.jpg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30781ms.jpg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136430ms.jpg

    3명.


    이렇게 계속 2명 + 3명을 묶어서 일 벌이고 있는 사람이 5명인것을 감독은 관객에게 각인을 시킵니다.

    이렇게 각자 할일을 하고 쓸모가 없어지면

    위에서 언급한 share 때문에 뒤통수를 치게 됩니다.

    이렇게 5인조 악당이 한명 한명 뒤통수 맞을때마다

    관객은 카운트를 하게 되죠.

    5명, 4명, 3명, 2명.

    그렇게 마지막 한명이 남게 되고 마지막 한명은 마스크를 벗고 정체를 드러냅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345264ms.jpg


    아이맥스 비율로 화면에 얼굴이 꽉차게끔 완전 클로즈업!!!

    관객은 5명이 일을 벌이고 조커는 뒷짐지고 있다는 것으로 알고 있었는데 거하게 뒤통수 맞은거죠.

    여기까지가 영화시작 딱 5분 입니다.

    "영화 시작 5분의 법칙"이란 것이 있습니다.

    이 시작 5분안에 관객의 몰입도를 한껏 끌어 올리는 것이죠.

    영화 시작한지 얼마나 됐다고 벌써 반전인가!!!!

    이렇게 관객은 조커에 대한 기대감이 엄청 상승하게 되고 몰입을 하게 됩니다.

    조커를 3명중에 제일 먼저 등장시킨것도 이런 영화 외적인 이유에서겠죠.



    다음은 또 다른 주인공인 배트맨입니다.

    배트맨이야 뭐 여러미디어를 통해서 여러사람들이 익히 알고 있는 모습.

    "밤에 쥐도새도 모르게 나타나 범죄자들을 때려잡는 히어로"의 모습을 잠깐 보여줍니다.

    여기서 놀란이 하고 싶은 이야기는 이것입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814451ms.jpg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815782ms.jpg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819284ms.jpg

    배트맨도 그저 한명의 인간일뿐이고 한계가 있고 완벽한 히어로가 아니다.

    이 한계때문에 한계를 메우기 위해 하비 덴트가 등장할 구실을 만들죠.

    (그 전에 조커의 범죄로 배트맨과 짐 고든이 만날 때 짐 고든이 New DA-새로운 지방검사-를 언급하기도 하고

    알프레드도 District Attorney 를 슬며시 언급하여 하비덴트의 등장에 대한 개연성을 부여합니다.)




    하비텐트의 첫 장면은 법정입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931836ms.jpg



    이렇게 영화 시작을 각 3명의 역할 (Roll) 과 하는 일 (Job) 을 깔끔하게 보여줍니다.



    불법을 저지르는 악당 - 그런 악당을 응징하는 불법 히어로 - 히어로에게 결여된 부분을 메워주는 법을 지키는 검사

    이렇게 초반에 3명을 차례로 보여주고 대비시키면서 영화가 진행이 됩니다...








    -------- 스포일러 --------

    제가 특히 주목한 부분은 하비덴트에 대한 묘사입니다.

    위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하비 덴트 얼굴에 조명을 한쪽에 강조하여 다른 쪽이 상대적으로 어둡게 묘사하는 장면이 많습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0989843ms.jpg

    특히 이 장면에서는 햇빛을 등지고 인물을 촬영하기까지 하죠.

    조명을 등지고 인물을 촬영 하면 피사체가 그늘져 안보이게 되어 거의 금기시 되는 앵글이죠. (조명-피사체-카메라)

    하비덴트가 일하는 곳은 전면 유리에 상당히 밝은 곳 (고담의 화이트 나이트) 이지만

    (방금전 등장했던 배트맨이 어두컴컴한 밤에 활동하는 것에 대한 대비효과도 있죠.)

    조명을 등지게 하여 얼굴반쪽을 어둡게 합니다.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4007654ms.jpg

    특히 이 장면.  자신의 연인인 레이첼 도스가 위협을 받자 이성을 잃고 점점 투페이스가 되어 가는 과정을

    얼굴 양쪽의 명암비를 극대화 시켜 그립니다.

    왼쪽얼굴의 선한면, 오른쪽 얼굴의 악한면을 지닌 하비 덴트였지만

    일련의 사고로 인해

    The.Dark.Knight.2008.1080p.BluRay.H264.AAC-RARBG 0006099101ms.jpg


    남아 있는 선한면이 날아것으로 연출을 합니다.






