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오유 바로가기
http://m.todayhumor.co.kr
분류 게시판
베스트
  • 베스트오브베스트
  • 베스트
  • 오늘의베스트
  • 유머
  • 유머자료
  • 유머글
  • 이야기
  • 자유
  • 고민
  • 연애
  • 결혼생활
  • 좋은글
  • 자랑
  • 공포
  • 멘붕
  • 사이다
  • 군대
  • 밀리터리
  • 미스터리
  • 술한잔
  • 오늘있잖아요
  • 투표인증
  • 새해
  • 이슈
  • 시사
  • 시사아카이브
  • 사회면
  • 사건사고
  • 생활
  • 패션
  • 패션착샷
  • 아동패션착샷
  • 뷰티
  • 인테리어
  • DIY
  • 요리
  • 커피&차
  • 육아
  • 법률
  • 동물
  • 지식
  • 취업정보
  • 식물
  • 다이어트
  • 의료
  • 영어
  • 맛집
  • 추천사이트
  • 해외직구
  • 취미
  • 사진
  • 사진강좌
  • 카메라
  • 만화
  • 애니메이션
  • 포니
  • 자전거
  • 자동차
  • 여행
  • 바이크
  • 민물낚시
  • 바다낚시
  • 장난감
  • 그림판
  • 학술
  • 경제
  • 역사
  • 예술
  • 과학
  • 철학
  • 심리학
  • 방송연예
  • 연예
  • 음악
  • 음악찾기
  • 악기
  • 음향기기
  • 영화
  • 다큐멘터리
  • 국내드라마
  • 해외드라마
  • 예능
  • 팟케스트
  • 방송프로그램
  • 무한도전
  • 더지니어스
  • 개그콘서트
  • 런닝맨
  • 나가수
  • 디지털
  • 컴퓨터
  • 프로그래머
  • IT
  • 안티바이러스
  • 애플
  • 안드로이드
  • 스마트폰
  • 윈도우폰
  • 심비안
  • 스포츠
  • 스포츠
  • 축구
  • 야구
  • 농구
  • 바둑
  • 야구팀
  • 삼성
  • 두산
  • NC
  • 넥센
  • 한화
  • SK
  • 기아
  • 롯데
  • LG
  • KT
  • 메이저리그
  • 일본프로야구리그
  • 게임1
  • 플래시게임
  • 게임토론방
  • 엑스박스
  • 플레이스테이션
  • 닌텐도
  • 모바일게임
  • 게임2
  • 던전앤파이터
  • 마비노기
  • 마비노기영웅전
  • 하스스톤
  • 히어로즈오브더스톰
  • gta5
  • 디아블로
  • 디아블로2
  • 피파온라인2
  • 피파온라인3
  • 워크래프트
  • 월드오브워크래프트
  • 밀리언아서
  • 월드오브탱크
  • 블레이드앤소울
  • 검은사막
  • 스타크래프트
  • 스타크래프트2
  • 베틀필드3
  • 마인크래프트
  • 데이즈
  • 문명
  • 서든어택
  • 테라
  • 아이온
  • 심시티5
  • 프리스타일풋볼
  • 스페셜포스
  • 사이퍼즈
  • 도타2
  • 메이플스토리1
  • 메이플스토리2
  • 오버워치
  • 오버워치그룹모집
  • 포켓몬고
  • 파이널판타지14
  • 배틀그라운드
  • 기타
  • 종교
  • 단어장
  • 자료창고
  • 운영
  • 공지사항
  • 오유운영
  • 게시판신청
  • 보류
  • 임시게시판
  • 메르스
  • 세월호
  • 원전사고
  • 2016리오올림픽
  • 2018평창올림픽
  • 게시판찾기
  • 게시물ID : bestofbest_88468
    작성자 : 샤레 (가입일자:2010-02-01 방문횟수:3213)
    추천 : 814
    조회수 : 96629
    IP : 1.247.***.19
    댓글 : 121개
    베오베 등록시간 : 2012/11/13 15:56:55
    원글작성시간 : 2012/11/13 13:50:44
    http://todayhumor.com/?bestofbest_88468 모바일
    [펌]중고딩 여자애들은 절대 건들지 마세요!!

