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103485
    작성자 : loveontop (가입일자:2013-01-29 방문횟수:407)
    추천 : 570
    조회수 : 76443
    IP : 211.201.***.96
    댓글 : 37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3/03/22 19:40:19
    원글작성시간 : 2013/03/22 00:36:44
    http://todayhumor.com/?bestofbest_103485 모바일
    컬투쇼 쌍수녀 사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txt

    뒷북이겠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도 오유인들은 모두 착하니꽈 이해해줄꼬야

    오늘 너무너무 힘든 날이었는데 집에 오는 길에 이거 보면서 계속 키득키득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랑하는 오유인들과 공유~ 찡긋

     

     

     

     

     

    안녕하세요. 집에서 놀고있는 22살 꽃다운 처녀에요. 여러분 안늉?

    사연얘기하기 앞서서 꼭 익명부탁드립니다..

    왜냐면 성형했거든요.ㅋ


    이건 제가 수면마취로 쌍수(쌍커풀 수술) 했을때의 얘깁니다.

    눈에 밑그림을 다 그리고 수면마취를 한다고 간호사 언니가 링거를 들고왔어요.

    그걸보며 제가 걱정을 담아서 물었죠.

    " 저 오늘 잠 많이 자고 왔는데.... 잠들수 있을ㄲ... "

    .....잠들었어요.


    한참 꿈속에서 허우적대고 있는데, 꿈안에 나오는 사람들이 다 검정색이었어요.

    무섭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해서 두리번거리고 있는데

    저 멀리 빨간코트를 입은 꼬마가 서 있더군요.

    어릴때 제가 좋아하던 코트인걸 봐서 그 꼬마가 저 같았어요.

    허겁지겁 꼬마를 따라가는데 꼬마가 황금색 건물에 황금색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한없이 올라가는겁니다.

    그래서 아. 지금 나는 내가 성공하고싶어하는 내 욕망을 들여다 보고 있는거구나.. 생각하고 있는데

    그순간 마취가 깼어요.

    그리고 입이 열리고 생각했던게 입밖으로 튀어나왔어요.


    " 여긴, 내 내면세계다!!!!!!!!!!!!!!!!! "


    의사랑 간호사 언니들이 웃기 시작했어요.

    얼굴에 점을 빼야돼서 수면마취 링거를 세게 한방 더 맞았어요.

    다시 내면세계로 돌아가서 허우적거리다가.

    본수술을 시작해야해서, 간호사 언니가 제 얼굴을 차가운 스킨으로 닦아주며

    저를 깨웠죠.

    저는 비몽사몽 천천히 일어나고 있었어요.


    그때 의사선생님이 잠시 의자에 앉아 점심얘기를 하시더군요.


    " 김간호사. 뭐 먹을래? 자장면? 오므라이스? "

    전 대답했죠.

    " 오므라이스. "

    의사선생님은 당황하신듯 하더니 재차 물으셨어요.

    " ..........김간호사....뭐먹을래? "


    전 또 대답했어요.

    " 나는 오므라이스. "

    김간호사언니는 고개를 못들고 웃기 시작했어요.


    " ....김간호.. "

    " 나는 오!므!라이!스!!!!!!!!!!!!!!!! 오므라이스!!!!!!!!!!!!!!! "

    갑자기 억울하고 서러워지기 시작하더군요. 왜 나는 안물어봐. 나도 배가 고픈데!!!

    오므라이스!!!!!!!!!!!!!!!!!!!!!!!!오므라이스!!!!!!!!!!!!!!!!!! 소리를 지르며 울부짖었어요.

    머릿속으로는 나 왜이러는거지?! 혼란스러워 하면서도 계속 오므라이스를 부르짖었죠.


    ........결국 의사선생님이 배달요리책을 덮고

    저에게 미안하다며 오므라이스 사주시겠다고 약속하고 난 후에 울음을 그쳤어요.

    마취의 기운은 쉽게 가시지 않았어요.

    오므라이스 이후로 계속해서 의사선생님과 간호사언니들에게 말을 걸기 시작했어요.


    " 제가 어렸을 때... 어머니가 저를.....때리셨거든요. 학습지 안했다고요...

    그깟 학습지가 뭐라고... 눈물이 나오네요.

    울면 쌍커풀이 이상하게 되겠죠?

    ............마치 간호사 언니처럼??

    헐, 지금 내가 뭐라고 말한거지? 내 입이 왜 마음대로 움직여?! 죄송해요.

    의사선생님 코수술한건 절대 말하지 말아야지. 헉!!!!!! 죄송해요.

    의사선생님 코 수술 너무 티나요. 코에 라텍스를 집어 넣으셨나.

    그리고 콧속에 코딱지 있어요. 더럽게.

