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66422
    작성자 : 초롱이아빠7 (가입일자:2013-01-09 방문횟수:440)
    추천 : 142
    조회수 : 24461
    IP : 180.69.***.56
    댓글 : 3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6/09/06 09:09:14
    원글작성시간 : 2016/09/04 15:38:35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66422 모바일
    푼돈벌이겸 오타쿠들 보라고 라노벨이나 써볼까?(스압주의)
    옵션
    • 펌글
    일본 NHK에서 코난도일 다큐멘터리 방영. 이후 일본 네티즌의 코난도일의 당시 상황을 해석, 전달함
    이걸 한국에서 크릴새우님이 자신의 이글루에 번역하심. ^^ 중간과 마지막에는 제가 추가한 부분도 좀 있습니다. ^^


    ----------------------------------------------------------------------------------------------------

    http-%2F%2Fupload.wikimedia.org%2Fwikipedia%2Fcommons%2Fb%2Fbb%2FConan_doyle.jpg
    SIR  Arthur Ignatius Conan Doyle DL, 1859년 5월 22일~1930년 7월 7일



    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02:33.474 ID:szUJlnV70.net

    코난 도일 "개고생 해서 쓴 역사소설이 전혀 안 팔령..."

    도일 "왜냐거...장대한 세계관에 중후한 인간묘사, 시대고증도 완벽한데...영국 문학사에 남을 걸작 아니냐거..." 

    도일 "헐...돈이 없어...어쩌지..." 

    도일 "어쩔 수 없다. 우선은 더 대중적이고 돈이 될만한 걸 써볼까..."

    도일 "팔릴만한 소설하면 씹덕후들이 좋아하는 라노베겠군. 사실은 그런 걸 쓰는건 내 자존심이 용납하지 않지만..."

    도일 "쿨한 꽃미남 천재 완벽초인을 주인공으로 삼아서 먼치킨물로 해야겠군..." 

    도일 "주인공을 돋보이게 만드는 역할로 얼빠진 형사랑 사람 좋은 친구 캐릭터를 배치해서 주인공 만세 만세를..." 

    도일 "...후 내가 썼지만 너무 막 나갔다...죽고 싶어..."

    도일 "뭐 어때. 멍청한 중학생 정도한테는 이런 게 딱 이지 뭘" 

    도일 "주인공의 이름은...셜록 홈즈. 푼돈이 들어오면 개이득"

    독자 "홈즈 졸라 머싯슴! 존나 재미써!!"

    출판사 "코난 도일 선생님! 속편을 써주세욧!"

    도일 "뭐라고...?"


    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06:40.038 ID:szUJlnV70.net

    도일 "중딩 타깃으로 쓴 라노베갖고 저씨들이 신나하다니...정말 대중은 멍청하군..." 

    출판사 "선생님, 우리 잡지에 홈즈 소설을 써주시겠습니까?"

    도일 (진짜냐...평소에는 출판사에 내가 도게자를 해서 원고를 팔고 있는데, 먼저 부탁하는건 처음이라구...) 

    출판사 "저희 스트랜드 매거진에서 단편 연재를 6편 정도 하는건 어떠신가요? 원고료는 35파운드" 
    ※35파운드는 현재 가치로는 대략 80만엔

    도일 "단편 6편에 35파운드..." 

    도일 (너무 깔보는거 아닌지...시장가로 따지면 100파운드 정도는 받아야 되는데...근데 어차피 라노베니까)

    출판사 "아뇨 1편당 35파운드입니다."

    도일 "퍽킹!?" 

    출판사 "그러면 수락하신 걸로 알고, 걸작을 기다리겠습니다!"

    도일 "내가 쓴 걸작은 이미 몇 번이고 보냈는데 매번 무시했자너...그런데 그따위 낙서가 35파운드냐..."

    6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09:57.988 ID:PGp9wqJ/0.net

    크리에이터가 전력을 다하면 다할수록 독자가 멀어지는 경향은 코난 도일에 국한된 얘기가 아니다.

    7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12:48.550 ID:szUJlnV70.net

    도일 "자 그럼, 라노베 월간 연재를 하게 됐는데...어떡하지..."

    도일 "뭐, 일단 미소녀겠군. 돼지들은 미소녀 캐릭터를 등장시키면 쿰척쿰척 기뻐할거 아냐..." 

    독자 "쿰척쿰척~~~ 아이린땅 왔다~~~~"

    도일 "하지만 쿨한 홈즈는 연애 따위에 관심이 없다고 설정해야징..."

    독자 "우효효효효~~ 홈즈 님 머싯써!!!"

    도일 "천재 홈즈는 모국의 국왕님도 의지해서 비밀결사와 싸우기도 합니다..."

    독자 "우와와와와~~~ 개쩔어~~~!" 

