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오유인페이지
    개인차단 상태
    돌거인님의
    개인페이지입니다
    가입 : 04-09-05
    방문 : 2435회
    닉네임변경 이력
    회원차단
    회원차단해제
    게시물ID : animation_439385
    작성자 : 돌거인 (가입일자:2004-09-05 방문횟수:2435)
    추천 : 5
    조회수 : 250
    IP : 115.21.***.201
    댓글 : 5개
    등록시간 : 2019/02/26 20:04:26
    http://todayhumor.com/?animation_439385 모바일
    선 굵기에 대한 이야기
    <div>언제나 그렇지만 독자연구를 담고 있습니다. 비판적으로 받아들여주시면 좋겠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만화는 선의 예술이고 만화를 동경하여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을 때 가장 먼저 고민되는 부분은 선의 모양, 선의 굵기 등일겁니다.</div> <div><br></div> <div>저도 그랬기에 별 뻘짓을 다해보면서 깨달은 몇 가지를 써 보려고 합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1. 디지털 작업환경</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div> <div><br></div> <div>클립스튜디오가 포토샵보다 압도적으로 편합니다. 브러시 각각의 선 굵기, 농도, 불투명도에서 사용할 필압곡선을 따로따로 지정할 수 있습니다. </div> <div><br></div> <div>포토샵에서는 되지 않는 기능입니다. 저는 포토샵을 버전 5.5 나왔을때부터 배우고 사용했지만 아직까지도 이걸로 그림을 제대로 그릴 수가 없습니다.  포토샵에서 벗어나세요.</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필압곡선을 만질 때 중요한 것은 최대굵기가 어느정도의 필압에서 나오냐를 결정하는 것입니다. 펜의 종류에 따라서 세게 눌러서 사용해야 할 때도 있고, 약한 압력으로만 사용하는게 편하기도 하기 때문입니다.</div> <div><br></div> <div>저의 경우 에어브러시는 강하게 찍어눌러 사용하기도 하기 때문에, 필압조정을 거의 하지 않았지만, 보통 펜의 경우 </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6355e002541391f49a2b6ad3e8f962edb31__mn22945__w903__h595__f57814__Ym201902.png" width="800" height="527" alt="캡처_2019_02_26_18_46_32_920.png" class="chimg_photo" style="border:none;" filesize="57814"></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이런 식으로 곡선을 조절합니다. 이렇게 조절하면 압력의 75%만 되어도 최대굵기가  나옵니다. 불필요하게 선이 굵어지는 것을 방지합니다.</div> <div><br></div> <div>오른쪽 최소치 조절은, 만약 최대필압조절을 했음에도 선굵기 조절이 힘들 때 키워 사용합니다.  </div> <div><br></div> <div>저의 경우 채우기 펜에 필압을 켜서 쓰려고 하니 조절이 너무 힘들어서, 거의 70정도에 놓고 썼습니다. </div> <div><br></div> <div>그러다가 점점 타블렛이 익숙해지고 선굵기 조절이 수월해지면서 점점 떨어트려 지금은 0에 놓고 씁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2. 선 굵기 조절은 얼마나 해야 하는가</div> <div><br></div> <div>선 굵기를 컨트롤하는 것은 분명 중요합니다. 타블렛이 없을때 벡터로 선을 따본 적이 있는데,  선 굵기 변화가 없으면 뭔가 빠진 느낌이 분명 드는건 맞습니다.</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744751f878403914425a80138408b72fa13__mn22945__w737__h710__f54705__Ym201902.png" alt="캡처_2019_02_26_18_52_05_121.png" style="border:none;width:480px;height:462px;" filesize="54705"></div><br></div> <div><br></div> <div>하지만 제가 지금까지 관찰한 결과로는, 다이나믹한 선굵기의 변화가 꼭 그림의 필요조건은 아니었습니다.</div> <div><br></div> <div>좋아하는 애니 일시정지하고 선의 두께를 관찰해보세요. 두께변화가 거의 없습니다. 애니 특성상 같은 장면을 수십 혹은 수백장 그려야 하니, 두께변화를 줄 수는 없겠지만, 그럼에도 좋은 그림은 분명 됩니다. </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7575fcf07f6cc3d49269011f8cfb3c65787__mn22945__w706__h588__f64513__Ym201902.png" width="706" height="588" alt="캡처_2019_02_26_18_55_17_2.png" style="border:none;" filesize="64513"></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최근 유명했던 아카네짱.</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7650f2a9b4e4f3e4514a2fca5164e2b6850__mn22945__w631__h524__f34920__Ym201902.png" width="631" height="524" alt="캡처_2019_02_26_18_55_34_184.png" style="border:none;" filesize="34920"></div><br></div> <div><br></div> <div>같은 맥락입니다. 겉테두리 구분을 제외하면 선굵기는 거의 불변.