    헉....죄송해요. 말하려던게 아니었어요!!!

    김땡땡!!! 정신차려라!! 넌 아주 못된년이야!! 입을 닫아!! 죄송합니다!!!! "


    생각이 그대로 입밖으로 튀어나왔어요.

    의사선생님은 묵묵히 제 눈에 작업을 하시다가 화가 나셨는지

    학교에서 공부할때에나 그렇게 질문하라며 타박을 하셨습니다.


    점점 제정신으로 돌아오면서 저는 대역죄인이 되었어요.

    의사가 눈을 올리라고 하면 " 네!!! "

    간호사 언니가 뭐 하라고 하면 " 예!!!! " 최선을 다했죠.


    그렇게 수술이 끝나고 집에 가는길.


    버스를 타려고 엄마와 함께 병원에서 나와서 걷는데

    서서히 마취가 풀렸어요. 눈이 불타는 느낌이 났어요.

    눈에 뭘 집어넣었는지 시야가 뿌얘서 아무것도 안보였어요.

    곧 버스가 도착해서 저는 막 달려갔죠.

    앞이 잘 안보여서 몰랐는데 엄마말에 의하면

    사람들을 밀치고 새치기해서 버스에 올라탔다고해요.

    뒤에있는 사람들이 얼굴을 구기고 저와 엄마를 노려봤대요.

    그래서 엄마가 사과한다는걸..

    " 죄송해요.. 우리애가 좀...........아파서.... " 라며 뉘앙스를 구리게 사과하셨어요.

    저뿐아니라 줄서있던 분들이..

    ..............제가 장애가 있다고 생각하게 된거죠.

    올라타는데 어떤 아저씨가 앉아있던 남학생에게

    이 학생 앉게 자리좀 비켜달라며 저를 앉혀주시기 까지 했어요.

    .........이왕 앉은거.

    저는 뜨거운 눈을 식히기위해 창문을 열고 가고 있었어요.

    그런데 곧, 자리를 양보해준 아저씨가

    " 아가야. 혹시 아저씨가 창문을 닫으면 안되겠니?? " 라며 조심스럽게 물어오시더군요.

    제가 스무살이었는데요!!! 아가야!!!!!!!! 라면서!!!!!!!!

    그것도!!!!! 혹시 못알아들을까봐 아주 천천히!!!!!!! 창문을 가리키시면서!!!!!

    창문을 여는 제스쳐도 하셨어요!!!!!!!!!!!

    저는. 아저씨의 기대에 보답하기위해.


    " 싫다!!!!!!!!!! 나 덥다!!!!!!!!!!!으으에에에에에에 " 라면서 팔을 흔들었습니다!

    아저씨는 깜짝놀라시면서, " 어이쿠. 미안하다! " 라면서 제 머리를 쓰다듬으셨고!

    저는 그 기세로 집 가는 내내 팔을 흔들었어요!

    저를 본 어머니는 맨 뒷자리로 가셔서 조용히 저를 모르는척 하셨죠!

    차라리 다행이었어요!!


    한참을 달려서 집에 도착했어요.

    강아지가 반가워서 나오더라구요.

    운동화 끈을 푸르려고 앉았는데.

    강아지가 그제서야, 제 얼굴을 보더니 경기를 일으키면서 짖기 시작했어요.


    .....................저는 속상했어요.


    방으로 들어가서 문을 닫고 잠이 들었죠.


    수술이 망한것같아 기분이 더러웠어요.

    한참 자다가 목이 말라 방문을 열고

    " 엄마. 물좀 " 이라며 기어 나갔어요.

    엄마방에 있던 강아지가 저에게 달려왔어요.

    저는 강아지를 안아들려고 했죠.

    그런데 강아지가 갑자기 짖기 시작하더니, 맹렬히 다가와 제 무릎을 물었어요.


    도둑이 아닌데!

    나는 도둑이 아닌데!!!! 눈이 부었을 뿐인데!!!!!!!!


    누나라고 몇번을 말했는데!!!

    강아지는 제 무릎을 놓아주지 않았어요!


    매일!

    방문을 열때마다!!!!

    화장실에서 나올때마다!!!!!!

    강아지는 저를 물었어요!


    붓기가 빠질때까지요!!!!!!!!!!!!


    끝이에요.


    성형수술은 정말 잘됐고.

    말하지 않으면 사람들이 몰라요. ㅋ

    새 인생을 살고있습니다. 고마워요 의사선생님.

    풀리면 재수술하러 또 갈께요.


