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코로나19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aby_24738
    작성자 : 피그말리온Ω (가입일자:2011-11-28 방문횟수:129)
    추천 : 2
    조회수 : 1848
    IP : 187.161.***.72
    댓글 : 30개
    등록시간 : 2020/02/07 19:47:39
    http://todayhumor.com/?baby_24738 모바일
    육아로 인한 이사 고민이에요.
    옵션
    • 외부펌금지
    안녕하세요.
    30대 중반의 두 아이 아빠입니다.
    저는 지금 회사원이고 와이프는 가정주부로 지내고 있습니다.
    첫째는 29개월이고 둘째는 이제 태어난지 한달이 되어가네요.

    와이프가 둘째가 태어나기 두달 전부터 처갓집에서 계속 생활하고 있고, 출산 후 조리원을 나와 친정에서 계속 산후조리하며 첫째, 둘째를 보고 있습니다. 첫째는 현재 처갓집 근처에 어린이집을 다니고 있는 상황이구요.

    올해 말에 이제 이사를 가야하는데 와이프가 친정 근처로 이사 오자고 하네요.
    현재 집은 회사까지 차 타고 10분거리에 있고 처갓집은 한시간 거리, 본가는 세시간 거리입니다.

    친정부모님께서 많이 도와주시는 편이고 애기들을 무척 좋아해주십니다.
    아버님, 어머님은 두분 다 일 하고 계시며 아버님이 비교적 빨리 퇴근을 하시고, 어머님은 자영업을 하셔서 늦게 시작하셔서 늦게 퇴근하십니다. 
    저는 퇴근을 7시쯤 하는 편이구요.

    와이프는 애기 둘을 혼자 돌보기가 힘들다고 친정으로 오자고 하는데, 그 마음을 모르는 건 아닙니다. 그래서 집에 오면 첫째를 잘 돌봐줄려고합니다. 친정 근처에 살면 저희가 도움을 많이 받아 좋지만, 아버님,어머님이 힘드신건 분명하고 죄송해서 부담이 되네요.

    여기까지만 생각해서는 친정 근처에 사는게 낫다고 생각은 합니다.(아버님,어머님이 많이 도와주실려고 하는 편이구요.)

    그런데 제가 지금까지 해외출장이 분기별에 한번씩 2주간 다녀왔구요. 현재도 해외출장중인데, 와이프가 너무 힘들다고 친정 근처로 이사오자고 하네요. 임신 중반부터 계속하던 얘기입니다.
    와이프가 오자고 하는 하는 이유는
    1) 애기들 교육문제
    - 현재 살고 있는 곳보다 교육하기 좋은 환경
    > 이 부분에 있어서는 현재 살고 있는 곳에 계속 살 생각은 저도 없습니다. 회사에서 조금만 멀어져도 훨씬 나아지거든요.
    2) 두 아이를 감당하기 어려움
    - 어린이집 하원 후 제가 퇴근하기 전까지 돌보기 힘들다고 하는 것입니다.

    제가 걱정하는 부분은 현재 친정에 살고 있어도 이렇게 힘들어하는데 친정 근처에 산다고 해서 나아질까라는 생각이 있습니다.

    저의 상황은 몸을 많이 움직이는 일을 하고 있으며 친정근처에서 출퇴근을 하게되면 6시에는 일어나 나서서 운전해서 출근하여 퇴근하게되면 집에 8시반에 도착하게 됩니다.
    (이미 신혼생활 때 타지역에서 5시반에 일어나 출근해서 9시에 집에 들어오는 생활(버스 출퇴근(1번 환승))을 2년간 경험하였습니다.)

    저도 무척이나 애기들을 좋아하고 와이프를 도와주고 싶습니다. 하지만 이사를 가게 되면 물리적인, 경제적인 제약으로 매일 집에 가는 것이 부담이 됩니다.(버스로 하게되면 신혼때와 출퇴근시간이 비슷하나 2번 환승)
    그래서 이사를 간다고 생각하면 매일 못 가고 회사 사택생활을 해야하며 수요일에 한번은 집으로 갈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결국 제가 떨어져 살아야한다는 부분이 가장 크고, 아버님,어머님이 힘들꺼라는 점 때문에 고민이 됩니다.