</div> <div><br></div> <div><b>선 굵기변화는 아주 미묘한 수준(손으로 그렸다를 알 수 있는 수준)만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b></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3. 어디가 굵고 어디가 가늘어야 하는가</div> <div><br></div> <div>가장 쉽게 생각할 수 있는 것은 이런 식입니다 : 튀어나온 부분은 두껍게, 아니면 가늘게. </div> <div><br></div> <div>그러나 실제로 그림들을 관찰하기 시작하면, 점점 이런 규칙들이 쓸모없어지게 됨을 발견합니다.</div> <div><br></div> <div>같은 종아리라도 왼다리는 튀어나온 부분을 두껍게 하고, 오른다리는 같은 부분인데 가늘게 그려버린다던가 하는 경우를 끝도 없이 만나게 됩니다.</div> <div><br></div> <div>이것으로 몇 개월을 고민하다가 결론을 내렸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  어디를 굵게 (가늘게) 하느냐를 생각하기 이전에, 선을 어디에서 끊을 것이냐를 생각한다.</b></div> <div><br></div> <div><br></div> <div>저는  예전에 한번에 많이 그릴수록 잘 그리는 것인 줄 알았습니다. 그래서  이을 수 있는 선이란 선은 모조리 한번에 그려버리려고 했죠. 그런데 문제는 선이 복잡해질수록 컨트롤이 불가능에 가까워진다는 것이었습니다.</div> <div><br></div> <div>나중에야 안 사실로는 대체로 C자 곡선,  복잡해봤자 S자형곡선까지만 한 선으로 그린다는 겁니다. </div> <div><br></div> <div>그러니까, 굵기를 컨트롤하는 것도 C,S자만큼 단순하게 하면 됩니다.</div> <div><br></div> <div>하나의 선 위에서 일어나는 가능성은</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820a7d9580b58414196b40ae90320283801__mn22945__w631__h524__f7786__Ym201902.png" alt="캡처_2019_02_26_18_57_25_920.png" style="border:none;width:480px;height:398px;" filesize="7786"></div><br></div> <div><b>1)중간이 굵다.</b></div> <div><b>2)중간이 얇고 끝이 굵다.</b></div> <div><b>3)갈수록 가늘어진다.</b></div> <div><b>4)갈수록 두꺼워진다</b></div> <div><br></div> <div><b>의 네 가지만 생각합니다,</b> 이 이상 복잡하게 하려면 끊어 그린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자연스럽게 곡선을 그리면 대개 1번이 됩니다.</div> <div><br></div> <div>*2번은 타블렛 펜으로는 조금 힘든데, 브러시 크기 변수에서 '속도'에 체크하면 편하게 그어집니다. (다만 최소치가 너무 작으면 긋는 모든 선이 2번이되므로 50이상 최소치를 주는것을 추천합니다)</div> <div>이런 선은 속도감이 느껴지므로 매끈한 팔다리를 표현할 때 좋습니다.</div> <div><br></div> <div>*3번은 선이 끊어질 때의 마무리, 4번은 마무리를 반대편에서 할 때 씁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저도 이거 쓰면서 실제론 어떤지 궁금해서 한번 그려봤습니다.</div> <div><br></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8508cc1cf4adedc48ef940dbef3cc2a47d4__mn22945__w479__h484__f15240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5_48_783.png" style="border:none;" filesize="15240"></div><br></div> <div><br></div> <div><br></div> <div>손입니다. 선을 따 봅니다.</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85873f90ba7c8a74a7099a3755d9bcee90f__mn22945__w479__h484__f17629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5_56_851.png" style="border:none;" filesize="17629"></div><br></div> <div><br></div> <div>평소보다 굵기변화가 큰 펜을 써봤습니다. </div> <div><br></div> <div>먼저 엄지손가락 마디에 선 하나.</div> <div><br></div> <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66084995c2afd482d986237ecd5e0858f__mn22945__w479__h484__f18340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5_59_768.png" style="border:none;" filesize="18340"></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점점 얇게 그려 마무리했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57d0868b6257047c7ada932d7436122f5__mn22945__w479__h484__f18336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08_568.png" style="border:none;" filesize="18336"></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522c2b38b573d445aa9af4f442a5fceed__mn22945__w479__h484__f18659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12_267.png" style="border:none;" filesize="18659"></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손등쪽 