    다크나이트 ~~10 번 보세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7/16 06:15:55  172.68.***.119  샐러던트  79545
    [2] 2017/07/16 08:18:20  124.62.***.19  물타는은요일  549936
    [3] 2017/07/16 08:45:10  112.149.***.186  Lunabelle  568408
    [4] 2017/07/16 09:48:08  220.76.***.157  소현The럽  678280
    [5] 2017/07/16 10:15:39  125.129.***.79  가막새  64340
    [6] 2017/07/16 11:46:18  39.7.***.161  크리스파인  336780
    [7] 2017/07/17 05:59:54  118.217.***.45  sssl  367923
    [8] 2017/07/17 10:33:09  118.221.***.53  아서라  53607
    [9] 2017/07/17 12:36:48  203.100.***.94  화성외계인  382777
    [10] 2017/07/17 13:38:42  114.206.***.213  cobain  273427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64228
    새끼고양이 분양받았는데..많이 아파요 [15] 바나나우유♪ 17/09/23 23:41 2010 52
    364227
    오늘 그알 제목 : 은밀하게 꼼꼼하게..각하의 비밀부대.. [7] 알앤비 17/09/23 23:32 2680 68
    364226
    오늘 점심 고시촌 고시식당에서 있었던 일 [12] 공안구과 17/09/23 23:30 3607 63
    364225
    욕설주의) 남친컨셉 팩트폭행 [17] 펌글 여러가지폐인 17/09/23 23:28 11742 52
    364224
    외교천재 달님ㅠㅠㅠ [10] 본인삭제금지 깽씨 17/09/23 23:22 3335 77
    364223
    ‘인간다움’ 그 최저선에 못 미치는 것들도 많아.. (전우용 역사학자) [10] 언제나마음은 17/09/23 23:06 3057 73
    364222
    민병두 의원 트윗 <정진석이 페북글 삭제했다. 얼버무릴 일이 아니다.> [9] 언제나마음은 17/09/23 22:55 3022 102
    364221
    추석 연휴 기니까 스트레스네요 [11] 켄느 17/09/23 22:47 6808 92
    364220
    야~나 잘 보고 배우라냥~ㅋ [8] 펌글 알토 17/09/23 22:31 12876 87
    364219
    대전 연어초밥 제일 잘하는집! [23] 펌글 더불어어우러 17/09/23 22:30 13634 100
    364218
    탈모와 전쟁 10년째입니다. [41] ad4c 17/09/23 22:21 9171 81
    364217
    김혜수 고등학생 시절 [35] 서동재검사 17/09/23 22:19 16792 168
    364216
    육견협회의 청와대 개(새끼) 주장이 너무 황당합니다. [45] 창작글 뚱아저씨1219 17/09/23 22:18 8838 108
    364215
    이정도면 청와대도 국민들도 언론 보이콧 해야하는거죠. [8] 창작글 코기와곰돌이 17/09/23 22:18 4847 111
    364214
    평택에 계신 오유인 더민주동지여러분 [9] 문꼴오소리 17/09/23 21:55 4963 94
    364213
    믿어요 문재인 #데일리문 [9] 패러디 17/09/23 21:48 3738 107
    364212
    야당패싱 ㅋㅋㅋ #더민주스타 [18] 패러디 17/09/23 21:46 5700 143
    364211
    [후방확인!!] 일곱 개의 대죄 죄 탐욕의 마몬 코스프레 [후방확인!! [106] 당직사관 17/09/23 21:38 12129 188
    364210
    오마이 9/23 후원 현황 14,218 및 향후 추세 [18] 외부펌금지 오뉴놀숲 17/09/23 21:28 5368 109
    364209
    냉정해져야합니다. 김경수의원 말처럼..... [19] 웃기면오백원 17/09/23 21:16 7522 145
    364208
    전재수 의원 트윗, <이 시점에서 당신이 언급할 말 아냐> [8] 언제나마음은 17/09/23 21:06 6377 122
    364207
    딸 인형을 실수로 밟아버림...jpg [55] 펌글 Seijuro 17/09/23 20:57 26320 203
    364206
    평창 올림픽 프랑스 불참? 또다시 오보 [26] 보라타운 17/09/23 20:54 9188 170
    364205
    오우야~ 국회의원 여성할당제 [94] 두더징 17/09/23 20:51 7536 91
    364204
    아이유도 별 거 없네요 [28] 쿠로바라 17/09/23 20:47 27202 123
    364203
    mbc kbs 기레기들이 이거 하나는 알았으면 좋겠다. [16] 성기사isKing 17/09/23 20:41 6677 162
    364202
    정진석이가 이건 또다른 정치보복이라고 하는데 [16] 스칼리더 17/09/23 20:37 5552 133
    364201
    남친 퇴근 기다리던 시절 [18] juliana 17/09/23 20:37 17190 96
    364200
    김숙의 배터질 뻔한 사연(feat. 최화정) [24] 펌글 TMD 17/09/23 20:37 16195 128
    364199
    딴지 김어준 그리기 대회 끝판왕 등장 [34] 그곳에그분이 17/09/23 20:36 10965 18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