    안녕하세요~

     

    차에 대해 뭐 지뿔도 모르지만 관심은 많은 지킬건지키자입니다!!

     

    제나이 33살...

     

    요즘 뉴스에 보면 청소년 범죄...특히 예의라고는 개미똥구녕에서나 나오는줄 아는 요즘 애들;;;

     

    네~ 저도 중학교때부터 담배, 술 했습니다!!

     

    그래도 저희 때만해도 어른이 무서웠고..

     

    어디 짱박혀서 담배 피다가 어른이 오면 끄던가 뒤로 숨기기라도 했죠!!

     

    요즘 애들 어떤가요?? 아에 대놓고 피죠~

     

    전 그런애들보면 가서 훈계를 꼭 합니다..

     

    만약 제가 다가가는데 담배를 끄거나 숨기면 가서 바닥에 침좀 뱉지말고 펴라~ 하고 옵니다만...

     

    제가 갔는데도 대놓고 피면 꿀밤정도? 주면서 훈계합니다!!

     

    그리고 항상 근처 담배꽁초를 줍게 하는데요...

     

    어제 밤..담배좀 사려고 나갔다가 저희 아파트 단지내에 있는 정자에서 담배피는 것들을 보게 됩니다~

     

    남자4명에 여자2명이더군요..

     

    역시나 다가갑니다...

     

    역시나 그냥 대놓고 핍니다-_-;;

     

    그래서 예전부터 전해오는 멘트 날려봅니다! " 너희 몇살이니?"  물었더니 아주 당당하게 18살이요!!!! 라고 하더군요;;;

     

    그래서 남자쉑이 중에서 가장 쎄보인다 싶은 녀석에게 다가가서 왼손으로 담배들고 있는 손을~ 오른손으로 얼굴을 잡고...

     

    " 이쉑이 이빨가는게 보게...자랑이냐?? " 이러니..옆에 있는 녀석들이 담배를 바닥으로 끄더군요~

     

    그래서 몇마디 더 해주고...밤이었던지라 스맛폰 후레쉬 키라고 하고 담배꽁초 줍게 했습니다..

     

    근데...여학생 둘은 그냥 의자에 앉아있더군요~ 다리도 벤치위에 떡하니 올려놓고 뭐 씹은듯한 얼굴을 해가면서요~

     

    그래서 제가 " 너희는 안줍냐?? 스팟폰 빌려주랴?? " 이랬더니..

     

    " 아이 씨팔~ 짜증나게!! " 이러더군요;;;

     

    기집애들은 때릴수가 없고...그걸 요즘 기집애들이 더 잘알죠~ 그래서 가끔 이렇게 객기부리는 기집년들이 있습니다..

     

    그러던중 한 기집애가 전화를 합니다~ 뭐 그런갑따 하고 남자애들 꽁초줍는걸 보고 있다가 아는분이 지나가서 목인사도하고 그러고 있었죠~

     

    그러던중 어디서 순찰차가 들어오더군요~

     

    제가 있는 벤치쪽으로 오길래...누가 애들 담배핀다고 주민신고했나?? 했습니다.

     

    경찰이 시야에 들어오자마자 한 기집애가 소리칩니다...

     

    " 경찰아저씨~ 이사람이에요!!!!! "

     

    엥??? 뭔소린가 잠시 멍해있는데...경찰이 같이 가잡니다...왜그러냐고 물었더니..

     

    여학생이 신고를 했다는군요...

     

    제가 자기 가슴이랑 엉덩이를 만졌답니다;;;;

     

    말이 안나오더군요...이걸 어떻게 받아드리고 이해해야하지????????????????????????

     

    일단 오랜만에 빽차타고 갔습니다.

     

    그리고 설명했죠...