선은 소매쪽으로 두껍게 그려 마무리했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4c4441f2d1af448c88c6a42a9fbd34d28__mn22945__w479__h484__f19506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28_201.png" style="border:none;" filesize="19506"></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엄지손끝은 먼저 한쪽을 그리고</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3738e48b2d9df4823a7e28d2201ca1b03__mn22945__w479__h484__f19723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36_651.png" style="border:none;" filesize="19723"></div> <div style="text-align:left;">스케치에는 나타나지 않지만 손톱이 있다고 생각해서 이쯤에서 끊었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3589bdfbe584a4fec87cdfdfb2c4dce3d__mn22945__w479__h484__f19951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39_467.png" style="border:none;" filesize="19951"></div> <div style="text-align:left;">마디부분까지 긋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3c68b611b92fc42d082426fe3bde1e0bb__mn22945__w479__h484__f20400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48_334.png" style="border:none;" filesize="20400"></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두번째 마디끝까지 한번에 그었는데, 한번에 그을 때 적은 복잡도를 가진 선은 가능성이 몇 개 안되므로,(C자, S자, 역C자, 역S자.) 그냥 4가지중 어느 경우가 가장 나을지 전부 그어보아도 무방합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그어본 결과 역S자가 엄지손가락 살집을 표현해주어 좋았기 때문에 선택했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2f9ad9ee0b3fc4622abce557d3c53727b__mn22945__w479__h484__f20056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54_282.png" style="border:none;" filesize="20056"></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그리고 두터운 부분을 표현했는데</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7952c7b09907e04b4ceab76c894255882888__mn22945__w479__h484__f20188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36_58_32.png" style="border:none;" filesize="20188"></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튀어나온 엄지손가락 쪽 선을 지웠습니다. 가는 부분이 지워져서 <span style="font-size:9pt;">4번 유형 선 (갈수록 두껍게) 으로 변형되었습니다. </span></div> <div style="text-align:left;"><span style="font-size:9pt;"><br></span></div> <div style="text-align:left;"><span style="font-size:9pt;"> </span><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4353c98ff1f8048a09e3ffc3eb914edac__mn22945__w479__h484__f23879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08_367.png" style="border:none;" filesize="23879"></div> <div style="text-align:left;">중지를 표현하려는데 스케치가 애매해서</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48dc55975500b4e9a99db07c634bb3356__mn22945__w479__h484__f24391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10_534.png" style="border:none;" filesize="24391"></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확실한 손 끝부분을 먼저 그었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37495ce71f69144258818601361f708cc__mn22945__w479__h484__f24692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16_949.png" style="border:none;" filesize="24692"></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중앙마디는 아까 엄지마디때와 마찬가지로 4가지 가능성 (C,S...) 