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34731
    작성자 : 슬픈다람쥐 (가입일자:2016-07-09 방문횟수:543)
    추천 : 202
    조회수 : 11582
    IP : 119.204.***.106
    댓글 : 31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5/20 04:41:51
    원글작성시간 : 2017/05/19 23:35:48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34731 모바일
    남자 혼자 아이를 키운지 98일째
    싱글라이더라는 영화를 봤습니다.
    잠들기 전 입에 약털어 넣고 보면 보다 잠들기에
    5일정도에 걸쳐 본것 같네요.

    참으로 슬픈 영화 입니다.
    우울증이 있으신 분들은 절대로 봐선 안되는 영화 같습니다.

    회사엔 복직하였고 복직후 첫 조정이혼으로 법원에 다녀왔습니다.
    제가 이곳에 육아일기를 쓴다는걸 아마도 아내가 알것 같습니다.
    두렵진 않지만 일기를 올리는것이 조심스럽습니다.

    그래도 일기는 거의 매일 씁니다. 그리고 혼자서 곱씹으며 조금씩 행복해짐을 느낍니다.
    많은 힘주신 오유 분들께도 제 행복함을 전하고 싶습니다.

    항상 아이에게 그리고 배우자에게 사랑한다는말 아끼지 마세요.

    남자 혼자 아이를 키운지 98일째입니다.

    -----------------------------------------------------------------

    어제밤엔 방에서 아이를 재우고 약을 먹은후 잠시 거실 tv를 보다가 쇼파에서 잠든것 같다.
    눈을 떠보니 시계가 새벽 세시를 가르키고 있다.
    혼자 자고있을 아이가 걱정되어 깜짝 놀라 몸을 일으키려 하니 
    내 배위에 아이가 잠들어 있다.

    아마도 자다가 깨어 아빠가 없음을 알자 거실까지 나와 쇼파를 기어올라 아빠 배위에서 잠들었으리라..
    곤히 잠든 아이를 조심히 안아 방에 눕혔다.
    항상 미안하고 고마운 내 딸이다.

    하루의 일과가 똑같다는건 나에게도 아이에게도 지루하다.
    휴일임에도 아이와 집에만 있는것은 죄를 짓는것 같은 느낌이라
    오늘도 집을 나선다.

    작은 누이 식구가 근처에서 밭을 일구기에 주말마다 그곳으로 가기로 했다.
    380평 작은 땅에 컨테이너형 작은 집을 가져다 놓고
    고구마, 감자, 옥수수, 토마토 등등등 많은 것을 심는다.

    딸아이도 누이들과 함께 즐겁게 뛰어논다.
    그쯔음 아이들은 그또래 아이들과 노는것이 가장 즐거운듯 하다.
    해맑게 이리저리 뛰어다니는 아이들을 보니 나도 마음이 즐겁다.

    일구어진 밭에 고구마 순을 심고 물을 주고 비닐을 덮는 것이
    보는것과는 다르게 엄청 힘들다.

    매형과 같이 일하는 순간순간 가슴 찢어지는 슬픔이 생각이 나질 않는다.
    고랑 사이로 엉거주춤 걸어와서 내게 땀닦으라며 수건 건네주는 아이를 보며 웃는다.

    행복하다.

    지금 이순간이 이렇게 행복할수 없다.
    나에게도 아이게도 하루하루 이런 행복한 날들이 계속 되었으면 좋겠다.

    저번에 심어둔 감자가 싹이 터서 올라왔다.
    덮어둔 비닐을 찢어주자 탱탱한 줄기가 올라와 나여기 있다라고 몸을 세운다.
    생명의 신비를 느낀다.
    농작물에도 정을주며 키우는 농부들의 마음이 존경스럽다.

    어디선가 잡아왔는지 딸아이가 내게 다가와 달팽이를 두마리 내민다.

    '아빠 달팽이랑 아기 달팽이야.'

    딸의 말에 

    '엄마 달팽이는?'

    하고 묻는다.

    아이는 

    '엄마 달팽이는 저쪽에 있는거 같아'

    대답한다.

    '그럼 아빠 달팽이랑 아기 달팽이 엄마에게 보네주자'

    하곤 수풀쪽으로 가서 달팽이들을 풀어준다.

    '우리딸 달팽이들에게 인사해야지?'

    하자 내딸램이는 

    '안녕히가세요'

    하고 인사한다.

    내딸이다.

    내딸이 이렇게 이쁘고 사랑스럽다.
    이미 전부터 딸바보 놀림받고 살던 나였지만
    그 놀림조차 이제 자랑스럽다.

    낡이 맑아 놀기 딱 좋은 날씨였다.
    내딸은 씻지도 않고 돌아오는 차안에서 잠들었다.
    잠든 아이를 조심히 침대에 눞히고 

    또한번 결심한다.
    난 절대 아이만 바라보고 살겠다.
    딸을 위해 헌신하고 진심을 다할것이다.
    가끔 욱하고 혼낼때도 있겠지만 사랑으로 다시 품에 안을것이다.
    농작물이 농부의 노력에 열매를 맺듯이
    내딸도 아빠의 노력에 이쁘게 자라줄것이다.

