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211818
    작성자 : 이거니 (가입일자:2010-05-02 방문횟수:536)
    추천 : 493
    조회수 : 38414
    IP : 49.149.***.201
    댓글 : 44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5/06/23 12:20:11
    원글작성시간 : 2015/06/23 10:35:58
    http://todayhumor.com/?bestofbest_211818 모바일
    성남시장에게 개인신상털린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남편의 입장 전문]

    개인적으로는 어떠한 입장표명도 원치 않았습니다.무슨 자랑도 아니고....하지만 삼성병원 직원으로 있는 아내 입장에서는 부득이 인터뷰를 할 수 밖에 없었지요. 인터뷰 취지는 의료인들이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믿어달라...뭐 이런 내용이라고 들었습니다. 그런데 역시 기자는 기자더군요...말초적인 타이틀로 기사가 올라왔고, 왜곡된 사실과 함께 또다시 저희는 비난의 대상이 되어가고 있어서 이번만큼은 모든걸 무릅쓰고서라도 꼭 정확한 전후사정을 말씀드려야 겠습니다.....

    저는 삼성의료원 응급실 간호사 남편입니다.(이미 중앙선데이를 통해 이름이 공개됐으니 별도로 언급하지는 않겠습니다)

    아내는 직분에 충실했고 그 과정에서 감염의 피해자였지만 메르스가 의심되는 상황에서도 또다른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었지요...메르스 의심증상 있을 때부터 주변 사람들로부터 본인을 스스로 격리하였고, 메르스 1차 양성사실을 확인한 즉시 아이들 담임선생님께 유선으로 알리자고 했고, 저 역시 흔쾌히 동의했습니다.

    (양성확인 시간은 6월 5일 밤 9:40분쯤이었고,담임선생님께 유선으로 말씀드린 시간은 밤 9:50쯤으로 기억합니다)

    부모나 학부모 입장에서 학교에 알리는 건 당연하다고 판단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가족의 신상을 어렵지 않게 유추할 수 있는 내용이 성남시장 SNS에 오픈된걸 지인을 통해 듣고선 성남시에 항의했고, 시급을 다투는 상황이라 먼저 공개했다고 하면서 사전에 알려주지 못한부분에 대해 양해를 구하시더군요...(흔쾌히 받아들였습니다)

    왜냐구요..???

    이 문제는 공개에 대한 옳고 그름이 아닌 마땅히 그렇게 해야 할 당위성으로 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에 아무런 불평도 불만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어느정도의 공개는 당연히 수용해야 한다고 생각했지요. (병원에 격리되어 있던 아내는 이런 전후사정을 알 수가 없었다는 점도 추가로 말씀드립니다.)

    사전양해가 있었으면 흔쾌히 동의했을거라는 건 병원에 격리되어 있던 아내입장에서 과거에 대한 아쉬움의 표현이었지 현재(진행)형이 아닙니다.

    아내 또한 우리가족의 정보공개에 대해 의연하게 대처하고 있었습니다.(정부가 정보공개를 안해서 이지경까지 왔다고 성토하면서요..)

    이쯤에서,중앙선데이 기자에게 묻겠습니다.

    의료진이 메르스 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기사를 싣기로 하고 인터뷰를 했던거 맞지요..???

    지금 상황이 환자인 제 아내에게 사진까지 보내달라고 하면서 신상정보공개 논란을 다시 부추겨 싸움을 조장하고 있는 당신이 옳다고 생각하십니까..?

    당신이 쓴 자극적인 이 기사로 인해 논란을 불러일으키는 것이 사회정의 차원에서 옳은 것인지 심사숙고해보시기 바랍니다.

    당신이 쓴 그 한 줄 때문에 누군가는 밤잠을 설치고, 누구가는 피눈물을 흘린다는 사실을 꼭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게다가, 핵심에서 비켜간 내용이 인터넷판 기사로 확대 재생산되면서 또다른 논란의 중심이 되겠지만 개의치 않겠습니다.

    어차피, 쓰레기로 치부하면 그만이니까요.(이미, 미디어오늘/뉴데일리에서 한 건씩 올리셨더군요.