중에 하나 고릅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3bb5e295cfd1a4bc0ab50b64a36e42cae__mn22945__w479__h484__f24827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24_149.png" style="border:none;" filesize="24827"></div> <div style="text-align:left;">스케치엔 없지만 손톱을 생각하면서 짧게 끊고</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274028ee2de8f418a91ce936a22df30dd__mn22945__w479__h484__f25002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37_784.png" style="border:none;" filesize="25002"></div> <div style="text-align:left;">마저 그렸습니다.</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img src="http://thimg.todayhumor.co.kr/upfile/201902/15511786317d787029b4c44f67aa496f8ed9b03151__mn22945__w479__h484__f16555__Ym201902.png" width="479" height="484" alt="캡처_2019_02_26_18_43_54_202.png" style="border:none;" filesize="16555"></div> <div style="text-align:left;">끝.</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 <div style="text-align:left;"><br></div><br></div><br></div>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9/02/26 20:11:22  175.210.***.116  설비관리  100738
    [2] 2019/02/26 21:04:03  123.212.***.251  키노=사쿠라  249595
    [3] 2019/02/26 21:35:19  125.183.***.179  장량자방  152951
    [4] 2019/02/26 22:25:57  124.5.***.142  월요일너구리  171930
    [5] 2019/02/27 01:03:37  71.225.***.181  Nokubura  46438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1053
    블렌더] generated noise 2 [3] 돌거인 19/04/22 18:38 76 4
    1052
    블렌더] generated noise [3] 돌거인 19/04/22 00:47 172 3
    1051
    요즘 하고 있는 것 돌거인 19/04/21 17:46 130 6
    1050
    [4] 돌거인 19/04/21 13:51 178 4
    1049
    안자고 뭐함? [6] 돌거인 19/04/21 01:35 219 5
    1048
    아줌마 [4] 돌거인 19/04/20 15:39 153 9
    1047
    얼마 전에 본 어떤 사진 [7] 돌거인 19/04/19 15:45 178 6
    1046
    색을 못 뽑겠으므로 컴퓨터를 대신 시킨다! [9] 돌거인 19/04/17 23:14 116 4
    1045
    어벤저스 스포일러가 돌아다닌다는 소문을 들었다 [2] 돌거인 19/04/17 01:40 184 0
    1044
    이번게 그릴 그림(?)은 [3] 돌거인 19/04/17 01:30 165 4
    1043
    블렌더]에서 색칠하는 법 [1] 돌거인 19/04/16 14:25 77 6
    1042
    대갈치기 [3] 돌거인 19/04/16 13:24 107 5
    1040
    아니 걸판 최종장은 6화분량이라고 하지않았나 [4] 돌거인 19/04/13 18:44 101 2
    1039
    사람 그리는 법.YOUTUBE [6] 돌거인 19/04/12 22:38 115 5
    1038
    블렌더] 보케 사진을 찍는 방법 [2] 돌거인 19/04/12 12:02 76 1
    1037
    빛과 조명에 대한 영상을 가져왔습니다 [4] 돌거인 19/04/10 21:22 92 4
    1036
    완성 + 블렌더로 나무 만들기 실시간 [24] 돌거인 19/04/08 22:59 114 5
    1035
    이런 느낌 [1] 돌거인 19/04/08 01:15 159 4
    1034
    블렌더]"Procedural" rocks [6] 돌거인 19/04/05 21:22 106 3
    1033
    오늘의 블렌더 [2] 돌거인 19/04/04 23:04 121 6
    1032
    어제온 신입회원 인사만 하고 탈퇴한거 실화냐 [10] 돌거인 19/04/04 12:43 140 2
    1031
    애게의 존재의의는 무엇인가 [14] 돌거인 19/04/04 11:30 105 2
    1030
    새로운 툴을 배울때 흔히 생기는 일 [4] 돌거인 19/04/03 23:52 117 3
    1029
    애게 변태 그림쟁이들이 참고해야 할 영화 [4] 돌거인 19/04/03 01:40 168 2
    1028
    만우절 stackexchange 근황 [1] 돌거인 19/04/01 13:08 130 1
    1027
    생산성 테스트를 위한 블렌더 실시간 [29] 돌거인 19/03/30 15:39 130 2
    1026
    갑자기 사라졌던 사람의 근황 [5] 돌거인 19/03/29 18:10 137 8
    1025
    블렌더의 레이트레이싱 맛좀 쬐끔만 보거라! [1] 돌거인 19/03/28 01:55 143 2
    1024
    글을 옮기려면 옮기십시오. 차단하려면 차단하십시오. [149] 돌거인 19/03/26 23:06 1908 30/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