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132018
    작성자 : 짜증이난다 (가입일자:2013-07-05 방문횟수:2235)
    추천 : 403
    조회수 : 64100
    IP : 112.158.***.74
    댓글 : 35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3/10/28 05:32:37
    원글작성시간 : 2013/10/28 02:00:09
    http://todayhumor.com/?bestofbest_132018 모바일
    찜질방 알바할때 겪었던 ssul 2.소름
    안녕하세요 오유 여러분.
     
    여러분 덕분에 첫글에 첫베오베를 갔어요ㅋㅋ큐ㅠ 오유 훈훈해..
    http://todayhumor.com/?bestofbest_132001
     
    그래서 두번째 글을 쓸건데,
     
    유머글에 첫번째글을 올리고 이어서 두번째글을 올리려고 보니,
     
    아무래도 게시판성격이 안맞는거같아서 두번째글은 여기에 쓸게용.
     
    유머글 기대 하신분들은 죄송합니다..ㅋ
     
    때는 시기상 원조숟가락 살인마 할아버지보다 대략 반년에서 1년정도 빨랐던거 같아요.
     
    편의상 음슴체로 쓸게요.
     

    때는 찜질방 알바를 시작한지 얼마되지 않아서, 처음 야간 알바를 하는데 적응이 안되어서 힘들어 할때였음.
     
    내가 야간에 같이 일하던 여자 카운터알바와 남자 헬스 트레이너가 있었는데,
    (당시 관리자 누나는 관리자로 승급 되기 전, 주간 근무만 했음)
     
    적응을 잘 못하고 있는 나를 잘 챙겨줬음.
     
    찜질방이 나름 컸고 생긴지 몇년 되었던지라 단골 손님도 많았음. 주변 상권의 사장님들 직원들도 많이 옴.
     

    그러다 한 손님이 왔었는데 여자 알바랑 친하게 이야기 하고 있는걸 봄.
     
    남자 트레이너가 나보고 저손님갈때 자연스래 목욕탕에 따라 들어가보라고 함.
     
    ??얘가 뭔가 오해를 하나?ㅋㅋㅋㅋㅋ
     
    그런거 아니고 대단하다고 함 ㅋㅋㅋ
     
    그러니깤ㅋㅋㅋ 뭐가 그리 대단하냐며 농담하면서 따라들어갔더니 ㅋㅋㅋㅋㅋㅋㅋ
     
    가슴에 푸르스름하게 나비문신이 크게있음;; 쇄골에서 부터 명치 약간 밑 갈비뼈 있는곳까지..
     
    그게 마치 베르나르베르베르의 파피용에 그려져있는 삽화같은 이쁜 나비임..
     

    그때부턴 나도 뭔가 있다고 생각이 되면서 좀 다르게 보임.
     
    키도 그냥 170안밖에 몸도 막 근육질이고 그런건 아닌데, 몸이 좀 땅땅하고 눈빛도 막 살아있구나~ 하는 느낌.
     
    머리도 짧은 스포츠에 깍두기 느낌ㅋ
     
    걸을때도 어깨를 당당하게 펴고 좁은길에서도 안ㅋ비킴ㅋㅋㅋㅋ
     
    맞은편 사람들이 알아서 비키고 막 ㅋㅋ
     

    그 손님 이름은 모르겠고 당시에 90만원? 에 육박하던 프라다폰을 들고다녀서 (카운터에서 우리한테 막 자랑함ㅋㅋ)
     
    아저씨 별명은 프라다 아저씨 혹은 버터플라이 아저씨였음ㅋ
     
    그 손님이 우리를 부를땐 "아-우야~" 이렇게 부름 (애교 아님 형님 아우할때 그 아우..)
     
    나는 좀 오그라들어서 아 네네 하곤했는데
     
    우리를 왠지 이뻐?하는거 같았음.
     

    그러던 어느 날 프라다 아저씨가 나를 불러서 하는말이 찜질방비가 없는데 하루도 아니고 며칠치만 빌려달라고 하는거임!
     
    아 당연히 알바한지 얼마되지 않아서 돈도 없고 찜질 손님을 뭘 믿고 빌려주나;; 해서 돈이 없다고 했더니
     
    너무 섭섭해하면서 "내 자네를 그렇게 안봤는데.." 함.
     
    글이라 이렇게 쓴게 아니라 실제로 자네 라고 발음함..
     

    그러곤 여자 알바한테 빌림. 그리고 며칠 안오길래 아 혹시가 역시구나~ 했는데 며칠 지나서 찾아옴.
     
    카운터에서 돈 뭉치를 꺼내들더니 나 보라는식으로 만원 이만원 세어보다가 십만원 정도를 여자 알바한테 줌ㅋ
     
    남는거는 용돈 쓰라면서 고마웠다고 함..
     