    도일 "홈즈는 다크 히어로니까 아편도 코카인도 막 합니다..." 

    독자 "그 점에 끌려! 동경하게 돼!!"


    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14:19.560 ID:szUJlnV70.net

    도일 "홈즈는 바닥에 떨어진 모자를 통해 모자의 주인을 추리합니다..."

    독자 "꿀꺽..." 

    도일 "이 모자는 아주 큽니다..." 

    독자 "오오..." 

    도일 "즉 모자의 주인은 머리가 크다...다시 말해서..."

    독자 "다시 말해서...?" 

    도일 "모자의 주인은 머리가 아주 좋은 사람인겁니다!"

    광빠 "우오오오오!!! 개쩔어!!!!"

    1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17:33.354 ID:szUJlnV70.net

    광빠 "홈즈 최고! 홈즈 만세!" 

    도일 "잘도 이런 저속한 라노베를 읽으면서 좋아하는구나 이놈들...독자가 어느틈에 광빠가 되어있질 않나..."

    도일 "뭐 라노베가 잘 팔린 덕분에 생활에 여유가 생겼어. 이걸로 근심없이 내가 진짜 쓰고 싶은 역사소설을 쓸 수 있다구!"

    출판사 "선생님! 이달의 홈즈는요!"

    도일 "받으쇼 이번에는 특별히 힘을 쓴 걸작이외다."

    출판사 "감사합니다!"

    도일 (사실은 술마시면서 적당히 쓴 쓰레기지만...뭐 바보들은 이런 걸로 기뻐하니까 상관없나.) 


    15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20:53.744 ID:szUJlnV70.net

    출판사 "홈즈 덕분에 저희 스트랜드 매거진 부수는 폭발적으로 증가했습니다. 실로 기쁜 일입니다."

    도일 (나는 오히려 한숨이 나온다만)

    출판사 "선생님 다음달 연재말인데요."

    도일 "음 홈즈는 이번 달로 끝이니 말이지. 차기작도 구상해놨다네"

    출판사 "정말입니까! 꼭 보고 싶습니다!"

    도일 "이건 내가 오랜 세월 구상한 걸작 역사소설인데, 17세기 프랑스에서 퐁텐블로 칙령의 단초가 된 칼뱅파에 대한 잔혹한 압정과 그들의 망명에 대해서 깊이 탐구해서..."

    출판사 "……" 

    도일 "…그 일생을 중후하게 그려낸 이 소설은 틀림없이 우리 영국 국민들에게 진정한 자부심과 애국심을 계몽하게 될 것이 필연적이며..." 

    출판사 "선생님" 

    도일 "뭔가?"

    출판사 "그딴 것보다 홈즈 속편을 부탁드립니다."


    16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26:10.322 ID:szUJlnV70.net

    도일 "...홈즈는 이제 충분하잖아. 그보다 이 역사소설이 홈즈의 100배는 재밌지 않을까."

    출판사 "그 역사소설보다 홈즈가 1000배는 팔리고 있다니까요!"

    도일 "싫어! 싫어! 홈즈는 이제 끝! 나는 덕후한테 굽실거리는 그따위 라노베가 아니라 진정한 문학을 쓰고 싶다거!"

    출판사 "영국의 모든 독자는 홈즈를 원합니다! 보시라고요 이 산더미 같은 팬레터를!"

    도일 "그 팬이란 것두 마음에 안 들어! 보라고 이 편지를..."

    도일 "저는 도일 선생님이 쓰신 이야기를 아주 좋아합니다. 주홍색 연구도 네개의 서명도 셜록홈즈의 모험도, 선생님이 쓰신 책은 전부 갖고 있어요"

    출판사 "좋은 팬이네요. 기쁘시죠 선생님"

    도일 "어딜 봐서! 이 애새끼는 내 작품이 홈즈 시리즈 3권이 다인줄 알고 있잖아! 내 역사소설 <마이카 클라크>도 <백의의 기사단>도 읽지 않았다 뿐일까 존재조차 모르잖아!" 

    출판사 "제성함다 저도 몰랐네요."

    도일 "죽여버린다!!"



    17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29:16.704 ID:szUJlnV70.net

    도일 "어떠냐 이게 내가 혼신을 다한 역사 대하 로망 문학이닷!"

    독자 "음..뭐.."

    독자 "그럭저럭 재미..있나...?"

    독자 "그래서 홈즈 속편은?"

    도일 "...이놈이고 저놈이고 홈즈 홈즈..."

    출판사 "거보세요. 세상은 역시 홈즈를 원하고 있다고요~"

    독자 "홈즈 읽고시포! 홈즈 읽고시포!"