    아내를 병문안했다는 지인의 인터뷰 소설을 올린 문화일보도 마찬가지겠요..)

    그리고, 한가지 더 분명하게 말씀드리겠습니다.

    저희가족 신상을 유추할 수 있는 정보를 성남시장이 초기에 공개한 것은 당시에도 옳은 판단이었고, 지금도 옳은 판단이라 생각합니다.

    이 점은 다시한번 명확히 짚고 넘어가겠습니다.

    (저라도 그리했을 것입니다)

    논란이 많았던 성남시장의 SNS 이용에도 충분히 공감합니다. 이런 공간이 없었다면 사실은 왜곡되고, 날조되면서 제게는 해명의 기회도 없었겠지요..??

    참고로, 당사자로서 감히 말씀드리지만 정부 대응은 0점이었고, 성남시 대응은 95점이었습니다.(5점은 여백으로 남기지요.... ^^)

    메르스 양성 1차 판정사실을 학교에 알리자고 결정했을 때, 득보다는 실이 훨씬 더 많을 거라고 생각했지만, 말한마디, 글 한 줄이 이런식으로 곡해된다는 사실에 참 할 말이 없네요..

    오히려 저희 가족 주변에는 저희를 보호해주고, 격려해주고, 도움을 주시는 분들이 더 많은데 말이지요...

    이번 메르스 사태가 진정되고 난 후 저희 가족이 적지않게 불편할 수도 있고, 상황에 따라서는 아이들 학교 생활에 불편함이 따르리라 봅니다.

    그래서 당부드립니다..

    부모와 성남시장의 당연한 행동으로 인해 제 아이들이 비난받지 않고 당당할 수 있도록 아래 3가지를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첫째,

    저희 가족에 대한 정보공개 건은 논의나 논란의 대상이 아닙니다.언론이나 호사가들께서는 쓸데없는 곳에 신경끄시고, 메르스 극복하는데 힘이나 모으세요.. 기사꺼리와 할이야기가 그렇게 없습니까..? 현상에만 파묻혀 부화뇌동하지 마시고 공부 좀 하세요.. 공부..반성도 좀 하시고......

    둘째,

    제 아이들이 학교에 등교했을 때,친구들에게 상처받지 않도록..학교에서 관심을 기울여 주시면 좋겠습니다.

    셋째,

    다른 자녀의 학부모님들께서도 제 아이들이 다른 아이들로부터 폄하되거나 소외되지 않도록 본인의 자녀들을 충분히 이해시켜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덧붙임)

    3가지를 덧붙여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첫째, 아내는 치료받는 과정을 몹시 힘들어했습니다. 쉽지않은 치료과정이지만 의연하게 잘 극복해줘서 고마울 따름입니다. 그래서, 아내가 주변으로부터 다시 한번 상처받는 걸 원치 않습니다.

