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aby_24619
    작성자 : 행복이야기_ (가입일자:2019-03-09 방문횟수:117)
    추천 : 0
    조회수 : 382
    IP : 14.32.***.98
    댓글 : 0개
    등록시간 : 2019/10/01 17:23:47
    http://todayhumor.com/?baby_24619 모바일
    아름다운 부녀 이야기~
    옵션
    • 펌글
    판사용1.jpg
     
    - 아름다운 부녀 이야기 -
     
    오랜만에 버스를 탔다.
    빈자리가 있어 기분 좋게 앉았는데 잠시 뒤 스물 한 두 살로 보이는 예쁘장한 여학생이 버스에 올라탔다.
    그리고는 내가 앉은 좌석의 손잡이를 잡고 섰다.
     
    뽀얀 피부에 단아한 옷차림 한눈에 봐도 귀하게 자란 분위기가 느껴졌다.
    흘끔흘끔 그 학생을 보고 있는데 버스가 횡단보도 신호 때문에 멈췄다.
    창 밖으로 눈길을 돌리니 남루한 옷차림의 아저씨가 상자를 잔뜩 실은 손수레를 절룩거리며 힘겹게 끌고 있었다.
     
    그 모습을 보고 뒷자리에 앉아 있던 아주머니와 아저씨가 말씀하셨다.
    “참 불쌍하기도 하지. 쯧쯧.”
    “그러게. 몸도 성치 않은 사람이 날도 추운데 고생이 많네.”
     
    그 순간 내 옆에 서 있던 그 예쁜 여학생이 창문을 열고 “아빠” 하고 큰소리로 부르는 것이었다.
    사람들은 설마 하는 눈초리 창 밖을 내다보았다.
     
    손수레를 끌던 아저씨는 걸음을 멈추고 버스를 바라보며
    “이제 집에 가니?”
    “네, 아빠. 그런데 옷을 왜 그렇게 얇게 입고 나오셨어요? 감기 들면 어쩌려고요.”
    딸을 보며 아저씨가 웃음 짓는다.
    딸도 아빠를 보며 웃는다.
     
    그 웃음에서 빛이 난다.
    아저씨는 많은 사람 앞에서도 당신을 부끄러워하지 않는 딸이 고맙고 흐뭇하신 모양이다.
    그렇기에 추운 날에도 사랑스런 딸자식을 위해 불편한 몸을 이끌고 나오신 거겠지.
    버스 안이 조용해졌다.
    모두 똑같은 생각을 하고 있나 보다.
     
    ‘이 아이,
    얼굴 만큼이나 마음도 곱다'라고…
    어느새 내눈에서는 눈물이 글썽였다.
     
    - 좋은글 中 -
     
    ------------------------------
     
    ★ 행복이야기 좋은글,명언 더알아보기 ★
     
     
     
     
     
     
     
     

    출처 http://happystory.storyshare.co.kr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24627
    기억하세요,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펌글 행복이야기_ 19/10/14 11:49 73 1
    24626
    마이비 유아세제 타임딜 하나봐요 외팔이 19/10/14 10:42 59 0
    24625
    잘때 할머니랑만 자는 아기 [5] 슈깅 19/10/12 01:13 508 0
    24624
    2살 조카 선물.. [6] 충동구매 19/10/06 22:27 625 0
    24621
    드디어 밤수 안뇽~~했어요. [2] 모닝꿀똥 19/10/02 21:49 572 2
    24620
    저 오늘 4시간 동안 단유했어요 [3] 우리다같이놀자 19/10/01 17:59 598 1
    아름다운 부녀 이야기~ 펌글 행복이야기_ 19/10/01 17:23 383 0
    24618
    촉감놀이 시작 뭐가 좋을까요? [7] 미어캣두마리 19/09/30 13:02 672 2
    24617
    요즘 뒤집기 연습중이라 피곤한지 더 꿀잠자요 ㅋ [2] 미어캣두마리 19/09/28 23:26 572 3
    24615
    죽음보다 강한 사랑~ 행복이야기_ 19/09/27 18:23 519 2
    24614
    아기 자는게 천사같아요 [7] 연쇄방구마 19/09/27 06:41 811 5
    24613
    바운서 대신 육아용품 뭐가 좋을까요? [5] 미어캣두마리 19/09/24 22:42 898 0
    24612
    머리 많이 흔들리면 위험한거 맞죠? [4] 미어캣두마리 19/09/24 22:41 794 0
    24611
    사레들릴경우 어떻게 조치하는게 좋을까요? [3] 미어캣두마리 19/09/24 09:30 510 1
    24610
    아기 배꼽 모양은 바뀌기도 하나요? [7] 허벅지킹 19/09/23 12:24 644 1
    24609
    아이 이름으로 통장 만드시나여? [9] 본인삭제금지 elkip 19/09/20 21:58 1102 1
    24608
    아기 푸푸 침뱉는거 [14] 미어캣두마리 19/09/19 23:52 1267 0
    24607
    어느 어머니의 말씀~ 펌글 행복이야기_ 19/09/19 19:06 614 1
    24604
    이거 웃기네요 ㅋㅋ 펌글 레몬스무디 19/09/12 22:23 2999 1
    24603
    생후 35일 아가 키우고 있는데 너무 괴로워요 [23] Suntory 19/09/11 11:49 2453 10
    24602
    날씨가 흐리면 잠을 더 잘 자나요? [7] 우리다같이놀자 19/09/11 07:39 779 1
    24601
    압타밀 프로푸트라 2단계(오늘 개봉) 나눔합니다~ 창작글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똑순맘 19/09/10 21:04 412 0
    24599
    나도 한입만 달라고 했더니 [1] 창작글 놀러왔냐 19/09/09 12:47 1042 0
    24598
    아기랑 같이 가는 첫 명절이라 떨리네요 [5] 우리다같이놀자 19/09/08 22:01 1064 0
    24597
    분유 필요하신 분! [8] 베스트금지베오베금지본인삭제금지외부펌금지 똑순맘 19/09/08 20:17 652 2
    24596
    이유식 만드는 시간?(후기 이유식 질문) [6] 본인삭제금지 시모네타 19/09/07 16:20 824 0
    24594
    아기매트는 어디꺼 많이 쓰나요? [13] 베오베금지 미어캣두마리 19/09/06 11:16 1136 0
    24593
    출산하고 언제쯤 몸 예전으로 돌아오나요? [8] 허벅지킹 19/09/04 16:00 1503 1
    24592
    기저귀 갈 때 책을 줬거든요 [3] 우리다같이놀자 19/09/01 10:13 1355 10
    24590
    아가들 언제부터 잘 웃나요? [20] 하얀마녀 19/08/31 09:46 1428 2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