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114143
    작성자 : WhySoSerious (가입일자:2010-07-03 방문횟수:2822)
    추천 : 347
    조회수 : 42808
    IP : 124.53.***.22
    댓글 : 53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3/06/12 05:18:26
    원글작성시간 : 2013/06/10 14:56:39
    http://todayhumor.com/?bestofbest_114143 모바일
    환상적인실험-10%안되는 나치의학살을 90%독일국민은 막지않았나

    지식채널e  환상적인 실험 1부, 2부 



    론 존스의 The Third Wave


     


    1967년 4월 첫 주, 미국 캘리포니아주 팰러앨토라는 도시에 커벌리 고등학교에 역사교수  론 존스. 그는 자신의 수업시간에 나치독일라는 주제로 수업을 하고 있다. 그때 한 학생이 그에게 질문을 했다.

     

    "독일 사람들은 왜 유태인 학살을 몰랐다고 주장하나요? 어떻게 지식인들은 강제수용소와 대량 학살에 대해 아무것도 모를 수 있죠? 심지어는 그 유태인들은 이웃이고 친구였자나요? 나치는 10%에 불과했는데 왜 90%의 독일 시민들은 홀로코스트를 막지 않았나요?

     

    론 존스는 이에 대해 즉각 답을  하지 않았다. 그는 학생들에게 체험을 통한 실험을 제의했다. "The Third Wave"  실험은 5일동안 이루어졌다.  이 실험은 크게 훈련, 공동체, 실행, 긍지, 이해 순으로 구성됐다.


     월요일 (훈련)



    론 존스는 훈련의 미덕에 대해 강의했다. 

    스포츠 선수가 성공을 위해서는 규칙적으로 운동하고 화가가 작품을 위해서는 얼마나 노력하는지,

    과학자의 헌식적인 인내력에 대해서 말을 했다. 이것은 그들의 자기 관리능력, 의지력 등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훈련의 힘을  경험시키기 위해서 올바른 착석자세와 이 수업시간에는 자신이 말한 발표자세를 취할 것을 명령한다.  

    또한 질문과 발표를 할때는 항상 "미스터 존스"라는 말로 시작해야 된다는 규칙을 정한다.

    존스은 자신의 규칙에 잘 따른  학생에게는 보상의 의미로 그들을  인정해줬다.


    그가 제안한 올바른 착석과 발표자세는 몇가지 뚜렷한 성과를 보인다. 

    학생 몇몇에 주도되던 수업이 반 전체가 참여되는 수업으로 변한 것이다. 

    게다가 대답의 수준도  향상되었고 발표에 자신없는 학생들에게도 자신감을 심어주었다.

     


    화요일 (공동체)



    론 존스는 공동체를 강조하기 시작했다. 스포츠에 팀플레이에 대해서...

    그리고 이 수업시간만에 독특한 파도경례를 만들었다. 

    반친구들에게는 늘 파도경례할 것을  요구했다.



     


    수요일 (실행)



    그는 자신의 수업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카드를 만들어 주었다. 

    그리고 카드3장에 엑스표시를 했다. 이 엑스표시를 받은 학생은 규칙을 어기는 사람을 보고하라는 특별임무였다.

    그러고는 행동의 책임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경쟁의 괴로움에 대해서 토로했다.

    그런데 학생들이 이 수업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리기 시작했다.

    왜 평소에 이렇게 수업하지 않았는지를...

    통제된 상황에서 학생들은 편안하게 받아들이기 시작한 것이다.

    그는 파도운동을 할 것을 명령했다. 현수막을 만들고 새로운 신입맴버를 만들라는...

    그리고 그들에게 카드를 발급해서 규칙에 따를 것을 명령에 서명하라고 했다.


    이 조그만한 파도운동은 학급에서 학교전체로 퍼져나갔다. 특별임무를 받은 아이들의 고자질은 시간이 지날수록 많아졌다. 또한 수업을 주도하는 총명한 학생들은 평등화된 수업시간에 무척이나 혼란스러워 했다. 그들은 조직화되고 평등화된 수업에 비적극적이고 기계적으로 참여했다. 모두하니까 하는... 반면 아웃사이더들은 이 수업에 무척이나 적극적이고 고양되어 있었다.



     


     목요일 (긍지)



    론 존스는 이 역할 놀이에 서서히 동화되게 시작됐다. 이제 이 실험은 아이들의 부모에게 미쳐갔다.

    론 존스는 긍지에 대해서 설명했다. 

    그러고는 현재의 제도에 불합리성에 대해 말하고 이것을 전국적으로 알려야  한다고 그는 소리쳤다. 

    이 실험에 정당성을 위해서 자신의 수업에 기계적으로 참여하는 학생들을 내쫓아버렸다.

    내일 정오에 파도회원들만에 집회가 있을테니 강당에 모일 것을 명령했다.



     


    금요일 (이해) 




    마지막 날 그는 집회에 모인 학생들에게 연설을 했고 학생들은 이에 반응했다.

    그러고나서 불을 끄고 하얀 스크린을 비췄다. 

    이제 파도운동의 설립자이면서 창립자를 보여준다하며 스크린은 켜지고 장내는 고요해졌다.


    그것은 뉘른베르크 집회와 아돌프 히틀러의 영상이었다.


     

    론 존스는 말했다. 너희는 독일 국민처럼 개인의 자유를  훈련과  우월  그리고 순응에 맞바꿨어 것. 

    이 프로젝트는 언제든지 중단될 수 있었어. 그런데 너희는 끝까지 따랐지. 

    너희는 훈련된 사회에서 사회의 충성하는 법을 배웠어. 

    이 충성을 위해서는 자신가 다른 적을  제거했고 이것은 점차 이성화되었지.