    1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33:28.569 ID:szUJlnV70.net

    출판사 "선생님 역사소설보다 홈즈를 써주세요~ 홈즈"

    도일 "싫다니까. 라노베 쓰면 본업인 역사소설 쓸 여유가 안 생겨."

    출판사 "어떻게 좀 안 될까요! 부탁입니다. 무엇이든 해드릴테니까!"

    도일 (진짜 끈질기네...차라리 말도 안 되는 조건을 내걸어 쫓아내야겠다.)
    도일 "그럼 원고료 1000파운드 내놔. 그러면 다시 1년간 홈즈 연재해줄게"
    ※1000파운드는 현재 가치로 2500만엔

    출판사 "1000파운드...?"

    도일 "못내지? 그럼 거절..."

    출판사 "지불하겠슴다!!"

    도일 "!!??"

    20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37:17.486 ID:rTP+A/Uu0.net

    홈즈 당시에는 얼마나 팔린거냐?

    역사적 기록을 보유한 작가는 죽고나서 결과를 낸 케이스도 많던데.

    2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45:24.947 ID:szUJlnV70.net
    >>20 
    홈즈 효과로 연재 잡지의 매상이 월간 3만부→30만부가 됐다나 어쨌다나


    도일 "진짜 1000파운드를 입금했어..."

    도일 "농담으로 한 말인데 이걸로 또 1년은 라노베를 써야만 하는군..."

    도일 "근데 쏠까말 트릭으로 쓸 소재가 없어...어쩌지..."

    도일 "후 트릭없이 적당히 써볼까..."

    도일 "뭐 미스테리가 어느틈엔가 판타지가 되는건 라노베 장르에선 흔한 일이니"

    도일 "회상 같은걸로 얼버무린 다음...약속된 역시 홈즈!"

    광빠 "홈즈 개쩔어어어 역시 홈즈!!"

    도일 "진짜 이 나라의 문학은 끝났구만..."


    25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49:11.048 ID:pddjqsY+K.net

    얼룩 띠의 비밀 트릭은 개판이라고 생각했다.

    26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50:31.401 ID:szUJlnV70.net

    도일 "두번째 연재도 다음달로 마지막이군."

    도일 "이제 진짜 이 선정적이고 저속한 쥬브나일 소설과는 결별할 수 있겠어" 

    도일 "근데 스트랜드 매거진은 어차피 또 써달라고 오겠지."

    도일 "평민놈들도 홈즈 3기를 당연하다는 듯이 전라 대기하고 있군." 

    도일 "이대로 영원히 화장실 낙서를 계속 쓰는 처지가 되어 내 인생의 본업 역사소설을 추구할 수 없게 될 거야..."

    도일 "・・・・・・거기서 도일은 생각했다・・・" 

    도일 "속편을 쓰고 싶지 않으면 못쓰게 만들면 된다는 사실을" 

    도일 "홈즈를 죽여야겠어"


    27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53:57.397 ID:+hMIVUfQ0.net

    왔다 ━━━━(゚∀゚)━━━━!! 


    29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00:25.267 ID:h8rkFche0.net

    도일 "나의 작가적 자존심과 맞바꿔 막대한 부를 가져다 준 홈즈 군 지금까지 고마웠네. 자네를 이 세상에서 퇴장시키기로 결정했습니다."

    도일 "그럼 마지막 사건인데 뭐 치트 주인공을 죽이려면 치트 악당을 등장시켜야겠구만."

    도일 "범죄계의 나폴레옹...놀랍게도 런던에서 발생한 범죄의 절반은 이 남자가 흑막이었던 것이다..."

    도일 "암흑가의 제왕...그 이름은 모리어티..."

    도일 "쓰면서 얼굴이 다 뜨거워지는군...뭐냐고 이 중2병 캐릭터 설정은..."

    도일 "뭐 어때! 이게 마지막인데. 그렇게 두사람은 라이헨바흐 폭포에서 떨어져 죽었습니다..."

    39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06:26.960 ID:h8rkFche0.net

    도일 "천재 범죄자면서 하는 짓은 단순한 저능아라거나, 설정만 있지 그 두뇌를 단 한번도 뽐낸 적이 없다거나, 최강의 적이 최종화에서 뜬금없이 등장한다거나..."

    도일 "중학생의 흑역사 노트와 맞먹는 허술함으로 가득한데 아무렴 어때."

    도일 "이걸로 홈즈도 깔끔하게 종료. 이제 씹덕크들이 달라붙는 일도 없는 평온한 일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어."

    도일 "이게 최후의 사건이니까"

    광빠 "으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악악악악악wㅅdrftgy러다ㅣㅈㄹㅈㄹ!!!??" 

    2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4(水) 23:38:45.039 ID:/Q6hAbIK0.net

    홈즈를 죽이고 다 털어냈다고 생각한 차에 본인이 살인협박을 받다니 완전 개그의 영역.