    나는 세상 가장 이쁜 딸을 가진 아빠가 될것이고
    우리는 가장 행복한 가족이 될것이다.

    크기변환_KakaoTalk_20170519_233302318.jpg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5/19 23:44:00  14.42.***.51  순대먹고싶당  727378
    [2] 2017/05/19 23:45:14  175.211.***.200  젤리맘  501372
    [3] 2017/05/19 23:51:29  121.173.***.199  생겼으면좋겠  213633
    [4] 2017/05/19 23:59:14  122.42.***.241  우랭이가좋아  708198
    [5] 2017/05/20 00:00:38  182.211.***.96  춤추는챠피  127120
    [6] 2017/05/20 00:27:19  108.162.***.89  ahahahaha  435990
    [7] 2017/05/20 00:28:36  121.145.***.163  비탄  324514
    [8] 2017/05/20 00:31:51  118.38.***.139  터펜스  550207
    [9] 2017/05/20 01:19:00  1.249.***.168  talktome  543201
    [10] 2017/05/20 01:36:16  49.166.***.145  콩이맘♥  67836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90300
    처가집에 가면 절대 열어봐서는 안되는 그것ㅋㅋㅋㅋㅋㅋㅋㅋ [10] 펌글 사회적기업 18/04/21 10:37 9311 69
    390299
    '신종 갑질' 바디프렌드 "뚱뚱하면 엘리베이터도 못 타" [16] 펌글 귀엽뀨 18/04/21 09:56 16220 70
    390298
    펌) 심심할때 보려고 모아놓은 일상썰.JPG [33] 펌글 허우적대는人 18/04/21 09:09 13026 101
    390297
    미국이 악랄한 이유 [36] 나뭇잎바다 18/04/21 08:42 17513 103
    390296
    맥주 캔따는 소리를 들은 남편 [10] 펌글 LV20잉여 18/04/21 08:02 24326 82
    390295
    여러분을 위한 차량 스티커 추천합니다 [16] 댓글다는고양 18/04/21 06:52 14967 96
    390294
    19) 명언을 변태같이 바꿔보자.jpg [105] 펌글 허우적대는人 18/04/21 06:00 27950 91
    390293
    관심을 안 줄 수가 없는 시선 강탈 광고 [13] 펌글 QuietLife 18/04/21 04:12 27551 97
    390292
    암을 일으키는 짜증멘트 .. [51] 펌글 이곳어디인가 18/04/21 04:08 22991 92
    390291
    동양인과 서양인의 생각차이 [70] 펌글 장난똥때리낭 18/04/21 02:25 29996 109
    390290
    소개팅 팁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대박 [46] 사회적기업 18/04/21 02:08 27759 115
    390289
    의도치않게 분리수거장에서 특템 [27] 펌글 4수자리 18/04/21 01:35 25579 85
    390288
    야구장에서 사다리 타는 아이 [20] 치치와보리 18/04/21 01:26 28830 78
    390287
    허리가 예쁜아이돌 (후방주의) [52] 펌글 사회적기업 18/04/21 01:12 30004 121
    390286
    역대 대통령 출신 지역 [57] 라면잘끓임 18/04/21 01:08 21907 128
    390285
    데프콘이 일본여행중 발견한 의문의 가게 [28] 샌즈 18/04/21 01:03 32590 97
    390284
    사천 좋아하세요? [24] 카푸75 18/04/21 00:26 18739 140
    390283
    토요일 자발적으로 123층을 오르라는 기업이 유머 [35] 탈퇴한회원임 18/04/21 00:21 24097 113
    390282
    디스크 치료에 좋은 디스코팡팡.gif [24] 펌글 럭키펀치 18/04/21 00:06 30487 77
    390281
    댕댕이와 냥이의 차이 [13] 샌즈 18/04/20 23:59 19968 108
    390280
    흥 폭발하던 한화 이글스팬 근황.gif [30] 펌글 떡상입 18/04/20 23:12 31679 132
    390279
    신작 저가 코스프레 [59] 당직사관 18/04/20 23:09 28061 87
    390278
    브라질의 소매치기 [54] 샌즈 18/04/20 22:56 36898 95
    390277
    두근두근 마블을 기다리며 <마블 두명의 리더>.jpg [18] 펌글 동동주123 18/04/20 22:42 17631 100
    390276
    펌) 공대생 출신 부부의 아기 재우는 법 [24] 펌글 벵갈고양이 18/04/20 22:36 29444 104
    390275
    그때는 이 광고를 이해하지 못했다. [29] 아빠ㅤ 18/04/20 21:49 28810 148
    390274
    LG 빡치게 하는 노래 그 후, 고소미 피하려고 만든 영상!! [31] Lucia♥ 18/04/20 21:49 17434 142
    390273
    강남 아파트 부녀회 '자녀 짝 찾아주기' 행사 벌여.jpg [92] 펌글 떡상입 18/04/20 21:06 37110 90
    390272
    며칠전 백혈구 헌혈 도움글 올렸던 이시우라고 합니다. [57] 이시우님 18/04/20 19:45 12282 229
    390271
    직장 동료와의 완전 멍청한 대화... [46] 소리조각 18/04/20 19:42 30903 14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