     

    내가 이쉑이들 담배피는걸 보고 가서 말로써 훈계를 좀 했다! 그리고 근처 담배꽁초 줍게한게 다다!! 이게 잘못이냐?!

     

    하지만 경찰은 여학생의 진술이 있기에 그냥 보내줄수 없답니다..

     

    여학생 진술은 제가 담배 찾는다고 몸을 더듬다가 가슴이랑 엉덩이를 만졌다고 썼다는군요ㅡㅡ

     

    그래서 제가 " 와보셨으니 알것 아니오!! 거기 베드민턴장에 있는 벤치라 가로등도 밝고..한명도 아니고 남학생4명, 여학생2명이나 있는데 제가 그런짓을 어떻게 합니까!! 저도 딸을 둘이나 키우는 아빤데 그런짓 할것 같습니까!!! "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러던중 와이프가 왔고...아까 목인사했던 분에게 전화를 했습니다...와서 증인좀 서달라고...

     

    경찰은 남학생과 여학생을 분리해서 진술서를 다시 작성시키고..남학생들에게 추궁을 하더군요. 진짜로 그런일이 있엇는지~

     

    전 암말도 없이 그냥 앉아있었습니다.. 성질도 났지만...참 세상 뭣같아졌구나라는 생각이 더 많이 들더군요.

     

    그렇게 1시간가까이 흘렀고 연락드렸던 분이 서까지 왔습니다..

     

    그분은 동대표로 계시는 분이라 아파트 단지내에 아는 분이 많으시다는걸 알았기에 혹시 학생중에 아는 녀석이 있는지 물었습니다.

     

    그랬더니 한녀석이 저와 같은 동에 사는 녀석이더군요..

     

    그리고 제가 그녀석에게 말했습니다..." 너..말 똑바로 잘해라!! 나 너랑 같은동 000호 사는 사람인데 내가 저 여학생 만지는거 봤어?! 못봤어!! " 라고 물으니 바로 " 아니요..." 라고 대답하더군요.

     

    경찰이 다시 여학생에게 가서 " 너 어떻게 된거야!!!! " 라고 좀 큰소리로 말하니 암말없이 그냥 앉아 고개만 숙이고 있었습니다..

     

    좀 있다가 학생 부모들이 왔고, 경찰이 사건내용을 설명하니 같은동 사는 분이 저에게 사과인사해주시고...

     

    여학생 부모는 여학생에게 가서 진짜로 그랬냐며 소리치니깐 짜증나서 그냥 신고한거라고 대답하더군요...

     

    그말듣고 " 저 이게 가도 됩니까!! " 말만하고 대답도 듣기전에 그냥 와이프와 동대표님하고 나왔습니다~

     

    오면서 승질도 나고...세상 진짜 무섭다 라는 생각도 들고...와이프에게 엄청난 꾸사리를 먹으면서 집으로 왔습니다.

     

    이제 애쉑이들이 담배를 피던 대마를 피던 그냥 못본적 할랍니다!!

     

    누가 잘했다고 상주는건 아니지만...이거 이러다가 신분공개되는 범죄자 되겠다는 생각도 들더군요;;;

     

    진짜 기분 뭣같은 어제밤이었습니다!!

     

     

     

    출처:보배드림

     

    글쓴이:지킬건지키자

     

    샤레의 꼬릿말입니다

    블박영상은 100% 보배드림 펌입니다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커다란 수박하나 잘익었나 통통통~!






    이 게시물을 추천한 분들의 목록입니다.
    [1] 2012/11/13 13:54:24  211.246.***.243    
    [2] 2012/11/13 13:56:47  118.128.***.169    
    [3] 2012/11/13 13:57:35  117.111.***.163    
    [4] 2012/11/13 13:58:17  59.9.***.10  만물상  5686
    [5] 2012/11/13 13:59:02  210.178.***.203  WowHow  197313
    [6] 2012/11/13 14:01:29  182.219.***.250    
    [7] 2012/11/13 14:02:22  121.157.***.171  이상해씨풀  306877
    [8] 2012/11/13 14:04:04  211.202.***.174  타향만두  55914
    [9] 2012/11/13 14:05:26  121.132.***.37    
    [10] 2012/11/13 14:06:33  222.108.***.30  수요일7시  307438
    푸르딩딩:추천수 3이상 댓글은 배경색이 바뀝니다.
    (단,비공감수가 추천수의 1/3 초과시 해당없음)