    42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09:38.921 ID:ryxNzIGk0.net

    >천재범죄자면서 하는 짓은 저능아
    >설정만 있지 그 두뇌를 단 한번도 뽐낸 적이 없음
    >최강의 적이 최종화에 뜬금없이 등장

    그야말로 워너비 소설 공감요소 ㅋㅋㅋㅋㅋㅋ


    45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11:38.643 ID:h8rkFche0.net

    씹덕후A "아-앙! 홈즈님이 죽었어! 홈즈님 으쌰책&홈즈님 팬클럽 만들자-!고 생각했는데...훌쩍 미형박명이야...(ノД`) 흐으윽...너무해애...흐아앙!! 저번에 지금 시대는 홈즈다!라는 엽서를 보낸지 아직 2주밖에 안 됐잖아요! 어째서, 어째서? 그걸로 끝!? 농담이죠!? 믿을 수 없어 그런 모리어티 따위한테 죽어버리다닛! 뒤팽이랑 너무 차이나잖앗!! 다시 살아나죠? 그죠? 그죠? 울어버릴거야・゚・(ノД`)・゚・나는 그 무섭고도 날카로운 그가 (아무리 변태라도 말이지! 흥!) 정말 좋았답니닷!! 홈즈님!! 죽으면 싫어어어엇!! 선생님 보밧!! 에~엥・゚・(ノД`)・゚・ 

    씹덕후B "어리석은 아서 코난 도일 보거라. 너는 우리들이 위대한 영웅 셜록의 가호 아래 평화와 안녕을 누리는 대영제국 런던 시민이자, 너의 피를 갈구하고 있는 베이커 스트리트 이레귤러즈라는 사실을 모르고 있다.
    도일아 인류 사상최고의 두뇌, 잉글랜드의 수호신 셜록 홈즈를 죽인 너의 큰 죄는 너 자신의 고통과 죽음으로밖에 보상할 수 없다. 이 나이프는 오늘 이 시점부터 네가 이 세상 어디에 있건 학살을 초래할 것이다.
    아서 코난 도일의 악몽을 지금 시작하자."


    4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16:18.040 ID:h8rkFche0.net

    씹덕후C "이 최후의 사건에 대해서 나도 행동을 취하겠다. 항의 데모를 할거야. 구체적으로는 평소에는 대립하는 각 셜로키언 서클과 연락을 취해 단기간의 팀을 발족했다. 나 스스로도 놀랐지만 호화 멤버가 모였어. 
    런던 최대 규모의 셜로키언 서클의 리더, 간부 셋, 서클은 아니지만 파스티슈 작가 최대 파벌의 넘버 투랑 넘버 쓰리. 아는 사람 사이에서는 유명한 홈즈가 연재를 시작한 이래 단 하루도 팬레터를 보내지 않은 날이 없다는 용자.
    범죄자 친구가 200명이나 있는 인망을 가진 친구. 직장을 관두고 홈즈 연구가로 전향한 녀석. 이밖에도 거론하자면 끝이 없는데 쟁쟁한 멤버로 총 30명을 넘겼지. 런던에서는 황제, 사천왕, 십걸(나 포함), 삼기둥 등의 초일류로 통한다.

    가장 든든한 점은 모두들 코난 도일의 자택을 포위하고 데모를 하는 게 며칠이고 가능하지. 현실의 예정이 있는 놈은 단 한명도 없어.
    단호하게 말해서 내가 말을 걸면 영국의 홈즈 팬 절반 이상이 움직일거임. 사천왕 녀석들은 미국이나 프랑스에도 인맥이 있음. 그들 중에서도 바다를 건너와 우리들한테 합류하는 사람이 있을거야.
    다같이 협력해서 코난 도일 저택을 포위하고 홈즈 부활의 폭동을 일으키면 가만 있을 수는 없을 것이다."


    씹덕후D "세계가 부숴졌으니 자살하겠습니다. 잘있어요"


    5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18:43.967 ID:h8rkFche0.net

    도일 "고작 소설 캐릭터 하나 죽였다고 인신공격의 폭풍..."

    도일 "씹덕후들을 털어내고 싶어서 홈즈를 죽였는데 오히려 찝적거림이 100배 강해졌어..." 

    도일 "스트랜드 매거진은 잡지 매상이 10분의 1로 격감했다고 발광하질 않나..."
    도일 "항의와 부활 요구 편지가 매일같이 넘쳐나는군..."

    도일 "네놈한테 주어진 선택은 둘, 홈즈의 부활 아니면 네놈의 죽음이다. 이따위 괴문서만 온다고.."
    도일 "얼마전에는 우리집 앞에서 홈즈 장례식을 한 멍청이가 있질 않나..."

