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322654
    작성자 : 32167 (가입일자:2005-08-10 방문횟수:2098)
    추천 : 218    뒷북 : 0
    조회수 : 9485
    IP : 121.131.***.159
    댓글 : 35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7/04/20 01:36:54
    원글작성시간 : 2017/04/20 00:55:05
    http://todayhumor.com/?bestofbest_322654 모바일
    [장문]저는 오늘 토론을 매우 긍정적으로 봅니다.
    *제가 클리앙에 올렸던 3가지 글을 정리해서 쓰는 글입니다.
    1. 대선 토론회 시작 전, 다자 구도에서 토론 진행 흐름과 이를 기반으로 안철수가 1:1 토론에 집착하는 이유를 분석한 글

    2. 오늘 토론 초반에 올린 분석글

    3. 토론 끝나고 작성한 짤막한 정리글



    일단 안철수가 왜 양강구도 프레임에 집착하고, 1:1 토론에 집착했는지를 보죠.

    안철수의 가장 큰 약점 중 하나가 선명성입니다.

    그는 선명성이 약해요.

    보수도 진보도 아니고 좌파도 우파도 아닙니다.

    그런데 이 선명성이 약하다는 점, 즉 모호성은 의도된 모호성입니다.

    충성 지지층이 약하고 지역 기반도 약하다는 점을 확장성으로 커버하려는 전략이죠.

    즉 확실하게 나를 지지해줄 사람을 만들기보단 나를 싫어하는 사람을 적게 만드는 쪽을 택한겁니다.

    그래서 양강구도 프레임을 구축하면, 선명성이 없어도 사표 방지 심리가 지지율을 올려줄거라 본겁니다. 


    문제는 이런 스탠스에서는 토론회에서 뭔가를 확실하게 말하기가 어려워요.

    문재인이나 유승민, 심상정, 하다못해 홍준표만 해도 토론회에서 머리 아플게 크게 없습니다.

    그냥 본인이 준비해온 본인 정책을 이야기하고 평소의 본인 스탠스를 이야기하면 됩니다.

    근데 안철수는 그럴 수가 없어요.

    진보적인 발언을 하면 TK와 노년층, 보수적 중도층 표가 이탈합니다.

    보수적인 발언을 하면 호남과 청년층, 진보적 중도층 표가 이탈합니다.

     

    결국 그는 문재인과 홍준표, 유승민, 심상정이 동시에 있는 다자간 토론에서는

    계속해서 모호한 발언만 할 수밖에 없습니다.

    문재인과도 차별성을 둬야하지만 홍준표/유승민과도 차별성을 둬야 하니까요.

     

    문제는 다자간 토론회에서 다른 사람들은 명확하게 자기 소신을 이야기하는 가운데에서

    한 사람만 회색지대를 형성하고 원론적인 이야기만 하고 있으면

    아무도 그런 사람을 토론을 잘 한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토론회에서 완전히 주도권을 빼앗기고 선명성이 강한 양 진영의 사이에서 들러리로 전락하기 십상이죠.

     

    그래서 홍준표, 유승민 같은 기존 보수측 후보를 빼버리려고 하는 겁니다.

    이 때는 선명성을 위해서 하나만 신경쓰면 되니까요. 문재인과만 다르면 됩니다. 문재인과의 차별성만 있으면 선명해보여요.


    하지만 그건 결국 허상이었고 현실은 어쨌든 다자구도가 지속되어 다자간 토론에 임하게 됐죠.


    자, 그럼 이번엔 유승민과 홍준표의 전략을 봅시다.

    이들은 어차피 본인들이 이번에 대통령이 되기 힘든걸 본인들도 알아요.

    이들이 대선에 출마한 목적은 대통령이 되는게 아닙니다.

    와해된 보수층을 결집시키되 본인이 그 구심점이 되어서 

    최소 재건된 보수 정당의 당권을 쥐고 최대 다음 대선에서 진짜로 대권에 도전하는 겁니다.