    인간 누구나 무시당하는 두려움과 올바른 행동에 보상의 즐거움을 가지고 있지. 

    너희는 경험한거야. 나치 독일인이 저지른 과오가 너희 별반 다르지 않은 사람들이라는 것을.

    인간이 악하다는 생각. 그래서 서로에게 잘 해줄 수 없다는 불신. 

    그렇기 때문에 카리스마있는 지도자가 필요하다고 사회질서를 유지시키게 해주는...그런 믿음이.

    너희는 이런 광기에 참여했다는 사실을 지각한 순간 인정할 수 없겠지. 

    이건 내가 너희와 함께 공유할 무서운 비밀이  될거야.

     



     Die Welle( The Wave 파도, 2008년 독일영화 예고편 )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06/10 15:02:55  14.53.***.174  하라하라  424821
    [2] 2013/06/10 15:08:26  155.230.***.242  에버샤이닝  135870
    [3] 2013/06/10 15:11:42  210.108.***.173  탐욕은미덕  362192
    [4] 2013/06/10 15:34:40  110.70.***.146  못내미  395940
    [5] 2013/06/10 15:44:58  49.143.***.242  Barcelona  104677
    [6] 2013/06/10 15:46:44  112.153.***.16  페돈  298693
    [7] 2013/06/10 15:47:36  1.216.***.54  Solidaires  178083
    [8] 2013/06/10 15:54:33  59.18.***.241  Nal  424929
    [9] 2013/06/10 16:05:53  123.98.***.246  삼중잣대  410929
    [10] 2013/06/10 16:08:58  112.133.***.245  AM-4:30  301401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6358
    진짜 뜬금없는 완벽한조합. [14] 펌글 설비관리 19/10/20 02:30 15270 53
    416357
    쓰다듬어 주세요 [8] 펌글 눈물한스푼 19/10/20 02:28 11105 55
    416356
    항상 고기는 내가 잘구웠습니다 [18] 굴비아빠 19/10/20 02:18 12558 52
    416355
    아마존 창업자가 물리학과에서 느낀 재능러들과의 벽.JPG [18] 펌글 dsadsa123 19/10/20 01:38 11587 65
    416354
    대통령과 장관의 대화.jpg [16] jumpman23 19/10/20 01:35 9810 68
    416353
    펌)동생을 차마 못때리는.. [11] 펌글 뽜롸뽜뽜뽜! 19/10/20 00:43 16697 69
    416352
    노쇼의 끝판왕 [26] 펌글 눈물한스푼 19/10/19 23:44 14149 85
    416351
    사내복지는 남자만 받는건가요? [16] 펌글 허우적대는人 19/10/19 23:24 18131 67
    416350
    (스압)과학자가 말하는 우리의몸 풀버전강의:현대물리가 밝힌 자연의기괴함 [24] 펌글 dsadsa123 19/10/19 23:07 13021 72
    416349
    2년 전 노쇼 크라스 [26] 도촬아재디키 19/10/19 22:51 22040 72
    416348
    용돈을 받고 싶었던 백수남편.jpg [34] 펌글 IQ 19/10/19 22:38 21965 67
    416347
    아라비안 나이트 원작 소설을 읽기 힘든 이유.jpg [23] 펌글 IQ 19/10/19 22:34 17865 86
    416346
    지킬것만 잘 지키면 되는 마왕님 만화 [19] 펌글 급소베기 19/10/19 21:02 15171 83
    416345
    유쾌한 조나단 [18] 펌글 눈물한스푼 19/10/19 19:47 19422 95
    416344
    전설의 순살 바베큐 [15] 펌글 감동브레이커 19/10/19 19:28 24230 92
    416343
    펌)문신충 레전드jpg [56] 앵쯔 19/10/19 18:50 28488 82
    416342
    토크쇼 출연한 조커.jpg [17] 펌글 빨주노초파남자 19/10/19 17:58 28508 84
    416341
    귀여운 도구들 [17] 펌글 4일 사원아 19/10/19 17:46 22279 92
    416340
    세계 최고보안등급 교도소 [25] 펌글 설비관리 19/10/19 16:49 29256 99
    416339
    욕주의)개꼰대 아빠 버릇 싹 고쳐놨다.jpg [45] 앵쯔 19/10/19 16:29 25367 90
    416338
    복근운동법.jpg [59] 펌글 IQ 19/10/19 16:19 27372 98
    416337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97.GIF [50] 방콕고양이 19/10/19 14:57 11093 101
    416336
    금수저 흙수저 차이 [42] 펌글 푸하하하!! 19/10/19 14:41 26190 129
    416335
    음악 앨범 커버에서 여성들을 삭제한 이란 [27] 펌글 QuietLife 19/10/19 14:36 25464 94
    416334
    유니클로 TV 광고와 인터넷 광고영상 다른 듯 해요. 장난치네. [41] Lynn 19/10/19 12:43 18068 99
    416333
    태풍 온 김에 방사능 13톤 방류하는 영상 퍼진 일본 트위터 반응 [24] 펌글 울랄라대마왕 19/10/19 12:32 24208 107
    416332
    끼 부리는 멤버를 보는 다른 멤버들의 표정 모음.gif [35] 펌글 IQ 19/10/19 11:58 27896 126
    416331
    약스압) 주식에 중독된 주부.jpg [41] 펌글 IQ 19/10/19 11:49 25631 139
    416330
    아이가 첫 단어를 떼는 순간 [18] 펌글 감동브레이커 19/10/19 11:31 20908 102
    416329
    펌] 책이없는 서점 [22] 펌글 뽜롸뽜뽜뽜! 19/10/19 11:04 19809 1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