    도일 "이대로 영국에 계속 있다간  미X놈한테 살해당할거야...스위스에 이주할래요..."


    54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21:54.275 ID:ryxNzIGk0.net

    개그처럼 쓰여 있지만 이거 전부 현실이라서 무섭다.



    5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26:43.780 ID:h8rkFche0.net

    도일 "좋았어! 이 신천지에서 나는 라노베와도 작별이다. 앞으로는 진정한 문학을 써서 역사에 이름을 남길거야!"

    10년후 

    도일 "안 팔려..." 

    도일 "왜 내 역사소설의 재미를 아무도 몰라주는거야!!" 

    도일 "세간에는 대중에 영합한 텅텅 빈 오락소설만 인기 있고..."

    도일 "저능한 유토리로 가득한 20세기는 진짜가 평가받지 못하는건가..."



    59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34:30.233 ID:h8rkFche0.net

    서평 "최근의 영국 문예계는 실로 한탄스럽다. 찰나적인 향락에 취하는 대중과 거기에 영합한 상업주의 일변도의 출판사 뿐이고..."

    도일 "옷! 이 평론가는 뭘 좀 아네!"

    서평 "거리에서 정취 있는 가스등의 빛이 사라지고 천박한 전등으로 바뀌었듯이 사람들의 마음에서 감성이란 이름의 불이 사라지려고 하고 있다..."

    도일 "내 말이!" 

    서평 "애초에 최근의 젊은 작가는 진정한 문학을 모르고 한심한 오락소설밖에 읽은 적이 없다"

    도일 "진짜 진짜! 정말 요즘 젊은 놈들은!"

    서평 "그뿐일까 어리석은 대중은 이런 작가들이 써갈긴 카툰이나 다름없는 종이뭉치에 감사해 하며 읽는다"

    도일 "완전 동의!"

    서평 "최근의 젊은 작가 제군, 제군들은 하다못해 1권이라도 진짜 소설을 읽고나서 집필활동을 하길 바란다."

    도일 "옳소!"

    서평 "예를 들자면..."

    도일 "예를 들자면...?" 

    서평 "코난 도일의 셜록홈즈와 같은 진짜 소설을!"

    도일 "뭐땀시!"

    6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41:03.194 ID:h8rkFche0.net

    출판사 "선생님 홈즈 단행본이 또 증쇄됐습니다! 이제는 번역되어 전세계에 수출되고 있어요!"

    도일 "제길...내 흑역사 노트가 전세계에 확산된거냐..."

    출판사 "10년이 지났음에도 홈즈의 인기는 식을 줄 모르고 이제는 전설적 존재입니다. 추리소설 매니아한테 도일 선생님은 그야말로 신입니다!"

    도일 "하지마...씹덕후들의 깃발로 나를 거는거 하지마..."

    출판사 "그건 그렇다치고 차기작 말인데요"

    도일 "음. 이번에는 보어 전쟁에 대한 논픽션을 말이지. 이게 대단한 점은 내가 직접 전쟁터에 간 경험을 바탕으로 남아프리카의 전투의 진실을 그려낸..."

    출판사 "그딴건 됐으니 홈즈!"


    6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47:37.186 ID:h8rkFche0.net

    도일 "대체 몇 억번을 말해야 알겠나! 홈즈는 주거써!"

    출판사 "부활시켜주세요오! 홈즈! 호무즈! 호무호무!"

    도일 "마흔살도 더 됐는데 흑역사 노트를 공개할 수 있겠냐! 절대 안 쓸거야!"

    광빠 "홈즈땅의 활약이 읽고시포~~~ 홈즈 부활시켜져~~!"

    출판사 "거 보세요~ 전세계의 팬들이 이렇게 말하잖아요."

    도일 "니들은 대체 언제까지 그따위 쓰레기 라노베에 매달릴 건데! 내가 훨씬 진심을 다한 명작을 써놨잖아!"

    출판사 "솔직히 선생님이 진심으로 쓴 소설은 재미가 없어요.'

    도일 "くぁwせdfrtgyふじこ!"

    -------------------------------------------------------------------------------------------------------
    중간에 옮겨온 초롱이아빠의 중간덧글 올립니다.

    도일 " 어머니께...잘 지내시죠? 전 미친 홈즈 오타쿠들이 매일 매일 집앞에서 피켓 시위하고 협박장을 보내서 잘 못 보내고 있어요..블라블라블라"

    도일맘 답장 "코난...니가 고생하는 거 잘안다. 니마음 다 안다....근데 홈즈는 왜 죽인거니?"

    도일 " !!!!!!
    ----------------------------------------------------------------------------------------------------------

    7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0:58:37.903 ID:h8rkFche0.net

    도일 "아무튼 나는 다시는 홈즈 안 써! 씹덕후를 위한 장사판에서는 손을 씻었다고!"