    그래서 이들의 목표는 보수층 결집이죠.

    그런데 여기서 가장 걸림돌은 다름아닌 안철수입니다.

     

    어차피 문재인 지지층에 보수는 적습니다. 

    사실 따져보면 문재인은 보수층 결집과는 별 관계 없는 사람이예요.

    문제는 보수도 아니면서 이상한 양자대결 프레임으로 보수층 표를 잠식하고 있는 안철수입니다.

    그러니까 안철수 표를 빼았아 와야해요.

    그리고 그런 입장에서, 홍준표와 유승민 모두는 안철수의 치명적인 약점을 잘 알고 있습니다.

    보수 진영 후보로서의 선명성이 없다는거.


    고로 이들의 전략은 다음과 같이 좁혀집니다.

    1. 일단 문재인을 공격해서 보수층의 환심을 산다.

    2. 문재인과 본인의 대립 구도를 확실히 만든 다음에 안철수를 공격해서 그가 보수 진영 후보로서의 자격이 없음을 드러낸다.


    이 전략이 오늘 토론에서 매우 잘 드러납니다.

    유승민과 홍준표 모두 오늘 토론에서 공격 순서가 동일하게 다음과 같았죠.

    유승민은 북한 주적 언급 문제를 위시로 한 색깔론으로 문재인을 공격한 뒤, 햇볕정책 계승 문제로 안철수를 공격합니다.

    홍준표 역시 색깔론으로 문재인을 공격한 뒤, 대북송금과 박지원을 근거로 안철수를 공격합니다.


    여기서 핵심은 역시 누가 문재인을 더 강하게 공격하느냐입니다. 색깔론으로.


    유승민과 홍준표는 색깔론으로 문재인을 계속 몰아갑니다.

    듣는 입장에선 구태정치의 표본이고 프레임 씌우기의 전형이지만 문재인을 빨갱이라 생각하는 보수층 입장에선 속이 시원하겠죠.

    근데 안철수는 색깔론 공새에 끼어들지 못 합니다. 왜? 호남에 적을 둔 국민의당이니까. 당대표가 박지원이니까.

    그럼에도 어쨌든 문재인을 공격해야 하긴 하니까 국민을 적폐세력이라 했다는 둥, 지지자들이 극성이라는 둥 트집을 잡긴 잡는데

    보수층 입장에서 보세요. 안철수의 공격은 그들에게 큰 관심사가 아닙니다. 그들에게 가장 잘 먹히는건 여전히 색깔론이예요.

    여기서 일단 안철수는 지고 들어갑니다. 그들이 원하는 말, "문재인은 빨갱이다"를 안철수는 해 주지 못하니까요.


    여기서 다음 단계로, 바로 안철수 역시 색깔론 프레임에 엮습니다.

    햇볕정책 계승할 것이냐? 당대표가 박지원인데 박지원은 대북 송금의 장본인 아니냐?

    안철수는 속시원한 대답을 못 하죠. 그래서 어물거립니다. 공도 있고 과도 있다.... 장점은 인정해야 한다.... 의도는 좋지 않느냐.....

    네. 문재인만큼은 아니지만 안철수도 이미 색깔론에 걸려든겁니다.

    보수층이 보기엔, 북한을 주적이라 하지 않는 문재인만큼이나 햇볕정책을 포기하지 못하는 안철수도 이상하게 보이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여기서 결정타가 발생하죠.

    보다못한 문재인이 끼어들어서 햇볕정책을 옹호하며 안철수 후보를 도와줍니다.

    요약하자면, 문재인이 안철수를 옹호해 줍니다.

    햇볕정책이라는 주제가 언급되면서, 오늘 토론에서 유일하게 1:4 구도가 아니라 2:2 구도가 형성이 되어버린거죠.

    이걸 기존 보수층이 어떻게 받아들일까요?


    이게 오늘 토론의 요약입니다.

    오늘 토론에서 문재인이 일방적으로 공격당한 것 같지만,

    실상을 놓고 보면 문재인을 공격한 것은 심상정 하나입니다.