    그러곤 또 나를 불러선 훈계함 ㅠ
     
    섭섭 했다면서.. 몇 배로 용돈도 쥐어줬을건데 왜 그랬냐고..
     

    그러게ㅋ 내가 왜그랬지??
     
    나도 진심 아까워지기 시작함 ㅋㅋㅋㅋㅋ
     
    다음에 프라다 아저씨가 다시 돈 빌려 달라고 하면 꼭 빌려줘야지! 하고 다짐함
     

    그러고 며칠 안보임. 또 어디서 돈 벌어오나보다 싶었음 ㅋㅋ
     
    그런데 갑자기 형사들이 찾아옴.
     
    어떤 이름을 대면서 이 사람 여기 있냐 그래서 잘 모르겠다니깐 사진을 보여줬는데 프라다 아저씨임..ㄷㄷ
     
    형사들이 찾는 이유는 사람을 죽이고 도망간 유력한 살인용의자 라고 함;;;
     
    다음날 뉴스에 "문현동 곱창집 살인사건" 이 뜨고ㄷㄷ;
     
    며칠 뒤에 잡혔다고 연락옴.
     

    소름 돋는건, 여자 알바한테 용돈 주고나서 맛있는거 사줄테니까 밥 한번 먹자 그랬고, 걔도 나갈라고 그랬다고 함 ㅠ
     
    나갔으면 위험..할수도 있겠다 싶음;; 괜히 나도 돈 안빌려줬다고 앙심 품을까싶고..ㅋ;;;
     
    다행히 예전에 감옥에 갔다온적이 있었고 이번에는 청송교도소에 무기징역으로 들어갈거같다고 함..
     

    또 다른 이야기는
     
    원조 숟가락 살인마 할아버지 이야기 몇달 뒤임.
     
    야간에 홀에 순찰을 종종 돌게되는데 열쇠나 휴대폰, 락커 절도방지나 성추행 방지를 위해 돔.
     
    직원복말고 찜질복으로 갈아입고 손님인척ㅋㅋ하고ㅋ 순찰을 도는데 손님들이 아는 척 인사함ㅋㅋㅋㅋ 칫..실패인가
     
     
    어쨌든 당시 찜질방이; 남/녀 수면실이랑 저온방, 고온방, 황토방, 수정?방, 냉방, 산림욕방 정도 있었던걸로 기억함.
     
    그중 가장 인기가 많은방은 저온방과 산림욕방임.
     
    이해가 되는게 번화가라 다들 술을 먹고오니까..고온방에서는 죽을지도..;
     
    산림욕방은 tv도 있고 에어컨이 은은하게 틀어져 있어서 선선하고 이불하나 덮은 커플들의 알콩달콩ㅋ한 모습을 종종 볼수있었음ㅋ ㅋㅋㅋ
     
    홍해의 기적으로 그냥 찢..
     
     
    어쨌든 순찰을 돌고 있는데 그날은 주간이어서 손님들이 몇명 없었음.
     
    순찰을 돌다보니 사람들 얼굴이 익혀짐.
     
    별문제없이 근무를 마치고, 다음날 저녁에 출근했는데 교대할 남자 근무자가 없음;
     
    어디갔지 하고 있었는데 관리자 누나가 심각하게 이야기함. 산림욕방에 자고 있던 중년 여자 본적 없냐고..
     
    글쎄요? 하다가 갑자기 생각남; 산림욕방에 오래 오래 계시는 분을 본 기억이..
     
    분명 이른 저녁부터 봤는데..
     
    그래,, 미동이 없었던거같음..ㄷㄷ 밤새 엎드려계심....ㄷㄷㄷㄷ
     
    그냥 주무시는 자세가 그런줄만 알았는데;
     
     
    주간 남자 근무자가 낮에 순찰을 여러차례 도는데 야간이랑은 다르게 주간에는 하루종일 자는 손님이 거의 없음.
     
    배가 고프니까 뭐라도 먹을거고 화장실 이라도 가는데, 이 손님은 미동이 없어서 유심히 지켜봤다고 함.
     
    그러다가 몇번째 순찰만에 살짝 흔들어봤는데 딱딱 했다고 함.
     
    사인은 그 손님이 원래 지병이 있었고 심장마비로 사망했는데,
     
    사망장소가 찜질방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방이 선선해서 부패하지않음..
     
    그 충격으로 주간남자 근무자는 빠른 조퇴하고 경찰들이 와서 시신수습하고 노란색 폴리스 라인을 쳤는데,
     
    처음에 폴리스 라인이 있을땐 손님들이 수근수근하고 꺼려했는데 나중에 폴리스 라인이 제거 되고나니 막 들어가서 잠 ㅠ
     
    그 뒤로 한동안 순찰 돌때 산림욕방에 가까이 못갔던 기억..
     