    어디로 이사를 가는게 맞는지 모르겠네요.
    1)친정집 근처
    - 회사까지와 거리가 약 60km
    - 출/퇴근 문제

    2)회사가 있는 지역의 교육환경 좋은 동네
    - 회사까지 약 15km
    - 제가 퇴근하기 전까지 와이프가 도움 받기 어려움.

    제가 가기가 싫은지 너무 주절주절하며 하소연해보네요.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20/02/07 22:04:48  121.165.***.251  재끼  734443
    [2] 2020/02/20 21:54:15  175.193.***.24  옥다름희  329506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4819
    광고비 투자해도 부족한 힘든요즘시기 다른곳에 투자했네요 [3] 조선의탈모 20/06/06 08:23 696 3
    24818
    육아게 입성 [6] 외부펌금지 북극곰국 20/06/05 22:19 724 12
    24817
    어린이집 질문드려요. [2] 창작글 새삶살기 20/06/05 12:54 648 0
    24815
    애 키우면서 행복한 순간 중 하나 [2] 현교아빠 20/05/31 09:15 1234 9
    24814
    6살 발톱좀 봐주세요. [5] eve 20/05/30 14:19 1440 1
    24812
    입덧지옥ㅠㅠ다들 어떻게 겪으셨나요 [28] 안소금 20/05/22 18:21 1201 4
    24811
    전동퀵보드 나이제한 둬야 맞는거 아닌가요 [2] 미생말고파생 20/05/21 18:20 1031 1
    24810
    43개월 아들이 드디어 사랑한다고 말했어요..! [8] 창작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블랙하우스 20/05/16 23:32 1667 23
    24807
    생일잔치 준비물...도와주세요ㅠㅠ [15] elkip 20/05/13 00:35 1000 1
    24804
    저 좀 응원해주세요..둘째기다리는중ㅠㅋ [14] 토파즈 20/05/11 17:12 1057 2
    24803
    6세 아이 그림입니다 [12] TeamDKs 20/05/10 11:32 1660 13
    24802
    아이와함께 울릉도살이 하고있습니다 [14] 오징어슛 20/05/09 16:45 1533 3
    24801
    어쩔 어쩔 [6] staccato 20/05/06 21:12 1124 11
    24799
    [아이자랑] 초1 어린이 유튜브 스타 만들기 새벽의야생마 20/05/05 10:45 727 2
    24798
    임신 33주차...입원 중 ㅠㅠ [2] 아모레미오 20/05/05 04:33 1306 14
    24797
    분유용 전기포트에 자꾸 먼지?같은게 보여요(사진첨부) [8] PreTender 20/05/05 01:01 1314 0
    24795
    인천 미추홀구에서 5살 아이를 고문살해한 사건보니 너무 괴롭네요 [3] 닥터하우스 20/04/30 22:27 1483 1
    24794
    애가 둘인데.. [10] 딱똭 20/04/30 21:47 1423 4
    24792
    잠투정이 심한 아기 ㅠㅠㅠ [17] 언젠가대박 20/04/26 23:43 1507 3
    24791
    육아지원금 잘 알려주는 페이지 공유 가능한가요 ? [4] 유기농맛사과 20/04/24 17:50 857 1
    24790
    고민 및 질문) 순한아기 어떻게 가르치시나요?? [8] 됐어이리와 20/04/23 17:56 1359 5
    24789
    아빠의 취미가 사진이면 좋은점 (네번째) [4] 신사멍멍이 20/04/21 01:19 1490 7
    24787
    아빠의 취미가 사진이면 좋은점 (세번째) [11] 창작글 신사멍멍이 20/04/20 16:26 1318 8
    24786
    임신한 돌부처 와이프를 위한...? [3] 박거영 20/04/20 16:12 1687 0
    24785
    집콕중 낚시 조기 교육 합니다 창작글 빵떡님 20/04/19 20:06 862 1
    24784
    조카선물 고민중입니다 추천해주세요ㅠㅠ [9] 창작글 연묵 20/04/18 22:51 982 0
    24783
    보험.. 꼬마아줌마 20/04/18 05:48 619 0
    24782
    태아보험이요.. [11] 창작글 옆집도라이 20/04/17 15:24 1066 0
    24781
    아기가 아빠랑 안자려해요 도와주세요 ㅜㅜ [8] RET 20/04/14 21:36 1519 1
    24780
    아이랑 집에서 같이 할 만한 것들 추천 [1] 댓글캐리어 20/04/13 20:04 780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