    나머지 셋, 즉 안철수, 홍준표, 유승민은 겉보기엔 문재인을 공격한 것 같이 보이지만

    실제로는 누가누가 문재인을 잘 공격하나를 통해 "누가 진짜 보수 후보인가" 경쟁을 한 겁니다.

    그리고 거기에서 안철수는 완전히 밀려버린거예요.

    그 결과, 여론조사에 따라서는 박빙 수준까지 문재인을 따라잡았다고 하는 지지율 2위 후보가 정작 토론에서 완전히 존재감이 지워졌습니다.


    그래서 저는 오늘 토론을 매우 긍정적으로 보는 겁니다.

    문재인이 1:4로 다굴을 맞았다? 물론 문재인 지지자 입장에선 답답하고 화가 나죠.

    하지만 잘 생각해보세요. 이건 정말 긍정적인 지표입니다.

    1:4 구도. 어라? 양자대결구도 어디로 갔나요? 양강구도 어디로 갔나요?

    오늘 토론을 보면서 이번 대선은 문재인과 안철수의 대결이구나. 양강구도로구나라고 느끼신 분 계십니까?


    이게 바로 오늘 토론의 결과이고 소득입니다.

    양강구도는 깨졌어요. 오늘 토론을 본 사람들 뇌리 속에서 양자대결 프레임은 완전히 산산조각 났습니다.

    그나마 토론 내용으로만 보면 차라리 문재인과 유승민이 양자대결 같고,

    그나마 홍준표는 이성적 토론을 포기한 대신 기존 보수층, 특히 노년층에게 먹힐만한 막말이라도 시원시원하게 던졌죠.

    안철수는 무얼 얻었습니까? 차라리 심성정처럼 확실한 진보 성향 어필을 한 것도 아닌데,

    보수 진영 후보로서의 어필은 유승민과 홍준표에게 밀리고, 

    그토록 집착하던 양강구도만 깨졌습니다.


    어차피 문재인이 1:4로 두들겨 맞았다고, 그러다보니 일정부분 제대로 대처하지 못한 부분이 있다고 해서

    문재인 지지층에서 빠질 표는 없거나 있어도 그리 많지 않습니다.

    반면 오늘 "누가 진짜 보수 후보인가" 경쟁의 결과는 꽤 클겁니다.


    감히 앞으로의 여론 추이를 예측하건데,

    안철수의 TK와 보수측 표는 확 빠질겁니다.

    그리고 그 표는 유승민이나 홍준표로 이동하겠죠.

    아마 TK와 보수층의 성향으로 볼 때 그 중에서도 홍준표로 이동할 가능성이 가장 높구요.


    그리고 여기 계신 문재인 지지자분들은 다들 아실겁니다.