     
    아 첫번째 이야기들은 쓰면서 재밌었는데, 이 이야기들은 우울하게 만드네요..
     
    다른 유머글로 눈 정화하러 가야겠어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10/28 02:04:40  122.35.***.166  움하하핫  375870
    [2] 2013/10/28 02:06:28  182.208.***.145  나무가나에게  74441
    [3] 2013/10/28 02:07:40  221.139.***.102  동물의피땀  138840
    [4] 2013/10/28 02:08:01  182.213.***.193  리신퉁퉁  486224
    [5] 2013/10/28 02:10:08  39.7.***.21  여름소금킥  207652
    [6] 2013/10/28 02:11:17  112.171.***.27  홍산달  235477
    [7] 2013/10/28 02:11:49  39.115.***.19  뱅쿠버리안  17033
    [8] 2013/10/28 02:12:39  211.187.***.165  우주로리  357134
    [9] 2013/10/28 02:15:00  182.213.***.234  후방주차  132124
    [10] 2013/10/28 02:16:48  183.101.***.198  당근님  126233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6404
    라면에 계란을 왜 넣어 먹어요? [23] 왜안됀데 19/10/21 05:06 19824 60
    416403
    붕어싸만코 제조과정.gif [11] 펌글 IQ 19/10/21 05:04 13945 57
    416402
    마동석의 반사신경.gif [6] 펌글 IQ 19/10/21 04:36 17608 57
    416401
    배달충의 만행을 멈추게 하고싶은 사람들jpg [51] 앵쯔 19/10/21 04:36 18208 58
    416400
    웃음속 울음 연기 갑 [29] 펌글 눈물한스푼 19/10/21 02:55 14205 63
    416399
    스핑크스라는 이름이 붙게된 이유 만화.JPG [17] 창작글 정독이 19/10/21 02:54 11871 65
    416398
    ㅎㅂ) 손님 여긴 이런 옷 입고 오시면 안됩니다 [11] 왜안됀데 19/10/21 02:27 18797 63
    416397
    성관계 영상 유출 방지법 [12] 펌글 푸하하하!! 19/10/21 02:25 18129 63
    416396
    대포폰 개통으로 의심받은 학생.jpg [12] 펌글 IQ 19/10/21 02:06 22449 59
    416395
    (펌) 뭐지 이 고양이는?...JPG [7] 펌글 dsadsa123 19/10/21 02:04 11721 61
    416394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95.GIF [58] 6일 방콕고양이 19/10/21 01:57 6814 59
    416393
    스압) 집에 데려다 달라고 119를 부른 할머니.jpg [10] IQ 19/10/21 01:56 17351 61
    416392
    도둑이 제발 저림 [9] 펌글 5일 눈물한스푼 19/10/21 01:48 13127 61
    416391
    계란빵.gif [21] jumpman23 19/10/21 01:41 12204 66
    416390
    런닝맨) 방송매너 좋은 유재석.JPG [7] 앵쯔 19/10/21 01:15 12418 62
    416389
    요새 핫한 배달계의 전설.jpg [7] 앵쯔 19/10/21 00:22 20628 74
    416388
    유니클로 광고 패러디(피해할머니출연) [7] 펌글 푸하하하!! 19/10/20 23:50 8462 88
    416387
    90년대 초반 서울대 원탑 학과.JPG [36] dsadsa123 19/10/20 23:06 31452 84
    416386
    병무청 이벤트 ㅋㅋ [9] 아오리소라 19/10/20 23:02 16792 87
    416385
    카드 안받는 부산 횟집 [59] 왜안됀데 19/10/20 22:46 30115 92
    416384
    절대 여친에게 어디서 밥 먹을건지 묻지마 [15] 왜안됀데 19/10/20 22:41 22736 89
    416383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600.GIF [85] 방콕고양이 19/10/20 22:41 8050 95
    416382
    먹방 스타일.jpg [12] 펌글 IQ 19/10/20 22:36 18927 95
    416381
    대충 족발이 엄청 맛있다는 리뷰.jpg [3] 펌글 IQ 19/10/20 22:32 21370 80
    416380
    현재 칠레 상황 [17] 치치와보리 19/10/20 22:19 23210 90
    416379
    오늘 있었던 경산 아파트 단지 정전 이야기.jpg [31] 펌글 IQ 19/10/20 22:04 22639 94
    416378
    독도의 명물 법규바위.jpg [14] 펌글 IQ 19/10/20 20:43 24847 98
    416377
    중고로운 평화나라 이혼에디션 [17] 펌글 3일 just_did_it 19/10/20 19:33 39037 102
    416376
    명태 드립 끝판왕 [19] 앵쯔 19/10/20 19:17 23588 118
    416375
    한번쯤 볼만한 동물 움짤들.gif(데이터주의) [56] 4일 방콕고양이 19/10/20 19:17 12520 86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