    출판사B "진정하세요 미스터 도일. 그런 말씀 마시고 일단 얘기만 들어주세요."

    도일 "넌 또 뭐냐"

    출판사B "미국의 콜리어스 출판사입뉘다. 홈즈 원고 의뢰하러 왔습뉘다."

    도일 "지극정성이군. 그래도 난 홈즈 안 써!"

    출판사B "우리들 돈많음 미국인입뉘다. 훨씬 좋은 조건 드립뉘다."

    도일 "돈 문제가 아냐. 내 문학가로서의 자부심이..."

    출판사B "4000달러 드립뉘다." 

    ※4000달라는 현재 가치로 약 3000만엔

    도일 "・・・네?" 

    출판사B "홈즈의 단편 하나당 4000달러 드립뉘다."

    도일 ( Д )゚ ゚ 


    80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00:16.661 ID:FtZUcDX+0.net
    이거 어디까지가 실화?

    8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02:43.999 ID:IRe+RJ1s0.net
    >>80 

    아니 이거 전부 실화임
    wiki나 1년전에 한 코난 도일 특집을 NHK에서 본 내가 하는 말임.


    85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04:43.086 ID:O3Xh4IwsD.net

    절대로 자존심을 돈에 팔 수밖에 없다!

    86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06:12.275 ID:RYD+sNbqd.net

    돈에는 이길 수 없었어...(움찔움찔)

    b0040388_558bfa870bc3b.jpg


    89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11:30.682 ID:h8rkFche0.net

    도일 "...쓸래요"

    출판사A "엥?" 

    출판사B "오우!" 

    도일 "홈즈 부활합니다!"


    전세계 "호무호무 왔드아아아아아아아!!!!!"


    97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1:24.107 ID:h8rkFche0.net

    광빠A "으아아아아아아앆!!! 짱 조음!!!"

    광빠B "후냐앙앙아아아ㅏㅏㅏㅏ!! 부활와버렷!! 가버렷어어어어엇!!!"

    광빠C "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 호무즈 니뮤 ㅠㅠ!!"

    광빠D "홈즈! 홈즈! 홈즈! 홈즈으으으으으으으!!! 아아아아아..아아..아앗! 킁킁! 씁씁후후! 씁씁후후! 좋은 냄새가 나..킁킁! 셜록 홈즈땅 머리카락 냄새 맡았다구! 킁킁! 아앗..! 
    부활하는게 정해져서 다행이야 홈즈땅! 아아아아! 커여워 홈즈땅! 뮤지컬도 개봉해서 기뻐...싫엇...! 냐아아아앙! 연극 따위 현실이 아냐! 앗...소설도 가만 생각해보니...홈즈쨩은 현실이 아냐?! 냐아아아아앙! 그럴슈가...! 싫어어어어엇! 하으으으윽...베이커 스트리트으으으응읏! 

    제기랄! 그만둬주마! 현실 따위 그만두겠...어? 나를...보..고 있어? 표지 그림의 홈즈쨩이 나를 보고 있어?? 표지 그림의 홈즈쨩이 나를 보고 있다구! 홈즈쨩이 나를! 홈즈쨩이 나한테 말을 걸고 있어!!! 다행이야...이 세상도 아직 포기할 건 아니었구만!

    신난다!! 나한테는 홈즈쨩이 있어! 나 해냈어 왓슨! 나 혼자서도 할 수 있는걸! 앗 영화판 홈즈쨩아아아아아앙! 싫어어어어어엇!? 아아아아앗 마이크로프트 님!! 왓슨! 허드슨 님! 레스트레이드!!? 읏..으으으읏! 내 마음아 홈즈한테 닿아랏..! 베이커 거리의 홈즈한테 닿아랏...!"

    108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30:22.550 ID:h8rkFche0.net

    도일 "앞으로 1년이야...이걸로 진짜 홈즈는 마지막이라고..."

    도일 "나는 세계 최고의 작가가 되어 영국 문학사에 이름을 새긴다는 대망이 있다고...옆길로 새는건 이게 마지막이야..."


    ~~~~~~~~~~~~~~~~~~~~~~~~~~~~~~~~~~~~~~~~~~~~~~~~~ 



    결국 아서 코난 도일은 이 후 20년 이상 홈즈 시리즈를 계속 쓰게 되었다.

    그리고 100년후인 현재, 그는 문학사에 그 이름을 남겨놓았다...

    셜.록.홈.즈.의. 아.버.지.로.서.



    99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3:55.126 ID:8Gj3NlSN0.net

    근데 광빠가 아니더라도 어느정도 좋아했던 작품이 10년만에 부활하면 다들 이런 반응은 하기 마련이지.