    (컬투쇼사연에서 펌)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3/03/22 00:41:22  61.99.***.38  꽃찡  365105
    [2] 2013/03/22 01:08:23  211.246.***.70  서슬푸른달  194167
    [3] 2013/03/22 02:02:30  59.19.***.143  KwonE  48092
    [4] 2013/03/22 04:08:23  136.159.***.252  흔녀라도  396048
    [5] 2013/03/22 08:16:14  119.194.***.177  버거킹  260891
    [6] 2013/03/22 10:39:57  223.62.***.133  찌질한슬래머  277291
    [7] 2013/03/22 11:06:32  58.237.***.56  기나긴-무명  284722
    [8] 2013/03/22 11:07:28  221.147.***.162  우겔레  377188
    [9] 2013/03/22 14:15:54  117.111.***.32  qetuoadgj  133942
    [10] 2013/03/22 18:38:38  116.68.***.215  옥탑방라디오  233189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6152
    개미 집단 중 25%가 노는 이유 [13] 펌글 허우적대는人 19/10/15 11:27 11281 54
    416151
    음주운전 레전드.legend [12] 펌글 야근하면흐콰 19/10/15 11:13 17392 56
    416150
    심심풀이로 볼만한 움짤들 모음 594.GIF [37] 방콕고양이 19/10/15 10:58 4340 58
    416149
    환장의 콜라보 (시신수습주의) [34] 도촬아재디키 19/10/15 07:42 22231 90
    416148
    ???? : 설리 살려내라 악플러새끼들아.jpg [38] 앵쯔 19/10/15 06:37 18275 117
    416147
    고양이 : 이거 누르면 따뜻해지는거 같더라 [9] 펌글 감동브레이커 19/10/15 05:52 14794 88
    416146
    설리 사망... 극단적 선택 가능성... [28] 창작글 RedIce 19/10/15 05:20 21302 88
    416145
    원조 미국의 할로윈 리뷰 (용두사미 주의) [21] Nokubura 19/10/15 04:20 20414 85
    416144
    아빠 어디서 일해? [16] 창작글 3일 봉골레맛스타 19/10/15 04:20 19607 89
    416143
    닭 도축 장면.gif [27] jumpman23 19/10/15 03:59 27583 83
    416142
    도망치는 해변의 물개를 생포해서 [8] 펌글 눈물한스푼 19/10/15 01:52 17825 103
    416141
    치약으로 모기 잡는 법.jpg [39] 펌글 IQ 19/10/15 01:34 23881 95
    416140
    [통통한만화] 소심곰편 [25] 창작글 톤톤♥ 19/10/15 00:57 9751 101
    416139
    유니클로 근황.jpg [24] 앵쯔 19/10/15 00:30 28250 101
    416138
    헬스장 피티 끊었는데 살찐 여초회원.jpg [41] 펌글 바보궁디Lv6 19/10/15 00:19 29727 106
    416137
    촬영 기법류 [6] 치치와보리 19/10/15 00:11 21466 88
    416136
    서장훈 팩폭.jpg [14] jumpman23 19/10/15 00:10 26203 100
    416135
    경찰, 연예인 설리 사망 신고 접수 [104] 반백백마법사 19/10/14 22:41 37292 85
    416134
    노라조의 '카레' 뮤비를 본 인도인.jpg [22] 펌글 IQ 19/10/14 20:27 58962 98
    416133
    5년 사귀다 헤어진 커플의 술자리.jpg [51] 펌글 라바나 19/10/14 20:24 35668 109
    416132
    풋살장을 예약했는데 초등학생들이 놀고있는거야.jpg [15] 펌글 IQ 19/10/14 20:13 28068 124
    416131
    약스압) 정신병 걸릴 것 같은 몰래카메라.jpg [35] 펌글 IQ 19/10/14 19:59 25474 130
    416130
    우등생이 일진들을 한방에 처리해버리는 방법.webtoon [15] 펌글 감동브레이커 19/10/14 19:40 27680 118
    416129
    현실 도네 받는 송가인.gif [16] 펌글 IQ 19/10/14 17:31 40367 106
    416128
    오유인에게 없는 걸 가진 멘사 아이 [26] 댓글캐리어 19/10/14 15:02 32835 152
    416127
    본인 결혼 사실을 인터넷 기사로 알게 된 연예인.jpg [19] 펌글 3일 자셔 19/10/14 14:17 41430 130
    416126
    케냐의 엘리우드 킵초게 마라톤 마의 2시간벽 깨는 순간 [26] 치치와보리 19/10/14 13:48 28797 125
    416125
    친하긴한데 잘 안맞는 타입.gif [4] 과일쥐 19/10/14 13:30 38005 131
    416124
    후쿠시마 방사능 폐기물 결국 유실 되었답니다. [67] 싼타스틱4 19/10/14 12:59 33877 143
    416123
    일본 여자교도소 썰 만화 [26] 펌글 허우적대는人 19/10/14 12:41 38454 1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