    양강구도가 무너지만 누가 가장 이득을 봅니까?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7/04/20 00:58:27  211.206.***.59  하루겨우살이  661511
    [2] 2017/04/20 01:00:45  116.47.***.38  porowl  735177
    [3] 2017/04/20 01:00:59  211.108.***.193  비가내리면?  57481
    [4] 2017/04/20 01:01:35  115.91.***.51  붉은송곳니  674521
    [5] 2017/04/20 01:01:57  125.186.***.81  러넌  745786
    [6] 2017/04/20 01:03:07  182.226.***.82  만두르만두  740237
    [7] 2017/04/20 01:03:38  175.223.***.246  콘돔팔아노년  284845
    [8] 2017/04/20 01:04:10  211.54.***.188  외계인  5122
    [9] 2017/04/20 01:05:59  183.101.***.205  banaconda  658362
    [10] 2017/04/20 01:07:31  117.111.***.43  이유가있으리  56539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57319
    오늘자,,,,,,,,,,,,,,,,,,,굿즈,,,득템기,,,,jpg [6] 외부펌금지 깨봉님매니저 17/08/17 20:20 1953 56
    357318
    문재인 대통령 취임 100일 기념(08/17).고군jpg [4] 펌글 3일 TMD 17/08/17 20:20 2549 58
    357317
    따끈따끈한 대통령의 트윗 보고가세요!! [23] 춤추는부침개 17/08/17 20:01 3509 99
    357316
    강지영 아나운서 인스타 [15] 펌글 아재찡 17/08/17 19:58 11405 85
    357315
    일본에 산후조리원이 유행하기 힘든 이유 [19] G999 17/08/17 19:56 9515 76
    357314
    전우용 역사학자 트윗 <박근혜 때는 허락된 것만 묻는 척하던 기자들이> [4] 언제나마음은 17/08/17 19:54 4330 81
    357313
    요거 레어템 인가요? [27] 본인삭제금지 GMF 17/08/17 19:43 8976 78
    357312
    우표첩은 못 샀지만 [21] 주비재규 17/08/17 19:41 4965 89
    357311
    심즈 사는 만화.jpg [38] 펌글 예능게시판 17/08/17 19:39 4585 97
    357310
    이자식들아 문재인 린드버그 안경테 [40] 거지을 17/08/17 19:31 8215 146
    357309
    2017년 여성부의 양성평등기금 사용처 [41] 가로수길에서 17/08/17 19:29 6022 74
    357308
    여야, 김이수 헌재소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표결처리 합의(속보) [7] 펌글 언제나마음은 17/08/17 19:28 5772 73
    357307
    국민의당曰 "<고마워요 문재인>은, 여론 조작" 이라네요. [62] 펌글 글라우룽 17/08/17 19:27 5924 120
    357306
    여러분 진선미 의원님 후원금이 부족하시다고 의원실에서.. [13] KangSora 17/08/17 19:22 3787 94
    357305
    국정원 개혁될까…댓글 공개한 ‘오늘의유머’는 3년째 재판 중 [12] 까망사투리 17/08/17 19:11 4286 120
    357304
    우리 바보 운영자님은 여전히 고생중이시네요~ [9] 펌글 오늘의유□ㅓ 17/08/17 19:09 3923 135
    357303
    작년 부산 모터쇼에서 딸내미가 찍은 언니야들 사진입니다. [35] 이젠아재 17/08/17 19:00 14602 98
    357302
    아나 하면서 민망할 때... [42] 위도우칼픽 17/08/17 18:51 9660 75
    357301
    '자존감 절벽'에 선 20대 후반 남자들 [17] 샌즈 17/08/17 18:45 15240 74
    357300
    수제파이 덕후의 인생파이 [50] 창작글 보라색외계인 17/08/17 18:45 12789 100
    357299
    남자79.7%는 데이트 폭력사용자 [73] 펌글 먹다남은치즈 17/08/17 18:33 11426 88
    357298
    MBC 아나운서들도 ‘출연·업무 중단’ 초강수 [43] 봄의천국 17/08/17 18:27 10757 149
    357297
    오늘자 똥개) 하루하루가 다른 개린이 공장똥개들 [20] 그마이예뿌나 17/08/17 18:21 6636 112
    357296
    굿즈 지금가서 사가지고 왔어용 ㅋㅋㅋ [10] 지니천재 17/08/17 18:16 7173 140
    357295
    N사 vs D사 비교 고마워요 문재인 검색결과 [25] SOD-ATTACKER 17/08/17 18:15 14318 198
    357294
    남자친구랑 여행가는게 죄인가요? [114] aaa30 17/08/17 18:15 18222 120
    357293
    서울대 등 전국 41개 국공립대 입학금 폐지 결정 [45] 봄의천국 17/08/17 18:04 9093 155
    357292
    손 벌벌떠는 태연팬ㅋㅋㅋ [33] 아재찡 17/08/17 18:03 25761 131
    357291
    존경받는 김연아.gif [28] 보리의이삭 17/08/17 18:01 21590 150
    357290
    주진우 기자 페북, <그분의 꼼꼼함 때문일까요?‬> [22] 언제나마음은 17/08/17 18:00 7855 177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