    죄송합니다. 댓글 작성은 회원만 가능합니다.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추천
    411703
    의족하고 온 친구를 환영해주는 어린이들 [23] 펌글 눈물한스푼 19/06/15 07:41 25030 133
    411702
    노르웨이 경찰 vs 함평 경찰 [45] 빠빠라밤 19/06/15 07:29 36988 108
    411701
    헬스장에 레이디존이 필요한 이유.jpg [69] 펌글 라바나 19/06/15 07:03 37934 143
    411700
    "후...니들은 이런게 피지마라." [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6:31 30494 92
    411699
    취미 : 억울함 수집 [6]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5:10 28199 124
    411698
    기발한 경고문 [14]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5 04:09 26456 131
    411697
    무슬린 혐오하는 여자의 트윗 [18]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5 03:39 32810 108
    411696
    [환상의 커플]나상실의 철학교실 [23]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3:23 24785 109
    411695
    방탄 "사람들은 모두 가식적이다" [19]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5 03:12 30265 114
    411694
    홍콩에서 불려지는 임을 위한 행진곡 [52] 샘결 19/06/15 03:10 16564 123
    411693
    상쾌한 바깥공기 [25] 펌글 눈물한스푼 19/06/15 03:00 21750 108
    411692
    미국의 음식 사막 지도 [35]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1:51 35033 111
    411691
    우주공간에서 혼자 허블망원경을 수리한 사나이 [30] 펌글 눈물한스푼 19/06/15 00:52 31647 110
    411690
    [환상의 커플]나상실의 수학교실 [17]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0:39 21879 147
    411689
    고통받는 안정환 . jpg [28] BandS 19/06/15 00:22 39573 109
    411688
    혼란스러운 단톡방 [12]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5 00:02 30295 100
    411687
    20년만에 왕따 시킨 친구한테 사과 [54]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5 00:01 44976 128
    411686
    달마과장 박성훈 만화가님 정말 감사합니다!! [11] 감동살짝첨가 19/06/14 23:49 17839 155
    411685
    "창문에 붙어있던거 떼옴" [19]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4 23:33 31747 137
    411684
    목욕 안하려는 삼형제 목욕시키기 [28] 펌글 눈물한스푼 19/06/14 23:14 31681 108
    411683
    강화도조약이 왜 불평등하냐에 예를 들어주는 선생님 [21] 펌글 라바나 19/06/14 23:07 23612 140
    411682
    회사에서 통하는 '네' [17] 펌글 톡쏘는라임 19/06/14 22:28 36265 107
    411681
    오늘의 장원급제 [15]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4 22:03 26665 181
    411680
    강호동과 이경규 쥐고 흔드는 게스트 [20] 펌글 감동브레이커 19/06/14 21:57 30129 155
    411679
    여친의 잔소리 대처법 [23] 펌글 눈물한스푼 19/06/14 21:53 31580 133
    411678
    긍정왕의 코스튬 플레이 [7]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4 20:14 30534 133
    411677
    현재 제천시 페이스북 [46] 펌글 언니거긴안돼 19/06/14 19:22 30158 183
    411676
    저 오늘 생일 인데 축하좀 해주세요. [46] 날마다웃음꽃 19/06/14 18:59 14007 116
    411675
    지구상서 인간에게 가장 무서운 식물 하귀드 [43] 웃기는게목적 19/06/14 18:05 44002 123
    411674
    주말에 쉬고싶은 아빠들을 위한 신박한 아이템 [17] 펌글 방탄소머즈 19/06/14 16:45 42829 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10개▶]
    단축키 운영진에게 바란다(삭제요청/제안) 운영게 게시판신청 자료창고 보류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