    10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5:55.733 ID:IRe+RJ1s0.net
    >>99 

    요즘은 그 경향이 있지. 스타워즈나 주지사 나오는 터미네이터나. 쥬라기월드나. 그리고 이 쥬라기월드는 코난 도일의 역사소설이 원작 ㅋㅋ



    105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8:16.068 ID:8Gj3NlSN0.net
    >>101 

    진짜냐.
    홈즈 말고도 재밌는거 썼구만.


    107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9:19.453 ID:IRe+RJ1s0.net
    >>105 

    잃어버린 세계는 걸작.

    100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4:47.418 ID:RYD+sNbqd.ne

    타니가와 나가루여 어서 신작을.


    10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6:20.551 ID:sGNiNnwVK.net

    모리오카 선생님 성계를 어서.


    106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28:45.569 ID:tSbb7JZ+p.net

    매드맥스는 오히려 최고걸작을 만들었다.




    11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31:30.203 ID:w0N5pkCnK.net

    작가 생각 이상으로 커져버린 삼대작품
    홈즈 
    크툴루 신화 
    하루히






    113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32:36.079 ID:JNUlpnaB0.net

    명탐정 코난도 처음에는 금방 끝날 생각이었다더라.





    122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1:38:47.203 ID:h8rkFche0.net

    후 힘들다 이걸로 끝.
    SS의 내용은 대체로 사실입니다. 

    부연설명을 하자면 실제로는 코난 도일이 쓴 역사소설도 꽤 인기였음. 홈즈가 상식을 벗어난 정도로 팔려서 가려졌을 뿐. 
    토리야마 아키라의 드래곤볼이 너무 히트해서 아라레의 공적이 가려진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131 :以下、\(^o^)/でVIPがお送りします :2015/06/25(木) 02:12:36.817 ID:h8rkFche0.net

    ~번외편~ 


    아가사 크리스티 "이놈이고 저놈이고 푸아로! 푸아로!"
    크리스티 "나는 더 이상 그 비호감 벨기에 영감탱이 쓰고 싶지 않다거!"

    독자 "푸아로 아저씨를 더 써주세요오!! 크리스티!!"

    크리스티 "팬레터의 8할은 이런 내용..."

    출판사 "선생님 이번 신작도 굉장하네요!"

    크리스티 "그렇죠? 이 트릭은 꽤나 자신이 있었거든요..."

    출판사 "거기서 한가지 의논할 일이 있는데요.."

    크리스티 "뭐죠?"
    출판사 "주인공을 푸아로로 변경할 수 없을까요?"

    크리스티 "くぁwせrtgyふじこ!"


    --------------------------------------------------------------------------------------------------------

    ㅋㅋㅋ 재미나게 읽으셨나요?

    실제로 코난 도일은  셜록홈즈 자체는 그냥 가벼운 읽을거리로 용돈벌이나 하자....라는 생각에서 탄생한 캐릭터 이죠. ^^

    어느정도 상업적인 성공에 힘입어 이제는 홈즈라는 굴레에서 벗어나기 위해 홈즈를 죽이고...

    진짜 자기가 쓰고 싶은 글을 쓰고 싶었던 코난 도일...

    결국...은...

    홈즈를 부활시키기에 이르게 되죠.

    참고로...가장 유명한 홈즈오타쿠로는....1902년 코난도일에게 기사작위를 수여하는 에드워드7세 영국국왕이었다고 합니다. ^^

    기사작위를 받는 코난도일....여기에도 많은 재미난 에피소드가 있었는데요...

    원래는 코난도일이 기사작위를 받은 공로는...원래 셜록홈즈 시리즈 소설 때문이 아닙니다.

    1900년, 영국이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보어전쟁을 벌이자, 코난도일은 즉시 종군해 군의관으로 현지에 가서 참전하게 됩니다.

    그러면서 특유의 왕성한 글쓰기를 통해 당시 세계 언론들이 영국에 대해 비판하던 부분에 대해 일일히 반론을 제기하면서 많은 칼럼을 써 영국의 입장을 대변했습니다.

    바로 이 공로로 기사 작위를 받게 된 것이죠.

    그래서 처음에는 도일이 기사작위를 받는것에 대해 스스로 거절했지만....어머니의 강권으로 결국 받아들이게 됩니다.