    둘째, 자가격리를 시작한 이후 철저히 자가격리원칙을 준수했고, 격리가 끝나는 시점에 객담검사를 재차 받아 음성을 확인한 후 일상으로 복귀했으니 색안경을 끼고 바라보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셋째, 성남시를 통해 떡을 보내주신 분...수박을 보내주신 같은 라인 주민분...치킨을 보내주시겠다고 하신 치킨집 사장님...장을 봐주신 지인...쓰레기 분리수거에 도움을 준 후배...아내를 위해 애써주신 의료진들과 동료분들...아이들을 걱정해주신 모든 분들...분당보건소 직원들...
    그리고, 아이들이 상처받지 않도록 지금도 신경쓰고 있는 성남시장...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출처 뽐뿌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5/06/23 10:36:39  211.46.***.253  이토깽  637603
    [2] 2015/06/23 10:38:35  211.181.***.78  무대포™  635431
    [3] 2015/06/23 10:49:38  121.174.***.149  시나몬티  648390
    [4] 2015/06/23 10:54:14  110.12.***.171  사악한박대리  644969
    [5] 2015/06/23 10:56:57  110.70.***.82  키무여명  370443
    [6] 2015/06/23 11:00:15  223.62.***.168  처처음  581086
    [7] 2015/06/23 11:03:35  106.244.***.137  레이헌터  640800
    [8] 2015/06/23 11:09:56  50.113.***.66  긍정대답왕  370351
    [9] 2015/06/23 11:13:26  125.146.***.241  월광천녀  383202
    [10] 2015/06/23 11:18:45  223.62.***.121  zzanglee  627602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현재 게시판의 베스트오브베스트 게시물입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15444
    오늘의 메르스 현황(Final) [49] 바람처럼... 15/08/01 02:50 31661 337
    214895
    오늘의 메르스 현황 [22] 바람처럼... 15/07/25 15:45 36463 246
    213645
    현재 평택역 앞 상황. [16] 멸ㅊㅣ맛있다 15/07/12 17:46 50223 329
    213541
    정부 "메르스 사망자에 손해배상 안하겠다" [67] 상락 15/07/11 11:08 43705 327
    212689
    WHO 방한 진짜 목적은..“한국이 메르스 정보 안 줘 직접 방문” [38] 사닥호 15/07/02 17:15 26511 325
    212677
    메르스 근원지 원장의 고백 [31] 펌글 봉_봉 15/07/02 14:04 40035 326
    212620
    D+42 메르스 확진환자 수의 추세 그래프 [22] Save-U 15/07/01 22:24 29872 306
    212586
    그래도 메르스 대응을 잘한 명지병원을 칭찬합니다. [27] megatonbar 15/07/01 16:57 14308 296
    212483
    보복부가 보복부로 불리는 이유 ㅋㅋㅋㅋ [45] 산들바람93 15/06/30 15:12 31239 447
    212474
    흔한 성남의 지나가던 한의사 [25] 네임드입니다 15/06/30 13:37 54149 325
    212447
    경북 호산대 가해자 메르스증세,민폐 갑 [25] UmortalHOW 15/06/30 06:07 54389 203
    212165
    14일 만의 퇴근.JPG [41] 펌글 글쟁이입니다 15/06/26 21:11 38512 435
    212111
    남는 장사 [32] 펌글 쌩~크 15/06/26 11:52 28389 322
    212086
    메르스 확진 판정 이틀 만에 사망 : 아무 연락도 받지 못했다 [26] 상락 15/06/26 02:43 32885 328
    212060
    메르스 조사 공무원들의 태도...상당히 불쾌하네요. viviana 15/06/25 21:44 27439 254
    212020
    메르스 위로문자 우수작 제출요구…"전시행정에 넌더리" [38] 사닥호 15/06/25 14:40 28186 245
    211976
    메르스 감염 의심자에 전자발찌 채우자는 의원님 [84] 바람의이야기 15/06/25 00:55 33055 293
    211937
    에?? 휴가를 삼성병원으로 가야하나??? ㅋㅋ [85] Dark_Swing 15/06/24 17:42 35014 310
    211862
    14번 환자는 충격받았다네요 [33] 반백백마법사 15/06/23 23:47 53345 332
    211847
    이재명 성남시장님 문화일보 신고 완료 [32] 펌글 아크테릭 15/06/23 21:05 19889 353
    211838
    메르스 임산부 출산, 아가 엄마 모두 건강 [52] 반백백마법사 15/06/23 17:52 14941 253
    211837
    노무현때는 물론이고 이명박때만하더라도 이정도면 난리났는데... [35] 번너 15/06/23 17:34 33537 271
    성남시장에게 개인신상털린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남편의 입장 전문] [44] 이거니 15/06/23 12:20 38414 493
    211788
    평택 성모병원장이 밝힌 메르스 확산일지... 정부 ㄷㄷㄷ [70] 봄의천국 15/06/23 02:49 44573 590
    211767
    세금 사용의 바른 예.gisa [39] 현규 15/06/22 23:00 41204 350
    211737
    메르스 사실상 종결된듯 [53] 음... 15/06/22 19:13 59618 301
    211725
    정보공개한 성남시를 우리가 욕한다구요?? "왜곡기사"에 대한 남편분의 글 [27] 도돌이표2 15/06/22 17:07 20349 277
    211709
    현 정부가 무정부인 근거..(Feat. 박근혜) [51] sean7D 15/06/22 12:50 40108 33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