    기사작위를 받을 당시에도...당시 예복을 맞추는데 돈이많이 들고 절차가 까다로워 굉장히 불만을 터트렸다고 하네요. ㅋㅋㅋ



    출처 http://maidsuki.egloos.com/4195631

    https://namu.wiki/w/%EC%BD%94%EB%82%9C%20%EB%8F%84%EC%9D%BC?from=%EC%BD%94%EB%82%9C%EB%8F%84%EC%9D%BC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6/09/04 15:53:04  211.36.***.86  남자4호  439064
    [2] 2016/09/04 15:58:10  220.86.***.175  세륜세준  628850
    [3] 2016/09/04 17:47:54  59.10.***.239  흐리얍찻차  689106
    [4] 2016/09/04 18:24:31  175.113.***.173  postlude  726629
    [5] 2016/09/04 18:56:08  112.184.***.96  한당무  417776
    [6] 2016/09/05 01:26:13  175.215.***.120  앗응학으응  692605
    [7] 2016/09/05 18:50:11  221.153.***.91  라스트엠페러  208734
    [8] 2016/09/06 00:14:27  222.103.***.100  Compostela  73951
    [9] 2016/09/06 01:25:56  182.211.***.111  cobain  273427
    [10] 2016/09/06 08:01:24  223.62.***.114  eoeoeo  122425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399692
    장우혁이 생각하는 H.O.T 멤버 인기순위 [11] BandS 18/10/16 03:45 9619 55
    399691
    탈코르셋 한남들 [48] 오빨믿냐? 18/10/16 02:25 12301 65
    399690
    미국 해병대도 탐내는 땅 [27] 펌글 시게탈출뭐다? 18/10/16 02:11 14036 63
    399689
    장동민의 우는 아이 달래는 방법 [6] 4일 샌즈 18/10/16 01:46 15431 64
    399688
    대륙의 트랜스포머 피규어.jpg [13] 4일 셰피나실키야 18/10/16 01:45 20394 61
    399687
    상식이 없다고 애인에게 차인 사람 [51] 펌글 가나다람. 18/10/16 01:42 16780 63
    399686
    그물에 걸린 13m 고래상어 선원들 사투 끝에.. [24] 펌글 다알리 18/10/16 01:29 12694 79
    399685
    헬스장에서 개념없는 아저씨랑 싸운 썰.jpg [27] 확률의정의 18/10/16 01:00 13303 81
    399684
    게시글위반 죄송합니다, 고양이를 임보중입니다. [10] 창작글 네버랜드 18/10/16 00:17 6749 73
    399683
    인공지능 근황.gif [25] 펌글 가나다람. 18/10/16 00:16 18630 75
    399682
    아메리카노 왜먹어요? [33] 스매싱펌킨스 18/10/16 00:07 19971 74
    399681
    전투형 음대생...jpg [27] 펌글 강화골드헐 18/10/15 23:57 23004 83
    399680
    한국프로야구 1위와 3위 확정 불꽃놀이 차이 [39] 핑거포스 18/10/15 23:39 21500 82
    399679
    자해공갈냥 [16] 펌글 눈물한스푼 18/10/15 23:27 12765 87
    399678
    개 구출작전.gif 21.6MB [16] 쉭쉭 18/10/15 23:25 10018 102
    399677
    안정환이 잃은 것 [26] 펌글 눈물한스푼 18/10/15 22:32 25402 97
    399676
    문희준 교육시킨 윤계상 [26] 펌글 눈물한스푼 18/10/15 22:20 21393 116
    399675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228.GIF [46] 방콕고양이 18/10/15 21:57 9829 69
    399674
    [펌] 다시봐도 찌질한 28살 소개남과의 카톡.jpg [36] 펌글 바바바바밥 18/10/15 21:08 26080 124
    399673
    반려견 죽을 때까지 데리고 사는 비율 [89] 왜안됀데 18/10/15 20:33 27643 87
    399672
    슬픈 곰 가족 [21] 펌글 눈물한스푼 18/10/15 20:01 21230 123
    399671
    서태지와 아이들 [33] jumpman23 18/10/15 19:44 27758 94
    399670
    한국드라마에서 보기 힘든 캐릭터 [72] 핑거포스 18/10/15 19:39 28539 133
    399669
    이젠 한 손에 들어오진 않은 냥이 ㅜㅜㅜ [23] lucete00 18/10/15 19:25 22895 104
    399668
    군대에서 제일 상대하기 힘든 타입의 간부 [29] 小石 18/10/15 18:53 35689 99
    399667
    유치원 급식 근황 [49] 그루터기2 18/10/15 18:04 28910 182
    399666
    유시민 작가가 노무현재단 이사장직을 수락한 이유 [42] 스매싱펌킨스 18/10/15 17:39 24201 140
    399665
    패망 직전까지 일본은 "조선"을 포기하지 못한다고 빌었다 [55] 펌글 대양거황 18/10/15 17:31 27587 133
    399664
    와이프에 모기물릴때 대처방법을 알려주었다. [60] 굳타이밍 18/10/15 17:02 22231 203
    399663
    잘생긴 남자의 삶 모음.jpg [78] 펌글 케이크먹을래 18/10/15 15:20 45031 100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